view

오늘의 톡마침표가 아니라 쉼표인 느낌

ㅁㅁ (판) 2019.06.25 11:53 조회26,860
톡톡 헤어진 다음날 채널보기
정말 끝나서 끝난 게 아니라
지금은 쉬어가는 타이밍이라서
나중을 위해 지금은 헤어져야만 해서 헤어진 느낌

상대방도 저도 잘 지내요
저는 요새 이것저것 하고 사람들 만나며 잘 지내고 다른사람도 만나볼 생각 있어요

근데 이상하게 계속 그런 느낌이 들어요
끊어지지 않았고 계속 연결되어 있는 느낌
어차피 언젠가는 만나게 되어 있는 것만 같은 이상한..
저도 이별 여러번 해봤지만 막연하게 헤어진 연인이 다시 만날 것 같다는 흔한 느낌이 아니라 진짜 그냥 영혼이 연결되어 있는 느낌 뭔지 아세요?
또 이러신분 계신가요?
48
38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2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06.25 11:56
추천
54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미련이라는거야..

아직 아쉬움과 미련이있는데

보통은 이성적인판단이 흐려져서 매달리고 질질짜고 연락하고 찾아가고 하는데..

너는 정신이 성숙해서 그걸 그냥 참고 기다리면서 가능성을 열어둔거야..

현명하다 너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나도알아 2019.06.26 14:35
추천
2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별을 한 두번 해 본게 아닌데 '지금' 헤어진 사람이랑은
그동안 이별 했던 사람들과 다르게
헤어졌는데도 불구하고 느낌상 끝난게 아니라 연락이 올 것같고,
내가 기다리기만 해도 달려와 줄 것 같은 그런 느낌
헤어졌구나 가슴 아파야 되는데 아프기 보단
느긋한 기다림 같은거, 다른 이별이랑 달라 정확한 설명은 어려운데
미련인지 아쉬움인지 모르겠지만
헤어진 연인이 마치 해외에서 일하다가 돌아올것 같은 그런 느낌
이젠 어느 정도 헤어짐을 받아드려야되는데
이상하게 기다려지는 느낌

기다림이 계속 반복되고 시간 지나 무뎌지면
연결고리 같았던 그 마음도 어느새 잠잠해지더라구요.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6.27 01:58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웃기고 앉았네 ㅋㅋㅋㅋ 내 사랑은 흔한 사랑이 아니라며 특별하다며 혼자 소설 쓴다 ㅋㅋㅋㅋ 남들이 보기에는 손발 오글거리는 모노드라마 찍는 중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ㅇㅇㅇ 2019.06.26 23:0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뭔가 연결된 것처럼 평생 그럴게 갈꺼란 느낌 받은 남자 있었는데 결국은 그냥 끝났어요.
님이 무슨 말 하는지 알고 있음. 근데 정말 끝이란 게 있긴 있더라구요.
답글 0 답글쓰기
햄볶녀 2019.06.26 22:32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럴을떨어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6.26 22:0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미련, 너무 간절하니까 그렇게라도 생각하는거 아닌가요
답글 0 답글쓰기
1 2019.06.26 20:5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같은영혼 같은정서라고 믿었던 사람에게 정신적 상처를 받으니 세월이 지나도 아물지 않네요 아마도 평생갈듯..
답글 0 답글쓰기
삼다수 2019.06.26 19: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상대방도 그렇게 생각하는지 아닌거같으면 이제 미련 그만 해요.. 계속 생각할수록 더아파요 정말로 그사람 카톡 전화내용보면서 이때좋았네 이러면 머물러있을수밖엔 없더라구요ㅠㅠ 빨리 떨쳐내길바랄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26 18:00
추천
1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음...공감합니다. 저도 그런느낌으로 헤어진 친구가 있었고, 4년의 공백을 가지고
다시 만났습니다. 내년에 결혼예정이구요. 그래서 저는 인연은 있다고 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Anonymo... 2019.06.26 17:16
추천
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지금 남편이랑 그랬어요 . 전 26살 남편은 5살 연하에.. 저는 심지어 돌싱.. 남편은 군대도 가기전.. 친구들도 가족도 다들 반대했는데 그냥 둘이 있는게 좋아서 계속 사겼어요..연애기간 7년지나고 8년째 되니 가족들이 인정하고 그냥 결혼하라고 하더라고요... 그리고 며칠전 7년 결혼기념일이였는데 아이들이 있어도.. 서로 못챙겨줘도.. 우리는 서로를 너무 사랑한다는 얘기를 했고 심지어 다음생에 벌레로 태어나도 함께하고 싶다는 말을했어요. 영혼이맞는 인연은 있나봐요.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26 16:43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생각이 시간이 지나면 지랄 똥을 싸고 앉았었다 로 바뀝니다. 연애에 있어서 쉼표는 없어요. 오히려 쉰다라고 결론 짓고 그래 우린 헤어진 게 아니야!! 라고 부정하는 순간 더큰 감정소모를 하게 되눈 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06.26 16:24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 연애는 특별한것 같지만 사실 다 비슷비슷해. 지나간 사람은 잊고 새로운 연애하는게 나아. 전남친한테 여친생긴거알면 더 현타 장난아님.
답글 0 답글쓰기
5 2019.06.26 16:2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지금 딱 내 남자친구랑 난데. 서로 만남. 헤어져야할 이유는 앎.
가끔 만남. 깊은 스킨십은 같이 안하지만.. 만나면 편하고 재미있고.
마음이 안정됨.
하지만 다시 만날 것같지는 않음. 지금 당장에는..
답글 0 답글쓰기
6 2019.06.26 16:09
추천
1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영혼이 연결되어 있는 느낌 그런거 없어요.. 혼자만의 착각입니다... 받아드리세요. 뭐 베플은 정신이 성숙한거라고 하는데, 이것 또한 이별을 못받아드리고 있는 거에요. 이런 생각가지고 있는 애들 몇달뒤 혼자 계속 그리워하다 연락하면 상대 남자는 잘지내거나 관심 없어해서 더 충격 받던데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6.26 16:0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든것엔 기본이라는게 있어 그 기본이 무너지면 아무의미가 없는거야 연애 시작할땐 그게 호감이고 사랑이니까 시작했지.그게 연애의 가장 기본이라는거야. 이제 그게 깨져버렸으니 다른것이 의미가 있을까? 이미 찍혀버린 마침표를 쉼표라고 애써 감추지마. 끝이 났으면 다시 시작을 하는게 당연한거야.
답글 0 답글쓰기
ㅠㅠ 2019.06.26 15: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저도 이런 느낌이였거든요? 근데 이게,, 타이밍이라구 ㅠㅠ 그 사이에 알아가구 있는 여자가 있다고 하더라구여.. 한쪽 마음보단 양쪽이 비슷한 생각을 하고 있어야 하는것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26 15:11
추천
0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기는 일기장에써 비잉신아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2019.06.26 14:3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도 그래요. 몇 번의 가벼운 헤어짐 끝에 지금 헤어진 사람은 정말 운명일거라 믿은 사람이었기에, 헤어진 지 두 달이 훌쩍 넘은 지금도 헤어짐을 받아들이기 어렵네요. 마음속에 언제든 돌아올 수 있는 빈자리는 아직 남겨두고 있어요. 그 자리가 사라지는 때가 정말 우리가 이별하는 때라 생각하면서. 글쓴님도 저도 우린 아직 이별 중인거죠.
답글 0 답글쓰기
나도알아 2019.06.26 14:35
추천
2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별을 한 두번 해 본게 아닌데 '지금' 헤어진 사람이랑은
그동안 이별 했던 사람들과 다르게
헤어졌는데도 불구하고 느낌상 끝난게 아니라 연락이 올 것같고,
내가 기다리기만 해도 달려와 줄 것 같은 그런 느낌
헤어졌구나 가슴 아파야 되는데 아프기 보단
느긋한 기다림 같은거, 다른 이별이랑 달라 정확한 설명은 어려운데
미련인지 아쉬움인지 모르겠지만
헤어진 연인이 마치 해외에서 일하다가 돌아올것 같은 그런 느낌
이젠 어느 정도 헤어짐을 받아드려야되는데
이상하게 기다려지는 느낌

기다림이 계속 반복되고 시간 지나 무뎌지면
연결고리 같았던 그 마음도 어느새 잠잠해지더라구요.
답글 1 답글쓰기
후훗 2019.06.26 14:00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몇년만에 댓글남기네요 제목만보고 공감이가서 눈물이났어요 모든말이 지금 제마음이에요 서로 아픔 다 묻어두고 마지막사랑은 그사람일거같아요 그랬으면좋겠구요
답글 1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