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나랑 새언니 사이가 불만인 친오빠

우앵 (판) 2019.07.08 01:19 조회47,063
톡톡 사는 얘기 이것좀봐줘

제 소개 먼저 하면 취준생이고 26살입니다.
얘기 할 내용은 제목 그대로구요.

새언니랑은 오빠랑 새언니가 사귀었을 때 부터 연락도 하고, 따로 만나서 카페가고 그랬어요.
처음에 오빠가 소개해줬을 때 만나고 말이 잘 통해서 이런저런 얘기 하다가 엄청 친해졌거든요.

오빠랑 새언니가 결혼한 지는 한 2년됐고 결혼 전부터 새언니랑 친했는데 아무래도 결혼 후에 더 친해졌어요.

오빠가 새언니랑 제가 편하게 지내는 걸 별로 안 좋게 보는 것 같다는 생각을 하게 된 게

얼마 전에 새언니랑 베트남으로 여행다녀왔을 때
오빠한테 전화가 오더라구요.

아무 생각 없이 받았는데 처음엔 요즘 뭐 하고 지내냐 이런 얘기 하다가 새언니 얘기를 꺼내는데
새언니랑 시누이랑 이정도로 친한 건 좀 드물지 않냐면서 원래 약간 불편한 사이가 보통 아니냐고
이런 식으로 얘기를 했었어요.

솔직히 친하면 좋은거 아닌가요? 가족인데.

전화하면서 계속 새언니랑 시누이 사이 관련된 이야기만 계속 하길래 불편해서 그냥 어어 대답만 하고 끊었었어요.

가족끼리 모여서 밥 먹는 날에 새언니랑 얘기 하고 있으면 옆에서 언짢은 티 엄청 내면서 괜히 밥먹는데 분위기 흐리고 하는 행동이 제 생각엔 아무리 봐도 새언니랑 저랑 친한게 불만인 것 같거든요.

그렇게 계속 해도 새언니랑 쭉 친하게 지낼 거고
불편한 사이 되고 싶지 않아서 무시하려고 하는데
계속 이런 식이라 솔직히 오빠 때문에 불편해지고 있는 것 같아요. 눈치도 좀 보이고.

새언니랑 시누이랑 친한 집 저는 꽤 많이 봤거든요.
드라마처럼 갈구고 하는 집은 진짜 본 적도 없고.
오빠가 어디서 뭘 보고 그런 소리를 하는지도 잘 모르겠고 뭐가 마음에 안들어서 그렇게 눈치를 주는지도 모르겠어요.

새언니랑 맨날 만나는 것도 아닌데 그게 그렇게 불편한지,,,

여행이나 놀러가는데 드는 비용때문에 그런 건 아닌게 저도 알바 하면서 돈 모아서 가는거고, 새언니랑 오빠는 통장관리를 아직 따로 한다고 들었어요. 그래서 새언니도 자기 월급으로 저랑 모아서 가는걸텐데

답답해서 올려봅니다.
새언니랑 시누이가 친한게 이상한가요?


63
6
태그
신규채널
[관계가뭔지] [19금]
4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ㄱㄹㅇ 2019.07.09 13:56
추천
14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만 친하다고 생각하는거 아니에요? 새언니 입장도 들어봐야 할듯.. 연애때부터 남친 동생이라 못내치고 받아준거일 수도 있어요
답글 3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7.09 14:11
추천
10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상한건아닌데 보통 생각을 해보세요. 가는게 있음 오는게있어야되잖아요. 새언니가 시댁에 잘하는만큼 오빠가처가댁에 못하는모양이죠. 뭐좀 트러블생기면 새언니입장에 난 니동생과 여행까지 갈정도로 잘하는데. 그깟인사하루 갔다오는게 힘드냐 이런 생각들과 대화가 오갈수도 있는거고, 말그대로 새언니는 부담인데 님만 친하다고 생각한걸수도.. 님한테 얘기하듯 부인한테 안했을까. 친하게 안지내려해도 아가씨가 자꾸전화오는걸 어떻게해? 뭐이런대화도 있을수있겠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연민정 2019.07.09 14:08
추천
6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행갔다와서 틀어졌나보다 눈치없이 들이댜지말고 먼저 새언니랑 거리를 둬....그럼 오빠가 오바하는건지... 아닌지 알겠제.....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ㄴㅇ혀ㅗㅑ 2019.08.10 09:4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친한건 좋지만...그건 둘째문제고. 어짜피 님은 제3자임. 결국 오빠없이는 존재할 수 없는 관계이고, 시동생보단 부부사이가 더 긴밀하고 가깝고 중요한 관계임. 근데 당사자가 싫다는데 굳이 친하게지내는건 아닌거 같음. 몰라도 이유는 존재할거고, 굳이 알아야할 필요도 없는 문제고. 오빠 부부관계가 사린지고 님의 친구관계가 남으면 어쩔수없는거지만. 것 도 좀 웃김. 그냥 각자의 친구를 만드셈. 가족도 같이 살때나 가족이지, 결혼하면 가족도 무게중심이 변하는거임. 부모,형제에서 배우자,자녀로. 언니가 좋아하면 님은 부부관계에 악영향 주는 시누이인거고, 언니가 싫어하면 님은 눈치없이 시누이짓하는 시누이인거임. 잘판단하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9:33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런 경우일수도 있음 오빠가 새언니한테 뭔가 속인게 있는데 오빠를 잘 아는 동생인 니가 새언니랑 친하게 지내다가 은연중 그 비밀이 들통날까봐 그럴 수도 있음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에그 2019.08.10 08: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동생이 아무리친해봤자지. 신혼2년찬데.. 님 오빠가 새언니 얘기 에둘러 눈치주는것같은데 적당히친하게지내요. 진짜 친구도 아닌데. 꼴랑 2ㅡ3년된 시동생이 편해봤자지. 아무리 좋아도 관계도라는게있는데 적당히 하세요. 진짜 친구아니고 진짜 피섞인 가족도아니니까. 적당히 멀리지내고 만났을때 편하게 지내는게 최고여.
답글 0 답글쓰기
아나 2019.08.10 08:24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베댓한표. 언니가 나쁜마음이 있다기보다는 서로 잘지내고 시누도 착하고 하니까 여행도 갔다오고 좋은데, 다만 남편도 우리집에 그렇게해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있으면 하는거에요. 근데 오빠분은 전혀 그럴마음도 없고 하기도 싫으니 차라리 동생이 새언니랑 멀어지면 내가 굳이 할필요 없지하는 매우 유치한 생각을 하는거죠. 내 본가 가족과도, 처가가족과도 내가 귀찮은건 싫다.노력하기싫다는거에요. 제가 경험해봐서 알아요. 엄마한테 아들교육좀 잘시켜서 처가집에 제대로 하게하라고 하심이..
답글 0 답글쓰기
착각 2019.08.10 08: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누이짓 제대로 하고 있다는 생각은요? 새언니 엄청 힘들어하고 있다고 생각해봤나요? 여행... 엄청 친한친구랑 가도 싸우는게 여행인데... 아니라면, 새언니가 오빠한테 나는 시누이랑 이런거까지 한다. 너는 왜 처가집에 이런 부분도 안해주냐. 이런경우? 분명 양쪽다 그렇게 사이 좋다고 생각한다면 오빠가 그러지 않겠죠.
답글 0 답글쓰기
토토2 2019.08.10 07:2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새언니랑 대체 단둘이 베트남 여행을 왜 가요...? 새언니가 적극적으로 같이 가자고 주도한건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6:1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가 쓴 글이 팩트라면 나는 친하게 지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는데... 같은 여자짆아요 오빠가 왜저러는지.? 서열충이라 그런가? 아님 시가에서 와이프가 편한게 눈꼴시려서? 알수없는 남자마음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이1413 2019.08.10 05:5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혹시 오빠의 단점을 많이 알고 있나요. 아니면 오빠가 자격지심이 있나요 혹여 오빠(가족)의 나쁜 점을 님이 새언니라는 분한태 전할까봐 그러는지. . . 아님 새언니의 마음이 다른 것을 눈치 채지 못한것인지. .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5:4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새언니는 아닌거 같은데요. 새언니가 눈치주고 오빠가 직구 날려도 님이 못알아듣는거 같아요. 님은 마냥 좋고 편한데 새언닌 아니에요. 그라고 친구랑 가면 될 여행을 왜 새언니랑???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5:34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랑하는 사람이랑 닮은 게 있는 걸로 끝임. 좋아. 거기에 여자면 말이 더 잘 통하지 않을까? 괜찮을 것 같은데 ㅎㅎ 내가 너무 희망에 부풀었나..? 만나봐야알 것 같긴한데 난 좋아 무지ㅎㅎ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5:09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번 새언니 인스티나 이런거 뒤져봐 아마 #눈치없는#시누이#말거는데안받아줄수도없고#시누이와는친구가될수없다 이런식으로 써있을지도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5:0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새언니랑 시누가 친할래야 친해질 수가 없는 사이인데 당연히 거리를 둬야지 여자들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 외에는 다 엄청 친해질 수가 없는 것 같음 어디서 만나도
답글 0 답글쓰기
저런저런 2019.08.10 04:41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직 미혼이라 모르는게 많네요 거기다 눈치도 없는거같고...ㅠ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3: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안습... 그냥 마음쓰지마세요 ㅠ 전 양쪽 다 뭔지 이해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0 03: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친하게 지내고 싶어요. 제가 마음에 드셨으면 좋겠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4 11:53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는 남편의 여동생이기전에, 시부모의 딸이기도 하거든요.. 직장인들은 하루가 귀한 휴가를.것도 해외를. 본인 혼자나 친구가 아닌, 부장 딸과 다녀온거에요... 부장 딸 통해서 부장한테 어떤얘기가 갈지도 모르는거라 여행내내 부장딸신경쓰고 배려했을거고. 그러니 부장딸은 마냥좋겠죠? 오빠는 대놓고 말은 못하고 적당히 눈치좀 있어라..하고 사인을 주는거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2 02: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님 있을때 오빠에게 물어요. 오빠 내가 새언니랑 친한게 싫어? 왜그래? 가족아니야? 새언니는 남이야? 가족끼리 우애있게 지내겠다는데 왜 태클이야 라고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1 01:59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댁 식구니까 겨우겨우 어울려주는거지 걘 너랑 여행가기 싫대 가더라도 지 친구랑 가고 싶대 너도 니 친구랑 가면 되는거야 너 친구 없냐? 그만 질척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0 13:21
추천
1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누랑 단 둘이 여행가고 싶은 올케는 세상에 없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0 01:22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건 니 생각이고~♬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