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성폭으로 자살한 여중생의 억울함을 풀어주세요

이주현 2019.07.18 00:08 조회604
팬톡 이슈팬톡

작년 12월에 딸의 억울함을 호소하며 도움을 부탁드린 인천 미추홀구 투신자살 여중생 엄마입니다.

곧 딸이 사망한지 일 년이 다가오지만 저희 딸을 죽음에 이르게 한 가해자들과 사후 처리에 2차 피해를 입은 일에 청원의 글을 올립니다.

청원 글이 길지만 끝까지 읽어주시면 감사드립니다. 혹 요약을 원하신다면 간략하게 올리겠습니다.

■2018년 7월19일 투신자살
■경찰조사 미비, 본인이 직접 조사 후 3명 고소
■ 3명 유사강간, 강간, 명예훼손으로 재판 중
■ 딸의 담임교사 고인의 명예훼손과 유족에게 막말
■ 세 학교 학교폭력 은폐, 지연 의혹
■ 시교육청에 민원했으나 가재는 게편
■ 교육감을 만나도 이후에도 학교폭력 절차 무시
■ 학교폭력이 성폭력 피해인 경우 기존 법개정과 함께 학교폭력 사후 처리 조사와 엄벌 요구

그리고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이렇게 한 사람이 위 계정으로 4번 동의가 가능합니다.

꼭 부탁드리며, 주변에 커뮤니티와 카페 등 여러곳에 퍼뜨려주시기 부탁 드립니다.

국민청원 링크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qzcrMo

9
0
태그
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1
톡커들의 선택
  1. 1 폐기할 고기 "빨아서" 손님상에.. (132)
  2. 2 반에서 누구 직캠보냐 (259)
  3. 3 NCT 태용 최근논란 최종기록함 (99)
  4. 4 미각을 잃은 신랑이 문제입니다. (218)
  5. 5 남편이 그동안 휴무를 숨기고 .. (1278)
  6. 6 시댁이 가난해서 결혼 안한 분 .. (319)
  7. 7 3일뒤 소개팅인데 조졌다 ;;; (184)
  8. 8 +) 사경헤매는 손주보다 아들걱.. (140)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