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추가) 인간 관계

ㅇㅇ (판) 2019.07.18 02:44 조회21,963
톡톡 사는 얘기 댓글부탁해
와 제가 추가를 쓰다뇨

관심 가져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댓글에 절연하고 싶은 이유를 더러 물어보셔서 일일이 답변하기보다 이렇게 추가하는 게 나을 것 같아 씁니다!

그 친구는 저에 대한 배려가 늘 부족했습니다

‘좀만 참자 나도 그 친구에게 완벽하지 않다’는 생각에 1년을 버텼습니다

그런데 최근에 그 친구가 한 대학 친구와 절연을 하게 됐는데요 (절연한 친구도 모두 같은 과입니다)

그때 대처 방식이 저에겐 너무나 충격적이었습니다

학과 동기들에게 절연한 친구의 이야기를 다하고 다녔습니다

그런데 그걸 저한테 자랑스럽게 얘기했습니다

그리고 최근, 제가 그 친구에게만 무언가를 얘기했는데요

그런데 우연히 모든 동기들이 제가 한 말을 알고 있다는 걸 알았습니다 ;;(사생활 얘기였음)

그다지 중요한 얘기는 아니었지만 정말 실망감과 배신감이 컸습니다 남의 이야기를 쉽게 하는 친구였구나..

그것말고도 너무나도 많지만 ㅎㅎ

조언 하나하나 정말 감사합니다!

정독하고 왔는데 다시 한 번 더 정독해야겠어요

고구마 글에 사이다 한 모금 감사합니다 ♥️

더운데 모두들 건강 유의하시길 바랄게요!


——————————————

(본문)
안녕하세요 판 즐겨 보는 대학생입니다

제가 대학교 와서 친해진 친구가 있는데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고민이어서 글을 쓰게 됐습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정이 다 떨어져서 그 친구와의 예전 같은 깊은 관계는 어려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저희 학과 특성상 이러한 관계는 저에게 매우 손해입니다 ㅠㅠ

그리고 무엇보다도 그 친구는 모든 걸 다 말하는 스타일이라 제가 그 친구 입장에서 비춰지면 제 의도와는 전혀 다르게 흘러갈까 걱정입니다 (한마디로 입이 싼 친구..)
(제가 나쁜 ㄴ으로 찍힐까 걱정 된다는 말입니다 ㅠㅠ)

실제로는 오히려 그 친구가 잘못해서 그것이 오랜 기간(1년) 쌓여서 신뢰가 깨진 것입니다

그 친구의 어떤 연락이든 다 씹고 있고 그 친구 입장에서는 제가 무척이나 서운하겠지요

그치만 제가 제 감정 속여가며 연락할 자신이 없습니다

답정너처럼 연락하기 싫다, 근데 나쁜 ㄴ으로 찍히긴 싫다 이게 아니라 그 친구에게 제가 어떻게 하면 좋을지 근본적인 대처 방안을 여쭙고 싶습니다

아직 방학이라 시간은 촉박하진 않지만 당장에 연락(어제도 옴)마저 제가 거부하고 있는 상황이라 제 마음이 가는 대로 하기가 무섭습니다

제가 마음 가는 대로 해버리면 절연인데,
이 좁은 사회에서 그렇게 선을 그어 버리면 훗날에 후회할 것이기에 현명한 대처를 하고 싶습니다

가장 이상적인 방법으로는 겉친구로 지내는 것이겠지요

그런데 제가 지난 시간 그 친구에게 진심으로 대했고 그 친구도 그런 면의 저를 마음에 들어 했습니다

그 친구가 떠나는 건 두렵지 않습니다

다만 제가 더이상 그 친구에게 상처 받고 싶지 않습니다

도와주세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고구마 죄송합니다 ㅠㅠ
16
5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자조모임] [안타깝다]
3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7.18 15:06
추천
1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고 나발이고..사람 쉽게 믿는거 아녀..하긴 발등을 찍혀봐야 인생을 알겠지..명심해라 검은머리 짐승은 거두는게 아니다. 친구는 무슨 술먹을때나 친구지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ㅇ 2019.07.18 16:33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겉으로만 친구인 관계로 지내세요.
과 특성상 완전 말 안하고 타인처럼 지내는 건 남들 이목도 있고 그런 집중 받고 싶지 않을거잖아요. 그냥 마음 비우고 대학생활에 필요한 동료로만 지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7.18 16:17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대학교때 같이 다니던 친구 한명이 진짜 상또라이라 갔다 버리고 싶었거든요? 와 진심 살인충동이 이런거구나 싶을만큼 제멋대로에 눈치도 없고 세상 공주처럼 행동해서 한대 쥐어박고 싶었어요. 걔때문에 심장뛰고 스트레스 받아서 반신욕하면서 스님 강의까지 들었네요ㅋㅋㅋㅋㅋㅋ저도 학교에서 걔랑 싸우면 무리애들이랑 애매해지고, 또 그 친구가 여기저기 앵앵되면서 편만드는 스타일이라서 싸우면 저만 골치아파서 끊어내지도 못했어요. 그래서 저는 적당히 거리만 뒀습니다. 처음에는 지 안챙겨주고 연락도 받긴 받는데 자주 안받고 그러니까 삐져서 심술내고 지랄해도 도닦는다 생각했고 선넘으면 진심 휴학하고 버린다 이 생각하고 웃는데 선은 그었어요 이게 좀 오래걸려서 저도 한 일년 걸렸는데 하... 그러다보니 걔도 이렇게 행동하면 버림받겠다 느꼈는지 조심하더라구요. 이젠 졸업해서 대학모임때 일년 3-4번 정도 다같이 보는데 조금 괜찮아졌어요. 그런데 그런 생각도해요 차라리 휴학하거나 다른애들이랑 놀고 저 또라이 쌩깔걸, 대학도 사회생활이다 생각하고 걔랑 비즈니스 관계로만 지냈는데 아 이게 대학 졸업하고도 피해의식에서 벗어나는데 오래걸렸어요. 솔직히 지금도 꼴보기 싫어서 사람 한번 싫어지니 답도 없더라구요. 말해봐야 소용없으면 그 친구에 대한 기대를 버리고 적당히 거리두세요.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판녀 2019.08.18 13: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멀믿고 사생활얘기 하시나요 나중에 사회 나가시면 본인 사생활 얘기 아무리 친해두 하시면 안되요 소문나고 다얘기 하고 멀어져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11: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 의치한중 하나죠..? 저도 샛중 하난데 진짜 정떨어지는 친구 있는데 그냥 참고 살고있어요... 하 진짜 어떻게 해야할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11:0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일 믿을 거 안돼는게 친구에요 진짜진찌 가족말곤 믿지마요친구한테 여러번 배신당하니깐 이젠 정신 치렷아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09: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09:20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회피는 좋은 방법이 아니에요 여러 면에서 어려울 수 있지만 있는 그대로 그 친구에게 마음과 감정 상태를 전달하세요 말이 어려우면 편지로라도 진심을 담아 전달하시고 이후로 거리를좀 두세요 이유 없는 회피는 서로에게 오해와 불신과 상처를 더 크게 남길 뿐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blank 2019.08.18 09: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최대한얘기안하는게나을듯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08: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세상엔 또라이 많아요 하지만 내가 또라이일수도 있다는 점
답글 0 답글쓰기
박종만 2019.08.18 07: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끈어......이율곡,,,,신과인간을 잇다...
답글 0 답글쓰기
Krishun... 2019.08.18 06:0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신이 느끼는 심정을 최대한 정확하게, 최대한 상대방이 이해하기 쉽게
분명하게 이야기할 절대적인 필요가 있어요.

말 없이 멀리하는 것보다, 말을 다 하는 것이 훨씬 더 좋은 결과를 냅니다.

그 이후의 결과는 나는 대로 응하면 됩니다.(사이가 더 좋아질 수도 있고,
사이가 반은 좋고, 반은 별로일 수도 있고, 잠시 멀어졌다가 재개될 수도
있고, 자연스럽게 종결될 수도 있는데, 심정을 다 전하고 나면 깔끔하게
끝나기 때문에 어떤 결과과 나오든 모두 다 좋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3ㅇ 2019.08.18 04: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보는내내 글쓴이분이 어떤 심정인지 너무 잘 알겠어서 읽는내내 너무 속상했네요 저도 1년 반 정도 친했던 친구가 있었거든요 근데 이 친구는 하나부터 열까지 제가 이 친구한테 다 맞춰야만 그 관계가 유지되는 그런 친구였어요 기분도 다 맞춰줘야했고, 조금이라도 그 친구한테 맞춰주지않으면 다시는 보지말자는 식으로 얘길했었거든요 물론 이 친구도 자기가 조금만 마음에안들면 다른 사람들한테 안좋은식으로 쉽게 이야기하고 다녔던 친구라 제가 더 글쓴이분의 그 마음을 더 이해 할 수 있었어요 그래서 저도 연락마저 전 너무 힘들었어서 그냥 제가 먼저 그 전이랑 다르게 조금조금씩 거리를 줬던거같아요 그러다보니 저절로 시간지나니까 알아서 끊기더라구요 내 자신이 그런 상황과 그런 관계가 싫어서 아무리 애 쓰고 먼저 그 상황을 어떻게던 풀어보려고 노력하고 그렇게 쥐어짜며 생각하고 걱정해서 그 사이를 좁히려고해도 그럴 사람은 끝까지 그러더라구요 그럼 그 사람은 나랑 딱 그 정도까지의 사이인거죠.. 앞으로 발전도없고 나아지는 모습이 없는거니까 아무리친해도 서로간에 지킬 껀 지키면서 안 맞는 부분은 맞춰가고 상대방이 불쾌해하는거는 안하는게 맞다고 전 생각하거든요 그래야 신뢰도쌓이고 믿음도 가는거고 그렇게 관계를 유지 할 수 있다고 생각해서 글쓴이분이 힘들고 스트레스 받아하면서 인관관계를 유지 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요 당장 연락이며 신경쓰이는게 많다면, 이런이런 부분에서 난 좀 힘이든다 라는식으로 좋게좋게 이야기해보세요 그럼 돌아오는 답변에따라 그 관계도 달라지겠죠 ㅠㅠ 너무 힘들어하지마요 떠날 사람은 떠나고 남을 사람은 결국 남는거니까 힘내요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04:0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는 진짜 부질없다는걸 느낌 나만 다 안맞나 ㅜ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20 21: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 마음 이해가 감 근데 객관적으로 얘기하자면 상대방에게 쓰니가 화나고 신경쓰였던 부분을 얘기한 적이 있는지에 따라 얘기가 달라질 수 있다고 생각함 입장바꿔 생각하면 상대방 입장에서는 이유없이 무시당한다고 생각할수도... 그렇게되면 뒷말나와도 해명하기가 더 어려워짐
답글 1 답글쓰기
ㅋㅋ 2019.07.19 15: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쓴이 친구라고 이것저것 말하지마요. 잘되면 질투가 돌아오고. 못되면 기뻐해요. 그냥 옆에 있는 사람이니까 하면서 대해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9 09:38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하다고 사생활에 관한거 다 얘기했다가 나중에 약점 잡히는 경우 허다해요. 10년 지나면 기억도 안 날 얼굴들에 미련 두지 마세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ㅇ 2019.07.19 08:2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생각보다 더 간단하네요.
님 사생활 얘기 절대 안하시면 됩니다.
그냥 농담 따먹기나 학과에 필요한 얘기 하시고 점심이나 같이 먹구요.
방학 때는 알바니 뭐니 바쁘다고 하면서 안 만나면 되구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8 23:2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절연하려는 이유에 따라 달라질 것 같기도 하네요 이유가 뭔가요?
답글 1 답글쓰기
2019.07.18 23:1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절연하고 싶은 이유가 뭔가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7.18 22:3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학과가 의학계열이나 예체능, 교육쪽이신거 같은데.. 이런 학과에서는 워낙 판이 좁으니까 절연하면 좀 힘들거 같은데요.. 연락을 갑자기 씹는다던가 그러지 말고 천천히 멀어지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7.18 20: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07.18 16:33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겉으로만 친구인 관계로 지내세요.
과 특성상 완전 말 안하고 타인처럼 지내는 건 남들 이목도 있고 그런 집중 받고 싶지 않을거잖아요. 그냥 마음 비우고 대학생활에 필요한 동료로만 지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