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경상도 사람만 구분 가능

ㅇㅇ (판) 2019.08.11 15:53 조회33,728
톡톡 엔터톡 모두드루와

 

53
9
태그
신규채널
[골라줘제발] [울림개샫기]
2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08.11 16:14
추천
97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 뭇나?는 ‘뭔가를 먹었는지, 아닌지’ 묻는 판정의문문. 응/아니로 대답함. 뭐 뭇노?는 ‘무엇을 먹었니?’라고 묻는 설명의문문. 김치찌개/치킨 이렇게 구체적으로 먹은 메뉴를 대답해야함. 우리나라 중세국어에는 판정의문문과 설명의문문의 어미가 서로 달랐는데(판정의문문은 -가?/-냐?로 끝나고 설명의문문은 -고?/-뇨?로 끝남) 그 흔적이 경상도 사투리에만 남아있음. 비슷한 예로 경상도 사투리로는 ‘어디가나?’랑 ‘어디가노?’는 서로 다른 질문임.
답글 15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8.12 01:15
추천
3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경상도 안살아도 구분가능한데?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8.11 20:54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정확한 억양을 구사하고 있는 건지 몰라서 이제 맞는 건지도 모르겠지만, 둘의 억양도 달라요. 전자는 뭐→묵↗었↘나↘?, 후자는 뭐↘묵↗었↗노↘? 이런 느낌?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8.18 13: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경성도 사는데 모르겟음 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3 13: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쩌라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3 10: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 뭇나: 뭘 먹긴 먹었냐 / 뭐 뭇노: 그래서 무얼 먹었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3 04: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 밥먹었냐 안먹었냐 2 밥 뭐먹었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15:4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경상도 사는데 헷갈림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14: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충청남도 사람인디 알아봤는디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14:3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 먹니, 뭐 먹었니 아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04:01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야 니 뭐 쫌 뭇나? / 야 니 뭐 뭇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03:0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 뭇나? = (지금 이전에) 무언가를 먹었니? / 뭐 뭇노? = (먹었다면) 무엇을 먹었니? / 뭐 묵노? = (지금 현재) 무엇을 먹고 있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01:15
추천
3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경상도 안살아도 구분가능한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01:1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서울토박인데,뭐 뭇나? 이거 뭐 묻었냐? 라는 뜻인줄.......흠...
답글 0 답글쓰기
2019.08.12 00:59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그니까 뭐,먹어? / 뭐먹어? 이차이라는거지? 개어렵따..
답글 0 답글쓰기
쯧쯧ㄱ 2019.08.12 00:39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응?이걸몰라요??진짜????우리만아는거야?
답글 2 답글쓰기
8과6투딸몬 2019.08.12 00:3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ㅋㅋㅋ 부산서 태어나 35 년 살다 경기도로 이사하고 8년차입니다만 '글'로만 볼땐 뭐지? 싶다가 따라 읽으니 아~하고 확 오네요ㅋㅋㅋ 베댓이 정확히 적었네요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8.12 00: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경상도서 태어나서 8년살고 서울서 30년 살았는데 저 말 억양따라하면서 이해한 걸 보고 언어 조기교육 효과를 몸소체험했음. ㅋㅋㅋ 부모님도 서울분, 친척들 다 서울 살아서 내인생에 그 시절 빼고는 경상도 가본적이 없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2 00: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렵다 어려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1 21:56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 뭇나? 는 음식 섭취의 유무를 묻는 말. 표준어로 하면 밥 먹었어? 뭘 좀 먹었어? 라는 의미이고, 뭐 뭇노? 먹은 음식의 종류를 묻는 말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1 20:54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정확한 억양을 구사하고 있는 건지 몰라서 이제 맞는 건지도 모르겠지만, 둘의 억양도 달라요. 전자는 뭐→묵↗었↘나↘?, 후자는 뭐↘묵↗었↗노↘? 이런 느낌?
답글 1 답글쓰기
2019.08.11 20:48
추천
0
반대
2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님이 쓴 베플말 아닌거가튼데 .부산토박이36년차입니다 뮈멋나?지금 뭐먹냐? 또는 앞으로 뭘먹을꺼나? 현재.미래 시제를 뜻함/////뭐멋노? 뭐먹었냐는 뜻으로 과거에 뭐먹었는지 과거시제를 뜻함.
답글 6 답글쓰기
ㅇㅇ 2019.08.11 19:50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호곡 나 얼마전에 본 영상에서 ㅏ의문문 ㅗ의문문 해서 판정의문문이랑 설명의문문??을 구분 할 수 있는데 이게 경상도 사투리에만 남아있다고 그래서 신기했는데 우와우와우왕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