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제가 돈을 해프게 쓰는지 조언부탁드립니다.

직장맘 (판) 2019.08.12 08:49 조회40,688
톡톡 맞벌이 부부 이야기 조언부탁

안녕하세요.

제가 정말 너무 한지 조언부탁드립니다.

남편은 본인이 번돈으로 저축 및 각종 공과금 및 보험료 내고 본인 생활비 하고 있습니다.

제가 알기론 적을땐 300 평균은 350 많으면 400정도 벌고 있습니다.

 

저는 직장인으로 실수령 200정도 입니다.

거기에 50만원은 대출이있어서 지금 갚고 있고 두달후엔

그걸 저축용도로 변경할거예요

결국은 제가 사용할수 있는건 150정도 이고

여기서 10만원은 어머니 아기봐주신다고 따로 저축하고 있고

8만원은 친오빠 결혼할때 할부로 가전제품을 사줘서 나가고 있어요.

결국 제 수중엔 130만원 가량 남네요.

 

이걸로 제가 직장다니면서 생활비와 친구만나서 쓰이는돈,장보는돈

아기한테 쓰이는돈(분유,생필품,기저귀,문화센터등)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여튼 저랑 아기한테 쓰이는건 제가 쓴다고 보심됩니다..

 

그런데 문제는 제가 월급 3일남겨두고 돈이 없어서

분유를 사달라고 신랑에게 말했더니

제돈 가지고 도대체 어디에 쓰고 분유를 본인한테 사달라고 하냐고

20분은 잔소리하더라구요 ㅠㅠ

그러면서 일반사람한테 좀 물어보고 깨달으래요.

 

그래서 조언구합니다.

제가 정말 돈관리를 못해서....해프게 써서

신랑에게 손을 벌리는걸까요?(분유한번정도) 

전 나름 아껴쓰는데 부족한느낌이 늘 드는데..다른분들은 어떻세요?

조언부탁 드립니다.

 

15
69
태그
5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8.12 12:51
추천
10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혹시 재혼이고 애가 데리고온 자식인가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2019.08.13 18:11
추천
6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d아무래도 재혼가정같은데... 그렇지 않고서야 애한테 들어가는 돈을 온전히 혼자 다 부담할수가 없음.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0ㅅ0 2019.08.12 14:09
추천
4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공과금보다 애기양육비와 생활비가더들어가지않나요???? 저는아이는없지만 생활비 통장만들어서 각30씩 각출해서 식대 공과금내고있네요 나머지는각자 용돈에서 쓰구요 각자따로쓰지마시고 생활비통장만들어서 반반씩 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9.08.19 01: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통장 까고 이야기 하자고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00: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임신 출산도 님 혼자 몸 갈아서 하는데 키우는 비용마저 남편이 안준다고???상식적으로 부인이 다른 남자랑 낳아온 얘 받아주는것도 저따구로 안할듯. 미친놈인가?왜 그러고 살아요? 남편은 남 자식 기름?성은 지 성 물려주고? 이건 뭔 해괴한 미친경우임?
답글 0 답글쓰기
1234 2019.08.18 00: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희하고 똑같네요..
아이 한명 키우는데 돈이 얼마나 들어가는지도 모르고. .
저도 남편하고 매일 그것때문에 싸우는데. .
20분동안 무슨얘기를 했을까요? 참나 어이없는 남편이네요
밥도 해 주지 말고, 님이 사놓은거 먹지말라고 하세요. . 내돈으로 산거라고.
답글 1 답글쓰기
ㅡㅡ 2019.08.16 11: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님네처럼 살아요
신랑이 번돈으로 주택대출 ╋ 공과금 내고
제돈으로 생활비 써요.
생활비는 제가 보통 장보고 애들이랑 놀러다니고 하니까 제카드로 쓰는게 편해서 제가쓰고
공과금은 대부분 자동이체라 신랑통장에서 죄다 자동이체 걸어놓고 알아서 나가거든요
월 100-150정도 생활비 ╋ 나들이 비용 사용하는데
쓰다보면 오버될때도 있고, 어쩌다 한번쯤 ? 남을때도 있긴한데
부족할때 신랑한테 얘기하면 얼마나 ? 이러면서 주던데요 ;;
애들데리고 그돈으로 생활하기 빠듯하다고 고생했다면서요.
생활비 모자르다 그러면 본인용돈 줄여서 더 보태는 사람이라
저도 왠만하면 제선에서 해결되도록 노력하고요

20분잔소리... 뭘까요 ??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8.16 01:1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제 님 130은 올 저축 하고 남편한테 돈받아 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5 16:0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희한한 계산법이네요. 공과금은 남편이. 양육비는 아내가. 처음봐요.이런집. 차라리 100씩 거둬서 공과금 양육비 다같이 써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5 14:2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잉? 부부 맞아요?
답글 0 답글쓰기
어렵다 2019.08.14 22: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양육수당은요?
답글 0 답글쓰기
179 2019.08.14 14:23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대출 50은 뭐에대한 대출인가요?
답글 0 답글쓰기
앙앙 2019.08.14 07:33
추천
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경험자로써ㅡ님돈은다비상금으로저축하시고 신랑돈으로생활비하셔야지ㅡ나중에큰소리도못내고내수중엔돈한푼도없고ㅠ남는게없어요 내가애키우고 일하고살림하는데 남편돈 받아야지왜님돈써요ㅠㅠ지금이라도 반반하시지도말도 남편돈으로 생활하시기를 ㆍ그래야내돈 모아잇어요 큰소리도 칩니다ㅡ명심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4 06:56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뭐 각자 주머니 따로 차는 생활방식은 이해가 안되긴 하지만 그건 부부간에 합의를 본거니까 그렇겠거니 하고... 일단 본인 부담하는 부분이 있었으면 그건 기본적으로 커버는 해야 하는데 분유값도 없어서 돈 좀 달라고 하는건 좀 대책이 없어 보이긴 하네요. 비상금도 전혀 없으세요? 위급한 일에 목돈 나갈 일이 있었던건 아닌거 같고. 남편에게 할 말이 있었으면 하셨을텐데 그게 아닌걸 보니 자기도 어디 쓰는지 모르고 좀 계획성 없이 사는 것 같은 느낌이 강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4 05:53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차피 여초사이트라 여자한테 유리한말들만 하는곳이니 제대로 판단을 원하면 여기에 가계부 내역을 써서 올려야 판단이 가능할것 같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8.14 04:16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분 월급이 얼마인지도 모르세요? 저축은 얼마하고 있는지 알고는 있으세요? 애까지 키우는데 그 금액이면 빠듯한게 맞는데...딴것도 아니고 분유 사달랬다고 그러는게 참;; 이참에 금전적인거 확실하게 하세요. 공과금 아무리 내도 한달에 대출 오십보다 적을꺼 같구만 ㅡㅡ
답글 0 답글쓰기
2019.08.14 01:59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계부써서 보여줘 그런생각은없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4 01: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혼자 애낳은것도 아니고. 나는 잘쓴다고 생각하는데
남편이 육아 도와주는것도 아닌거 같은데 남편이란분 돈 어떻게 쓰길래 그렇게 말하는지 정말 궁굼하네. 육아는 같이 하는거.
답글 0 답글쓰기
뚜껑 2019.08.14 00:4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정도면 낭비가 아니라! 남편이 경험이 없어서! 사용 목록을 설명해주면 될 듯!
답글 0 답글쓰기
타오 2019.08.14 00:36
추천
0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싱글인데....카드값..180나와요. 학생인 남친도 카드값 200나와여...결코많이쓰지않으시는데여? 님 남편은 대체 얼마를 쓰길래...가계부서로써서 보자고하세요..요즘은 어플좋아서 비교하기도쉬움..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8.14 00:2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이 잔소리할 입장은 아닌데? 뻔뻔하네.. 애 더 크면 지출도 더 늘어날텐데 아내보고 투잡하라 하고도 남을듯요. 애딸린 가장이 총각처럼 살려는 못된 심보로 보이는데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3 23: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즘 보면 유리천장이 깨지면서 유리바닥이 깨지는 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리고 있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3 23:2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공과금이랑 보험료 다 해봤자 몇푼 되지도 않는데, 저금을 얼마나 하는데요? 200만원 이상 하나요? 300 벌어서 200 저금하고 나머지 공과금과 보험료 낸다면 인정. 근데 그렇다 해도 다달이 자기 용돈을 더 쓰는 건데? 어디 좀 모자라요? 저금은 누구 이름으로 하는데요? 왜 결혼해서 살면서 쓰니 생활비로 다 먹여살려요? 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