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존잘예들이 혼자가 많은건

(판) 2019.08.18 04:14 조회54,429
톡톡 해석 남/여 댓글부탁해
그동안 살면서 존잘예들은 수십명은 봤었는데
그중에서 반가까이가 혼자가 좋은편이었어
솔직히 내가 존잘예면 잘사귀고 잘 지내고 할거같은데
왜저럴까 했는데
정말 그사람들보면서 느꼈던거랑
그리고 내가 곰곰히 생각해보고나서 결론은
존잘예들은 평범하게 살수있는길이 좁아지는거같아
그래서 일반인들보다 더 남들시선에 힘들어하는것도 있고
예를든다면
내가 이상한짓을 해도 가끔 지하철이나 공공장소에서 미친척 소리질러도
사람들은 뭐지? 하고 한번보고 잊기마련인데
존잘예들은 그런게아니잖아?
그한번으로도 눈에띄고 나중에 다시보게되면 어..저사람 잘생기거나 이뻤는데 그때 그이상한 짓한사람이네라고
기억할 확률이 높아
정말과장해서 말하자면 남자들이 술집간다하면
평범한남자들이 잠깐 어딜가도
눈에도 띄지도 않고 기억도 안나는데
잘생긴애가 가면
몇몇알아보면서 루머가돌고
그런게일반인보다 높고..
쉽게 말하자면 같은 나쁜짓을해도
일반사람들은 걸리지도 않고 잘살수있는데
잘생기거나 이쁜애들은 소문에 시달리고
그만큼 욕먹고 까일확률이 높아
어떻게 보면 이상한 말이지만
사람이 매번 착한짓하고사는거아니잖아
솔직히 막말로 2차가는 남자들도 많고 술집 알바하는 여자들도 많고
들키지만 않은거지 곳곳에 많고
매번 착하게 살수가없는데
꼭 걸리는건 진짜 운이 정말드럽게 없는 일반인아니라면
거의 잘생기거나 이쁜애들이 쉽게 걸림
그에반해 일반인들은 거의 안걸리고
이게 클수밖에없는게
사람은 소문이나 평가등으로 사회시선속에서 살아가는건데
나쁜짓을 수두룩하는 일반인들은 좋은평판으로 안걸리고 잘살수가있지만
잘생기거나 이쁜애들은
그러기가힘든게 일단 기억이나니깐
어..그사람 이러면서 알아보는사람들도 많고
순식간에 털릴수있는 요지가 많지
굳이 예를 든게 이런거지만
솔직히 일반인들중에서 안걸릴뿐이지
탈선하거나 나쁜짓했거나 술집가거나
바람피거나 할거다해놓고
안걸리고 평범하게 잘사는 사람들 수두룩하지
근데 잘생기거나 이쁜애들은
그런짓을 안해도
눈에띄고 질투심시기심으로 조리돌림 당하기도하지
없는 사실도 있는일처럼 소문나서 시달리기도하지
..
나쁜짓 일삼고도 잘사는 일반인들과 비교해보면
억울하다못해
죽고싶은심정일거같음
내가 잘생겼고 이쁜건아닌데
잘생기고 이쁜애들이 왜그렇게 혼자가 좋고
사람들한테 지칠지
엄청 생각해봤는데
진짜 피곤할거같음
잘생기고 이쁜거 부러운적 많았는데
한편으로는 내가평범해서 좋은것도 많다..고....
ㅜ.,.
그냥 없던얘기로할게...ㅜㅜ
115
1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이성] [70만원이]
4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심이 2019.08.18 12:52
추천
8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글보니 장동건이 재수학원시절 썰이 생각나네.다른 학생들이 땡땡이 치면 모르는데 장동건이 땡땡이 치면 선생이 그 잘생긴애 어디갔니 이래서 항상 들켰다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8.18 11:56
추천
7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맞아. 못생기면 약았다. 못생긴것들이 열등감에 똘똘 뭉쳐있고 예쁜애들 따라하느라 정신없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더워 2019.08.18 11:21
추천
56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존잘예가 혼자 다닌 다는거는 이미 수많은 내공이 쌓인 애들임 웬만한일엔 꿈쩍안함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8.26 11:40
추천
3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확실한건 예쁜애들일수록 속이 착하다는거. 예를들면 태연보다 지연이 더 착함ㅎ 레알팩트 반박불가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20 23:19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존잘존예들은 공감할텐데 이성이 다가오면 주변 여자애들 시선 때문에 친절하게 대하거나 잘 웃지를 못하겠음 눈치보여 씨앙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8.20 00:55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혼자 도서관에 자주감. 한 3시간 정도 컴터로 인쇄하고 책보고 그정도임. 근데 동네 서점갔는데 모르는 남고생이 나를 쳐다보면서 지들끼리 "도서관 고인물이다!"라고 쑥떡거림. 기분 나빴음. 지 할일이나 할것이지 꼭 주변 탐색하는 못난 인간들이 있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20 00:36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거 다 남에게는 조카 엄격해서 그런거야 나는 눈만 이쁘고 귀여운이미지인데 특히 급식들한테 어딜가나 뒷말이 많음(참고로 20대중후반 남자)
답글 0 답글쓰기
2019.08.19 21:21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팩트. 그래서 잘사는 집이나 예쁘고 잘생긴 애들은 지들끼리 다닌다. 왜? 자기네끼리는 평범하니까 맘이 편하거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20:1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니 ㅋㅋㅋㅋㅋㅋ존잘예들은 혼자 다녀도 눈에 뛸 수 밖에 없지 솔직피 평범한 남자나 여자가 혼자있다고 관심이라도 가거나 눈길이라도 가냐? 존잘예가 혼자 있어봐 당연히 눈에 뛸 수 밖에 없는거임 존재감 자체가 다르니까 그냥 존잘예중에 혼자있는걸 좋아하는 애들이 있는거임 평범한 남자들도 혼자있는걸 좋아하는 애들도 있는거고 그냥 존재감 차이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18:14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존예까지도 아닌데 진짜 예쁘장? 좋게봐야 예쁜정도인데 난 가만히 있고 진성집순이에 동성이건 이성이건 남들이랑 대화 자체를 손절했는데도 쟤가 인사를 누구한테 했다? 까지 뒤에서 뒷말돌던걸 내주변 여자애가 개웃기다면서 나한테 얘기해줬던적도 있어... 그냥 눈치안보고 평범하게 살고싶은데 나한테 이정도면 진짜 존예존잘들은 피보겠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16: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존잘예 수십명을 가까이서 이렇게 관찰하는데도 상대을 안해주나보네.뒤에서 착각망상에 소설까지 쓰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16:0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살면서 수십명을 봤다고??ㅋㅋㅋ나 나름 연예인도 종종보고 사회생활도 꾸준히하고 그랬는데 그정도 존잘예는 못봤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14:21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가 이딴 분석 안해도 사람들은 존잘예들이 잘생기고 예쁜거 다알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14:20
추천
2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서 이런글 쓰면 존잘 존예가 알아준데? 뭐 돈받았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04:28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눈에 띄는건 팩트임. 이동수업을 들어도 이름도모르고 인사도 한적없는 사람들이 존잘예가 마시는 음료수, 타고다니는 버스까지 기억함. 존잘예도 보통사람과 마찬가지로 평범한 인격임 존잘예가 보통사람만큼 자기생각하고 보통사람만큼 이성좋아해도 보는눈이 많고 기억해주니 유독 말이 많음. 눈에 안띄는 애들은 뭘해도 일단 보는사람이적고 봐도 무심하고 대화거리가 안되고 기억을 안하니까 모름
답글 0 답글쓰기
흐엠 2019.08.19 03:03
추천
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존예까진 아니지만 엄마가 자연미인이라 교회 성가대나가는데 못생긴 아주매들 사이에서도 완전 튀는 얼굴임. 난 아빠랑 짬뽕이라 엄마만큼 예쁘지않지만 예쁘장한데 교회 사람들이 누구씨 딸 이러면서 내얼굴 나도 모르게 다알고있더라ㅡ.ㅡ 일욜마다 예배드리거든. 그래서 다니던 일 때려치고 취업활동 하러 돌아다니고 그랬을때 교회 사람들이 어디어디서 나봤다고 엄마한테 얘기함. 엄마가 너무 돌아다니지 말라며.. 일순간 소름끼침. 난얼굴도 모르는 사람들이 날 알고 어디서 보고있다니. 그리고 엄마가 얼굴팔리니까 너무 돌아다니지 말란식으로 말했을데 기분드러웠음 내가 알지도 못하는 인간때문에 구직활동도 내맘대로 여기저기 못다니나.....안그래도 개독 졸 시러하는데 엄마성화에 못이겨 다니는 교회정떨어짐. 그리고 자주가는 편의점이나 단골집? 같은데서 동네 젊은 남자애들이랑 마주치는데 난 걔들 얼굴 기억도못함 근데 마주치면 마치 아는사람인마냥 빤히보고 살짝웃는데 것도 그렇게 좋은 기분은 아님. 그 상대가 잘생겼든 못생겼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02:43
추천
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똑같은 글 맨날 싸지르네 지겹지도 않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01:50
추천
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중딩 때도 진짜 예쁜 애 있었었는데 싸가지 없다고 소문이 안좋았음 그냥 소문이라 난 믿거나 말거나 했었는데 고딩되고나서 친구도 많이 사귀고 그러더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9 00: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23:41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게 결국 이미지 관리야. 잘생기고 이쁘면 뭐든 잘할거라는 인식이고, 게다가 까지게 잘생긴게 아니라 바르고 정직하게 잘생기고 이쁜애들은 술 먹고 담배 피는 것도 사람들이 의아하게 생각하지. 결국 이미지 관리 차원에서 항상 남들보다 더 치열하게 노력하고 열심히 해야 직성이 풀리는 애들이 많아지는 거야. 일단 남자들은 잘생기면 주변에 여자 엄청 많고, 술도 잘마시고, 운동도 잘하고, 사회생활도 잘하고 뭐든 잘할 거라고 사람들이 기대하지만, 안그런 애들이 대부분이야. 그냥 자기들 이미지에 맞추려고 엄청 노력하는 거지. 일상생활에서 사람들한테 관심 거의 받지 못하는 일반인들은 절대 공감 못하는 그런 인생이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23:00
추천
3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해석 남녀 특:예쁜 여자 특징> 사랑받고 자란 여자 특> 청순한 여자특> 볼수록 매력있는 여자 특> 예쁜 여자가 혼자인 이유 무한반복
답글 5 답글쓰기
ㅇㅇ 2019.08.18 22:00
추천
1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외모같고 이제 그만해라 한심하다 솔직히 한국의 존잘예가 얼마나많다고 얼굴 싹 다 갈아엎고 나 존예라고 생각하는건 아니지? 요즘 혼자다니는사람많다 당연히 외모가뛰어날수록 더 눈에띄는건맞지만 그렇다고 나머지사람들 너무 외모갖고 욕하진말자 이것도 어떻게보면 비하다
답글 4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