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층간소음 문제

후우 (판) 2019.09.20 00:08 조회53,437
톡톡 사는 얘기 채널보기

오래된 다세대 주택이에요.
1층엔 저와 옆집 이렇게 두가구 있고 2층은 단독이에요.
2층엔 네 식구 사는데 다 여자고 막내가 10살 이랬나..
그리고 나머지는 다 성인인데 엄마 한명만 제외하고 나머지 세명(막내포함)이 진짜 엄청 쿵쿵대고 다녀요.

시작은 주택 대문(철문)부터 시작됩니다.
그 대문을 열고 들어와야 각자 집으로 들어갈수 있는 건물인데 그 철문을 부서져라 쾅쾅 닫아요.
살짝 힘줘서 밀면 락이 걸리는 철문인데 말이에요ㅠ
당연히 저희집까지 소리가 크게 들리고요..


그 다음은 계단이에요.
우리집이 1층이긴하나 철문에서 계단을 올라가야 우리집 현관문이거든요. 사실살 1.5층인셈인데
문제는 철문 계단부터 시작해서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까지 무슨 코끼리 마냥 쿵!쿵!쿵!쿵!
아침이고 낮이고 밤이고 새벽이고 계속 그 ㅈㄹ..

그 다음은 말 안해도 아시겠죠..
현관문 쎄게 닫는건 두말하면 입아프고
신발 벋는 소리부터 온 사방을 쿵쿵쿵쿵쿵쿵


한번은 새벽 1시가 넘었는데도 계속 쿵쿵대길래
엄마 되시는 분께 문자 한번 드렸어요
(주택가 골목에 주차하는거때문에 연락처 알아놓음)
늦게 연락드려서 죄송하다구
쿵쿵소리가 계속 들려서 연락 드린다구
그랬더니 죄송하대요 애들 주의 시키겠대요..
말 안통하는 분은 아닌거 같아서 맘을 놓았는데

그때뿐이에요...
아 진짜 이건 안당해본 사람은 정말 몰라요
잠들만하면 쿵쿵거리고
잠들어 있는데 철문 쎄게 닫아서 잠깨고
수시로 계단 오르내리고...하...

아파트 층간 소음 글 올라오면 댓글에
주택으로 이사가라고 하는 분들 간혹 계시더라구요?
어이없어서 웃음이 납니다 정말 ㅋ


저 이 집에 거의 10년 가까이 살고있는데
너무 조용해서 이 집만큼은 층간소음이 없는 집인줄 알았어요
건물이 오래된 낡은 주택이라 밖에서 들려오는 소음은 방음이 안된다는걸 알고는 있었는데
층간소음은 정말 상상도 못했던 일이라 스트레스가 심하네요.
그 전 세입자 분들이 진짜 조용하게 사셨던거 였어요ㅠㅠ


몇번 더 참아보고 다시 얘기해볼 생각인데
자꾸 싫은 소리한다고 뭐라고 하실까봐
겁도나고 그러네요 휴
지금도 여전히 천장에서 쿵쿵대고있어요
오늘은 몇시까지 저럴런지..

125
5
태그
신규채널
[여경남경] [새아빠문제] [어케생각함] [여성분들알]
6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ㅎㅎㅎ 2019.09.22 18:44
추천
63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문 쾅쾅 닫는거 정말 몰상식. 승질머리 더러운 것들이 주로 문 그렇게 닫거나 물건 집어던짐. 무식...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9.22 19:14
추천
51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사가 답이라는 사람들.. 이사가면 윗집에 애 안사나요? 애 없어서 어른들이 발망치하고 다닐수도 있고 부탁해도 말이 안통하는 사람들일수도 있잖아요 그냥 윗집이 좀 조심해주는게 방법이에요 진짜 안당해본 사람은 모른다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궁그ㄹ 2019.09.22 16:27
추천
5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두말하면 잔소리. 그냥 ㅈㄴ 패고싶음. 겪어보지못한 자들은 그냥 닥치고있자. 곧 겪을 수 있을 날들이 다가올테니 그냥 그 날만 기다리자.
답글 4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21 03: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코끼리걸음 쿵쿵쿵은 습관이라 본인이 그렇게 걷는줄도 모르는거같더라구요 ㅎㅎ 사소한 매너 하나하나가 인격이 되는건데 진짜 안타까운 가족이네요
답글 0 답글쓰기
논노 2019.10.21 03: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래서 ㅅㅂ 초소형 미니주택 이라도 괜찮으니까 개인주택 살고싶다니까? 꼭 빌라나 아파트 이어야 되면 무조건 최상층. 그마저도 잘못걸리면 아랫집 담배 어택 들어오면 답없음. 환기도 못시킴. 개인주택이 답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1 02:4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아파트.. 주상복합사는데.. 윗집아줌마!!! 엘베내려 현관문 여는것도 다 알정도.. 현관문 쾅 닫고나면 그때부터 쿵쿵쿵.. 지는 그냥 걷는거라는데 기가막힘.. 지가 뭐가 문제인지를 몰라요 노답..진짜 노답.. 지가 나보다 늦게 이사와놓고 나보고 이사가래요..
답글 0 답글쓰기
8828 2019.10.21 02: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새벽2시쯤에 옆집에 양해구하고 철문 계속 열었다 닫았다하시고 담배좀 피워주시고
답글 0 답글쓰기
아아 2019.10.21 02:1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세대건 아파트건 남한테 피해좀 주지마라 제발. 그리고 층간소음 피하려면 주택으로 이사가라<- 이말에서 주택은 단독주택 말하는 거임...;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1 01: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윗집에 애가3이다... 해탈해서산다 그냥 아~들리는구나 하고말아버림 내정신건강을 위하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1 01: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큰소리 내며 존재감을 과시하는것들 무식한것들이지 다세대 주택에서 공동 구역까지 본인들 짐 쌓아올리며 영역 표시하는것들도 따지고보면 무식하고 할짓없어서 하는 행동이더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1 00:4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택으로 이사가라는 거는 단독주택 오로지 우리가족만 사는 주택을 말하는거임. 님처럼 다서대 말고. 쓴이같은 주택은 아파트랑 별반다르지 않음.
답글 0 답글쓰기
답답 2019.10.21 00:3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발망치 쿵쿵쿵쿵 하...ㅠ 또 뭘또 잘 떨어뜨려
답글 0 답글쓰기
ghkdxow... 2019.10.21 00: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옥탑방을 영어로 하면 ? ............. / 펜트 하우스/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10.20 23: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발망치들은 본인이 발망치족인지 모름
집안에서 걷는것에 불편함을 느끼지 못하는 사람이라면 본인도 발망치족일 확률이 매우 높음. 야외에서 걷는 것 처럼 발뒤꿈치부터 찍으면 신경쓰면서 걷지 않은 이상 100이면 100 아래층 울림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0 23:2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층간소음으로 고생해봐서 아는데 층간소음은 주택으로 이사가라는 말이 다세대주택을 말하는게 아닙니다 단독을 말하는거지 다세대주택은 소음에 가장 취약해요 특히 오래된 다세대는 소음 가장 심함 그다음이 빌라고 그다음이 아파트 그들의 생활패턴이라 못고쳐요 다세대는 이사가 답
답글 0 답글쓰기
윗집저주한다 2019.10.20 23: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층간소음에 천장누수에 가지가지 한다 윗집!
답글 0 답글쓰기
ㅂㅂㅂ 2019.10.20 23: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한시면 양호..
새벽 2-4시까지 시끄럽게 하고
잠들만 하면
5시부터 일찍 일어나는 사람들이 시끄럽게 함..
무조건 탑층에서 사는게 그나마 제일 좋음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0 23:07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서 전 어제 꼭대기층이로 이사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0 23:0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집뭣같이 지어놓고 층간소음으로 고통받는거 개빡 ㅜㅜ 주택으로 이사함 진짜 숨탁트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0 22: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소리에 진짜 예민해요 아이들의 짜증내며말하는소리도 듣기싫어서 자주 잔소리도 하고요.. 이번에 아파트로 이사갔는데 진짜 장난안하고 13층 아이들 뛰는소리 새벽에 물건던지며 싸우는소리 청소기돌리는소리 피아노소리 등등....장난없어요ㅠ 근데 그냥 참아요..요즘 도라이 사람들이 많아서 헤코지 할까봐...근데 11층 할아버지가 저희가 층간소음 내는줄알고 관리실에 신고를 해서 살짝 곤욕스럽네요 썅ㅡㅡ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0 22:15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희 아파트 102동 209호 윗집은 애들 두명이랑 아빠가 놀아준다고 소리지르고 뛰는데 힘들어요 조용히 해달라고 해도 그때뿐 .벌써4년째고ㅠ 마주치면 쳐다보고 낮,밤 기계 웅웅~ 거리는 소리도 수시로 들려서 소리들리면 방에서 책 읽다가도 나와서 읽고 귀도아프고 피해가.. ㅡ다 되돌려 받았으면 좋겠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0 22: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바바 2019.10.20 21: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간문제는 제끼고 시스템으로 개선해봐. 문에 댐퍼를 달아. 비싸면 고무밴드를 묶어. 문을 잘보고 쾅 소리가 나는 부분에 고무를 부착해. 쫓아낼 집주인 아니면 고자질하고 못살겠다고 울어. ㅋ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