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산후조리원이 필수인가요?

(판) 2019.09.20 20:30 조회78,666
톡톡 결혼/시집/친정 댓글부탁해
제가 생각이 짧았나 보네요. ㅠ
아내가 힘든것은 알고 있습니다.
장모님도 힘드실 걸 알고 있고 감사하게 생각 하고 있구요. 장모님 께서 흔쾌히 몸조리 해주신다 하셨고 아기들 워낙 좋아하시고 예뻐 하시니 저도 모르게 당연시 생각 했나 보네요.
다만 조리원이 꼭 최선이어야 하냐는 의문이 들어 글을 적었던 것입니다.

저도 그렇고 와이프도 첫애를 어린이집에 될 수 있으면 천천히 보내고 싶어해서 처가에서 몸조리 끝난 뒤 필요하면 가사 도우미 써서 수고 덜어줄 마음까지 먹고 있구요.

제가 하는 일이 몸을 쓰는 일이고 제 책임이 막중하다 보니 경제적으로 여유는 있지만 시간은 넉넉하지 않은 상황입니다. 저도 상황이 된다면 몸조리 돕고 싶고 육아도 참여하고 싶지만 여의치 않고 쉬는 날에는 솔직히 녹초가 되어 쉬어도 쉰게 아닌지라 ...

처가에서 몸조리 한달 보름 하면 수고비와 생활비 명목으로 조리원비용보다 더 보태 장모님께 드릴 생각 이었기에 돈이 아까워서는 절대 아니고 그냥 중요 하게 생각해야 하는 부분을 제가 잘못 생각 하고 있었나 봅니다.

반성하고 아내가 원하는 대로 해야 겠네요.
-------------------------------------------------------//

곧 아들 둘의 아빠가 되는 남편입니다
첫째가 두돌이 아직 안 된 상황인데 곧 둘째가 태어 납니다.
와이프 임신 부터 출산 육아하는 거 쭉 지켜 봐왔고
요즘 말하는 독박육아 둘째 때도 변함 없을 것 같아 미안 한 마음 고마운 마음 늘 가지고 살고 있습니다.

근데 산후조리원 이용이 당연한건가요?
주변에 둘째는 조리원 안가고 집에서 몸조리 하는 사람도 많던데 마지막 출산이니 몸조리 잘해야 한다며 당연하다는 듯이 말하네요. 첫째는 첫째라 당연하고 ... 참 말이 안 통하네요.

제 생각은 조리원 퇴소하고 어차피 처갓집에서 한 달 정도 머물다 올 계획이라 그냥 조리원 생략하고 한달 보름 다 처갓집에 가 있는게 어떠냐니 장모님 힘든건 생각 안 하냐며 역정입니다.

첫째가 장모님을 좋아하긴 하지만 그래도 엄마와 이 주 정도 떨어져 있으면 힘들것 같고 동생이랑도 쭉 같이
지내면 더 좋을 것 같은데 와이프는 자기 몸 편한것 만 생각 하는 것 같아 솔직히 좀 얄밉네요.

그럴거면 친정도 안가고 조리원도 취소 하고 산후도우미 한 달 반 쓸 테니 저보고 퇴근 후에 첫째 케어 해주고 첫째 목욕에 못다한 집안일 다 하라며 어거지를 부리네요. 굳이 장모님이 해주신다는데 왜 그렇게 심술을 부리냐니. 저를 이기적인 사람 취급 하네요.

참고로 제 주변엔 둘째 낳고 친정엄마가 도와줄 여력이
안돼고 첫째 맡길 곳이 없어 조리원 포기 하고 첫째 케어 하며 산후도우미 쓰는 지인도 있고 셋째 낳고도 조리원 도우미 없이 가족 도움 받거나 하는 사람도 많은데 제 와이프는 왜 그 사람들이랑 똑같이 해야 하냐며 뭐라 하네요.

저희쪽 집은 와이프 임신출산에 살짝 무관심 한 편이며 너희 아이는 너희능력껏이라는 마인드라 몸조리 기댈 수 없는 상황이며 저 또한 출근도 이르고 저녁 늦게까지 근무라 첫째도 와이프 혼자 거의 케어 했으며 둘째 몸조리 돕는건 꿈도 못 꾸는 상황입니다.
그래서 장모님이 조리원 퇴소후 한달간 도와 주시기로 한것입니다.

제 생각은 왜 조리원이 당연한 권리가 되어야 하는 것 입니다. 어차피 장모님께도 소정에 수고비 정도 드릴 생각이고 조리원 안 가게 된 만큼 돈도 더 드릴 생각 하고 있고
조리원비 200이 아까워서도 아닙니다.

그냥 남들이 하니까 자기도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마인드가 아닌가 싶어 안하는 사람도 분명 있는데 너무 자기 위주로만 생각 하는 것 같아 서요.

여기 여자분들 많이 이용하시고 여자편에 많이 서서 댓글 다는거 알지만 욕먹을 각오 하고 글 올립니다.
필터 장착하고 거를건 거르고 찬찬히 읽어 볼 예정입니다.
여자분들 보편적인 생각을 적어 주세요.
13
853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결혼남녀] [고독사]
390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9.20 20:58
추천
454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이프는 자기 몸 편한것 만 생각 하는 것 같아 솔직히 좀 얄밉네요.] 여기서 글 내림...뭐 이딴 새끼랑 애를 둘이나 가졌냐 ㅉㅉ
답글 11 답글쓰기
베플 음음 2019.09.20 20:45
추천
367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첫째 독박육아 시켰으면 당연히 둘째도 독박일 텐데 조리원 몇백이 아깝냐? 애는 왜 둘이나 싸질렀어 그럼 애 하나 키우는 데에 돈이 몇억이 든다는데 그건 안 아까움???????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9.20 21:15
추천
17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차라리 돈이 없어서 글쓴거면 이해라도 되겟어. 글쓰면서도 이상하지 않냐? 아내한테 미안하데, 근데 조리원들어가는건 싫데 ㅋㅋㅋㅋㅋㅋ 아내가 이기적이랰ㅋㅋㅋㅋ 지금 큰애 지가 돌봐야되니까 그게 싫나본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남자 ㅎㅎ 2019.10.10 17:28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댓글 99.99% 여자네 ㅎㅎ 당연히 까는글 밖에 없지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0 17:1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장모님이 봐주겠다는 건, 안 힘들어서가 아니고 내 딸 힘드니까 해주는 거에요.
아내 몸이고 장모님이니까 고생시켜도 상관없다 이거에요?
그럼 첫줄에 고맙고 미안하다고는 왜 썼어요?

산후도우미 쓰시면서 애 셋보는 집은 그 집만의 사정이 있겠죠.
아님 아빠가 육아에 참여할지도요. 님도 그러면 되는데 왜 님 사정만 앞세워요?
그래놓고 아내는 이기적이라뇨. 누가 이기적인 건가요?

그리고 본인이 하는 거 아니면 부인이 하자는 대로 해요. 뭘 생각을 하고 말고야.
앞으로도 독박육아 될거라며 자아는 또 왜 가져요? 어차피 손 놓을 거면서?
웃기는 양반일세
답글 0 답글쓰기
짜장 2019.10.10 17:1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조리원 가지고 염병 좀 하지 말아라 제발. 10달동안 내새끼 잘못될라 전전긍긍 품고 있다가 전문가 손 빌려서 2주만 좀 쉬어보자 쫌!! 그 2주 지나면 전쟁이다 진짜!!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0 17:1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진짜로.. 출산육아시모몸조리 다 겪어보게 해주고싶다 저남편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0 17:1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독박육아시킨게 뭐 자랑이라고 ㅋㅋㅋㅋㅋㅋㅋㅋ 돈여유 있는데도 아까우면 무슨심보임? 첫째보기 싫어서? 아빠자격도 미달이시고.. 남편자격도 미달이시네요.. 돈만 잘버셔서 좋겠어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0 16:5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 남동생은 애 셋 아빤데, 누나는 결혼하고 출산하면 조리원 무조건 한 달 끊으라고 하던데, 몸 완전 내려앉는다고.

님 몸 아니니까 막 내뱉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0 16:46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2주동안 첫째 케어하고 집안일 하기 싫었나보네 ㅋㅋㅋㅋㅋㅋㅋ 본심은 그거잖아요 아저씨 ㅋㅋㅋㅋㅋㅋㅋㅋ 놀랍게도 이런 인간이 애 둘 딸린 아빠가 됨ㅋㅋㅋㅋ 충격 그자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0 16:4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에발 손으로 똥좀 싸지 마쇼 아재
답글 0 답글쓰기
헐2 2019.09.26 17: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조리원 있는내내 훗배앓이랑 회음부 찢어진곳..젖몸살때매 남편한테 제발 살려달라고 할만큼 너무 고통스러워서 2주내내 진통제 맞았어요.. 집에서 조리했다고 생각하면 진짜 끔찍함
답글 0 답글쓰기
금잔디동산에 2019.09.26 17:12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이 글쓴이 재수없어 진짜
답글 0 답글쓰기
2019.09.26 16:55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본인이 남편,아빠로서 하는일이 없는데 나불거릴 주제는 되는지 진심으로 반성하세요. 줄수있는게 고작 돈뿐이라면 그냥 주세요.모르면 시키는대로 하고 어줍짢게 판단하지 말고요. 바쁘고 녹초되서 애도 못본다면서 산후조리원이 어쩌고 한남충처럼 여기다 글쓸 시간은 있나보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26 16:53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저씨 일단 정관 잘라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ㄹ 2019.09.26 16:5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왜 니가 싸질러놓고 희생은 여자들만 해야하냐?
답글 0 답글쓰기
0 2019.09.26 16:5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이런 개.새가 다있나 싶네. 털끝하나 안다치고 육아도 안하고 거저 자식이 둘이나 생기는데 돈아까운거 맞는데 뭘. 뭐가 아냐?
답글 0 답글쓰기
2019.09.26 16: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친정 오빠 의사임.
출산 전에 오빠가 500 보냄.
조리원서 4주 보내면서 몸 추스리고, 친정 엄마 힘들게 하지 말라고...(10년 전, 지방이라 이 가격이면 충분했음)
출산 후 아이의 선천질환때문에 우울증이 와서 조리원 싫다고 4주 안채우고 2주만에 집에 간다고 했다가 오빠 부부한테 아무리 그래도 3주는 채워야 한다고 야단맞고 3주 채우고 나옴(역아라 수술로 출산했고 입원 일주일, 조리원 3주일. 나올 당시는 출산 후 4주)
집에 와서 조리원이 천국이었구나...라고 남편이 이야기함.
왜? 아기가 새벽에 잠을 안자니 본인이 너무 힘들다면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26 16:4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산후조리 꼭 안해도 돼요. 친정 집에서 한 달만 푹 쉬기만 하면 됩니다. 님이 애 태어난 순간부터 12달간 뒤치닥거리하면 까짓거 산후조리가 왜 필요하겠어요? 아내는 가끔 도와주는 기분으로 설거지하고 생색내게 해줄 수 있다면 까짓거 산후조리 안하고 말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26 16: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생각바꿨다고 하니 다행인데 여기서 먹은 욕은 잊지 말고 꼭 기억하길 바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24 13:4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너무 싫다 여자는 몸갈아서 애 낳는건데............ 이런새끼도 애비라고 ......
답글 0 답글쓰기
2019.09.23 18: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자가더이해안간다 독박육아에 이런생각 가지고있는 남자랑 애를 둘이나낳다니 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23 13:3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래서 초중고학교서부터 성교육을 시켜야한다는거다.
성교육에 고작 피임은 콘돔 사용하세요. 이런것만 가르치니 출산의 고통, 훗배앓이, 복직근이개, 젖몸살, 오로 등 하나도 모르는거다.
나 성지식 잘 안다 생각했는데 오로에 대해 스무살 이후에 알았다. 아무도 알려주지 않았기 때문이지.

출산 '당시' 뿐만 아니라 조리가 필요한 이유가 있다.
산후조리원이 생겨난게 그냥 몇백씩 쓰면서 사모님 기분내보기 할려고 생겨난거라 생각해??? 진심으로???

출산 후 망가진 몸이 처녀적으로 완전히 돌아오지 않는다. 아기를 낳으면 모든것이 뒤틀렸기 때문이지. 육아휴직을 하고 돌아온 회사동료언니는 골반이 틀어져서 걸을 때 삐그덕거리면 걷는다. 당신 자식 낳은거라 나랑은 정없이 말한다면 상관없는거지만 안쓰럽더라.

글만봐도 육아에 하나도 도움 안주는거 같은데 뚫린 입이라고 어쩜 저리 생각없이 내밷을까.
이기적인건 너의 와이프가 아니라 너다.

여기가 여자가 많은 사이트라서가 아니라, 선처해 줄 이유가 없는 너이기 때문이다.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