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설리야, 진리야 웃기지

ㅇㅇ (판) 2019.10.14 21:04 조회108,497
톡톡 엔터톡 모두드루와


824
15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아갈머리찢] [다싸물어아] [득치라]
4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0.14 23:19
추천
13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디 푹 쉬길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5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4 21:15
추천
102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소름돋아 나도 인간이지만 인간들 진짜 싫어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4 21:22
추천
77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들 진짜...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16 23: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체 설리가 뭘 잘못했을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2: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거 진짜 계속 맴돌더라. 내가 설리라면 참 역겹다고 생각할거같아. 나한테 온갖 비난을 쏟아내고 손가락질하고 욕하며 상처준 인간들이 갑자기 가면을 바꿔쓰면서 안쓰럽다고 하면.. 진짜 끔찍할거같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1: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간들이원래 잔인한 동물인듯. 남한테 상처주고 기뻐하는,남을 헐뜯으며 올가즘 느끼는 종류의 인간유형이 인터넷 만나 날개달았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1: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20:5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나빛도 원망스럽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0:1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살고싶어하는게 인간의 본능이고 손가락 베어도 아파하는게 인간인데.. 얼마나 힘들었으면 그랬을까 ?.. 어떠한말도 해줄수없다 돌아보지말고 잘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9:4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애가 기사댓글에서 쉴드 오지게 쳐줫는데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9:4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자들도 소름끼쳐 설리가 sns만 올리면 자극적인 제목 달아놓고 설리 비난하고.. 사망소식 들리니까 추모하는 척.... 안타까운 척...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9:33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래 죽음이라는게 그래 그런데 그게 이상하다 할 수 있나 연예인 뿐만 아니라 내 지인이 갑자기 죽었다해도 그 사람 다시 생각하게 되고 사소한 내 말들로 상처주진 않았나 돌아보게 되는건 똑같은데...다만 연예인은 모든 언행들이 인터넷에 기록돼있으니까 자꾸 과거가 끌올되고 사람들이 더 반성하게 되는거지. 이중인격자들처럼 설리 욕했다가 사랑해 미안해 이런 사람도 있겠지만 지금 설리를 그리워하는 사람들은 악플 안 달았던 사람들이 더 많을걸. 원래 선플 달 성격인 사람들은 댓글 거의 안쓰니까.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19: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랑해주는게 아니라 숨어있을 뿐임
답글 0 답글쓰기
팩팩팩 2019.10.15 18:2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는 분명 그러겠지 난 한번도 악플단적없는데 . . 하면서~ ~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15:02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전에 인스타에 장어 게시물..
거기 악플이 엄청 달렸었는데 설리가 그 밑에 '너네가 더 못됐다' 라고 써놓은 거 보고
뭔가 많이 안쓰러웠던 적이 있었음.
하지만 어디에도 이런 댓글을 달 수가 없었던 게 이런식의 댓글을 달면 공격을 너무 받아서 당황스럽더라.
근데 어제부턴 댓글의 온도가 확 바껴서 또 당황스럽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4:07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명불허전 태세전환장인 판년들 짝짝짝짝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14:00
추천
8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ㄹㅇ나 학창시절 내앞에서 설리 ㅈㄴ욕하던 녀ㄴ이 인스타에 삼가고인의 명복빈다고 올린거보고 개소름돋음. 안찔리냐 장한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류애 바스락
답글 0 답글쓰기
룰루 2019.10.15 11:10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악플다는놈들도 문제지만 요즘 초중고학생들 진짜 피시방가면 가관이다 ㅋㅋ
내가 한번가면 3시간정도 있는데 게임안하는 여성들이 가면 정신병 걸릴지도?
일단 하루종일 욕설은 기본이고 소리도 엄청지르고 책상도 엄청친다.
거의 다 남학생들ㅋㅋ 옆 학생이 배그하면서 보이스하는데 학생이 내옆에서 계속 보이스로 니네엄마 ㄸr먹어버린다 s엑스!!!세엑스!! 이러고 앉앗더라 한마디하니까 몇분후에 또그러고 앉음. 이게 재정신인가?ㅋㅋㅋㅋㅋ
피시방에서 뭐라하는게 꼰대일수도 있긴한데 25살 남자의 정신으로 보았을때 진짜 최소 60프로는 정상아닌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0:32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설리를 진짜 위하는 분들이라면 이번 사건 가볍게 넘기시면 안됩니다. 그저 악플러 네티즌들 때문이라구요? 우선 인터넷 여론은 국민들에 의해 바뀌지 않아요. 언론, 여론을 입맛대로 바꾸는 일은 권력집단밖에 못합니다. 그럴듯하게 여론을 형성해놓으면 대다수의 국민들이 군중심리에 넘어가 똑같이 얘기하게 되죠. 결론은 설리가 그런 여론플레이를 당한 것이 일반 네티즌들이 아니라 여론 조작부대가 시작한 일이라는 거에요. 그들이 조작을 하면 얼마든지 옹호적인 댓글을 많이 띄워서 분위기를 바꿔놓을 수가 있다구요. 하지만 그 반대로 갔고, 별 것아닌 행동까지 성적인 어필이라고 띄워대니 더 주목을 받은 것이죠. 애초에 설리가 고통스러웠던건 일반 시민들 때문이 아니에요. 시민들은 이용당한 것 뿐이죠.

그리고 설리의 죽음은 이미 예정되 있었어요. 앞서 출시한 뮤비 <고블린>에서 설리가 다중인격을 암시하며 "그냥 다 사라져버리는게 낫지 않을까요?"라는 말을 했습니다. 이미 이게 자살 암시라는 추측도 즐비했었죠. 그런데 아니나 다를까 얼마 지나지 않아 이렇게 자살 사건이 일어났는데요.(아직은 자살이라는 근거는 안나옴. 추측뿐.) 더 이상한 것은 같은 SM 회사 출신의 아이돌 종현군이 자살을 한지 딱 666일 째 되는 날에 자살을 했다는 겁니다. 666 일루미나티 아시죠? 일루미나티라면 그저 생각도 안하고 거부하지 말고 한번 생각해보세요. 아이돌 중에 자살한 사람이 누가 있죠? 저는 종현하고 설리밖에 없었던 걸로 압니다. 더군다나 그 둘은 일루미나티 상징을 내비추는 것으로 유명한 SM회사 출신이죠. 단순히 우연으로 보기엔 이상한 점이 많다고 생각됩니다. 한번 스스로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09: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ㅈㄴ 내말이 그말 평소에 설리기사보면 베댓들이 전부 악플들이였는데 이제와서 사랑해설리야 그러는거보고 토악질 나옴 어쩜 그렇게 이중적일수있는지 내가 다 화나네ㅅㅂ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09:09
추천
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설리가 언제부터 전국민적으로 동정받는 연예인이었는지 눈물난다는 사람들 좀 웃기긴 함 평소 같았으면 악밤 제작진들 편에 섰을거면서 갑자기 제작진이 역적되고ㅋㅋ 자꾸 이러면 우울증 걸린 연예인들 자살 부채질하는것 밖에 안될거 같은데 자살이 자신의 인생을 가장 아름답게 종지부 찍는걸로 생각될 수 있겠어 민폐끼치며 가는 자살은 미화 좀 그만하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07:2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류애 상실.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