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한 반년전쯤부터인가? 세달쯤 전?

ㅇㅇ 2019.10.14 21:49 조회1,090
팬톡 NCT

월드투어 이후쯤이었나 어느순간부터 애들 눈에띄게 힘든거 보이기 시작했을때...

그때부터 떡밥이 떠도 마냥 좋아하기도 미안하더라
심정적으로 힘들시간도 없이 스케줄 빠꾸없이 몰아치는거 아니까
프로로써 임하는 모습 멋지기도 하지만 걱정되기도 하고

태옹이는 원래 자기 속얘기 잘 안털어놓는데 하필 그날 마음 추스리던 브앱 며칠뒤 곧바로 일터지고
그 직후 도영이도 재현이도 괜찮은척하지만 힘들어보였고 애들 전체적으로...

이렇게 힘든거 보란듯이 엄청 잘되서 실컷 보상 받았으면 좋겠는데
애들은 어떤 생각으로 계속하고 있는걸까 알고싶기도하고 알고싶지 않기도 한 기분이야
생각이 많아지는 날이네
아무래도 우리애들 생각이 많이 나는데
그 얘기 아니어도 ... 너무 너무 속상하다...

42
3
태그
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0.14 22:00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들어 애들끼리 얘기도 많이 나누고 자아성찰도 한다는 식으로 말하는데 딱봐도 고민이 많아 보이니깐 걱정되는거지ㅜ 그럴때마다 정말 잘하고 있다고 자랑스럽다고 말해주고 싶은데 브앱 같이 단순 지나가는 댓글은 와닿지 않을수 있으니깐... 원래 나 팬싸 관심없었는데 요즘은 애들 직접 만나서 한명한명 눈 마주보고 진심 꽉꽉 담아서 지금 너무 잘하고 있고 늘 기다리고 있다고 최고라고 말해주는게 내 간절한 바램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4 21:57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안쓰러지는게 신기한 스케줄이였어....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14 22:00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들어 애들끼리 얘기도 많이 나누고 자아성찰도 한다는 식으로 말하는데 딱봐도 고민이 많아 보이니깐 걱정되는거지ㅜ 그럴때마다 정말 잘하고 있다고 자랑스럽다고 말해주고 싶은데 브앱 같이 단순 지나가는 댓글은 와닿지 않을수 있으니깐... 원래 나 팬싸 관심없었는데 요즘은 애들 직접 만나서 한명한명 눈 마주보고 진심 꽉꽉 담아서 지금 너무 잘하고 있고 늘 기다리고 있다고 최고라고 말해주는게 내 간절한 바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4 21:57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안쓰러지는게 신기한 스케줄이였어....
답글 0 답글쓰기
1
톡커들의 선택
  1. 1 얘들아 제발 들어와봐 홍콩 지.. (114)
  2. 2 우리 정뚝떨썰 얘기해보자! (547)
  3. 3 아 진짜 소녀의 세계 왜이럼 ㄹㅇ (118)
  4. 4 페북 퍼간 거 미친 거 아니야..? (211)
  5. 5 ⚠️부산 고3 확진자 발생⚠️ (218)
  6. 6 남돌 짤파티하자!! (380)
  7. 7 윤아가 추는 남자아이돌춤(움짤.. (113)
  8. 8 [추가]포항에 상간녀가 또 있어.. (383)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