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설리 빈소 공개해버린 기자들이 발설해서 난리남

ㅇㅇ (판) 2019.10.15 01:09 조회100,223
톡톡 엔터톡 댓글부탁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기레기들

지금 빈소 앞에서 기자 수십명에서 백여명이 진치고있다함 ㅋ

392
19
태그
2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10.15 10:17
추천
8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초에 병원명 폭로한 기자도 진짜 너무한다만, 저는 판에 올리신 님때문에 병원명을 처음알게됐네요... 저같은 경우도 생길 것 같으니 작성자님도 가려주시면 어떠실지요,
----------------
작성자님 의견 수렴 감사드립니다. 사생활의 범주를 무차별하고 악랄하게 넘나드는 기사 만을 작성하는 기자들 타도. ╋ 뜻그대로 "악"플 없는 시절을 간절히 바라며.. 지금 이순간도 너무 안타깝고 마음이 아픕니다.. 설리님의 명복을 빕니다...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5 05:49
추천
8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도 병원명 가려주라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5 01:10
추천
4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저딴식으로 공개한거도 쓰레기지만 굳이 단독이라고 붙여서 내보내야했나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17 22: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0: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3:0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장소 공개하면서 헤드라인에 적힌 말은 모든 장례 절차 비공개래 저걸 쓰면서 아무런 생각이 안들었을까? 로봇이 기사써도 저러진 않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2: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9:5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지..? 이미 팬들위한 조문 자리 있다고 스엠 측에서 자세한 장소 다 공개했는데 ... 가리라 하는이유..?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8:0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몰랐는데 니가 올려서 알게됐음 글 내리던가 병원명 가려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4 답글쓰기
ㅇㅋ 2019.10.15 14: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도 가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2:1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몰랐다가 이글 보고 어딘지 알게됨. 이건 발설 아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48
추천
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세브란스였구나
답글 1 답글쓰기
이거보고놀람 2019.10.15 11:4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와 관련해 강효진 기자의 기사와 관련된 댓글에는 해당 기사를 강 기자가 작성한 것이 아니라는 주장이 올라와 관심을 끌고 있다.

강 기자의 동생이라고 밝힌 네티즌은 “강효진 기자가 쓴 것이 아닌 상사가 쓴 기사인데, 이름만 강효진기자로 나간 것”이라고 밝혀 논란이 가중되고 있다.

이 네티즌은 “논란 후 실제 작성한 김원겸 기자 이름으로 수정이 된 것이다. 왜 부하직원이 억울한 누명으로 마녀사냥 당해서 전 국민에게 얼굴이 공개되고 하지도 않은 일로 욕을 먹어야 하는지 너무 속상하다. 지금 사건 전말모르는 다른 기자들은 열심히 기사를 써서 퍼나르고 있다. 고인의 명복을 빌며 진심으로 안타까워하고 동생인 저에게도 같이 명복을 빌어주자 말했던 언니가 되려 억울하게 질타를 받고 있다니 너무 화가 난다. 회사에선 해명기사도 올려주지도 않고 있다. 동생으로서 할수 있는 게 이것 뿐이기에”라고 남겼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2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신도 저 기레기와 별반 달라보이지 않네요..글 삭제해 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27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병원명 가릴거 아니면 당신도 글 내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2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초에 비공개가 불가능했다 얘부터봐라 지금 지가 뭐하는지도 모르지 니덕에 나도 ㅅㅂㄹㅅ인거 알았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18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신도 발설했네요 뭐 이것도 글이라고 올려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11:1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즘 기자들 제대로된 언론인 이라고 할수 있는 인간들이 없지. 그저 클릭유도 자극적인 제목으로 이목끌고 아님말고형태. 기자들도 오보내면 그에따른 책임을 져야함.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11:0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 글때문에 다 알게생겼네 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1:0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글 신고 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10.15 10:42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너가 2차 가해자라는 생각은 안해봤어?
나처럼 몰랐던 사람도 니 글 보고 알았는데??
기자 까는 것처럼 해놓고 병원 정보 퍼트리는 게 원래 니 목적이지?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10:17
추천
8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초에 병원명 폭로한 기자도 진짜 너무한다만, 저는 판에 올리신 님때문에 병원명을 처음알게됐네요... 저같은 경우도 생길 것 같으니 작성자님도 가려주시면 어떠실지요,
----------------
작성자님 의견 수렴 감사드립니다. 사생활의 범주를 무차별하고 악랄하게 넘나드는 기사 만을 작성하는 기자들 타도. ╋ 뜻그대로 "악"플 없는 시절을 간절히 바라며.. 지금 이순간도 너무 안타깝고 마음이 아픕니다.. 설리님의 명복을 빕니다...
답글 2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