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번역가에게 보너스 줘야할 영화 제목들

ㅇㅇ (판) 2019.10.15 09:19 조회42,525
톡톡 엽기&호러 채널보기

Music and Lyrics (음악과 가사)
→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The Cure (치유)
→ 굿바이 마이 프랜드

Something's Gotta Give (무언가는 버려야 한다)
→ 사랑할 때 버려야 할 아까운 것들


Frozen (얼어 붙은)
→ 겨울왕국


Night at the Museum (박물관의 밤)
→ 박물관이 살아있다

Basic Instinct (기본적 본능)
→ 원초적 본능


Butch Cassidy And the Sundance Kid (부치 캐시디와 선댄스 키드)

 → 내일을 향해 쏴라


Ghost (유령)
→ 사랑과 영혼


Legally Blond (똑똑한 금발)
→ 금발이 너무해


Bonnie And Clyde (보니와 클라이드)
→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http://oppaya.net/bbs/board.php?bo_table=humor&wr_id=829432
178
3
태그
1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0.15 12:04
추천
5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번역을 잘 하고 싶으면 일단 국어(어휘력 등등)실력이 좋아야 함 소설가들도 자신의 감정에 맞아떨어지는 단어 하나를 찾기 위해서 두꺼운 국어사전 여러 개를 쌓아놓고 작업한다고 들었음. 번역가들도 일단 문장, 어휘력 실력이 좋아야 하는 건 기본일 테고 거기에 상상력도 더해져야 하는 어려운 직업임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5 21:56
추천
3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인적으로 '나를 찾아줘'도 원제 Gone girl보다 훨씬 나은 번역 같음.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5 17:28
추천
3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훈아..좀 배워
답글 5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17 23:3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국과 한국의 정서 차이인거 같음 미국은 제목들이 다 엄청 직관적임 언뜻 보면 성의 없게 느껴질 정도 근데 한국은 내용을 포괄적으로 다루는 감성적인 제목이 많은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10: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ㄹㅇ 이 글에 나온 제목들은 초월번역인데...반대로 망친 제목도 많지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18:1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A river runs through it (강이 흐른다) - 흐르는 강물처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8:38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일을 향해 쏴라, 와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는 일본 개봉제목을 그대로 직역한 것임. 일본 번역가가 잘한 것이긴 하지...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5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6:25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또 그거생각남 ㅋㅋ이구역의 미친년은 나야. 이 짤도 번역가 드립이라던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2:17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책도 그런거 있어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6 01:42
추천
8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초적 본능은 말그대로 인거 같은데..? 베이직이 그런 의미도 ㅇㅆ자나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1:09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영화 제목 말고 책 번역은 트와일라잇이 최고라고 생각...그놈의 super white teeth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0:42
추천
3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을의 전설이 레전드라 생각함 legend of the fall 몰락의 전설인데 fall이 가을autumn인줄 알고 가을의 전설로 한거. 근데 영화랑 개잘어울림. 오역의 바른 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6 00:28
추천
4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영화 제목은 번역가가 정하는 게 아니라 마케팅쪽에서 정하는 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3: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frozen -> 얼음나라 꽁꽁공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2:19
추천
2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쏘우도 원제가 saw(톱)인데 번역하지 않고 발음으로 한국 제목 붙임 실제로 발음도 써어에 가까운데 쏘우라고 하는게 임팩트 있어서 저렇게 했다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1:56
추천
3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인적으로 '나를 찾아줘'도 원제 Gone girl보다 훨씬 나은 번역 같음.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21: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5 21:20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크 하나같이 다 주옥같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20:0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7:28
추천
3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훈아..좀 배워
답글 5 답글쓰기
ㅇㅇ 2019.10.15 12:04
추천
5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번역을 잘 하고 싶으면 일단 국어(어휘력 등등)실력이 좋아야 함 소설가들도 자신의 감정에 맞아떨어지는 단어 하나를 찾기 위해서 두꺼운 국어사전 여러 개를 쌓아놓고 작업한다고 들었음. 번역가들도 일단 문장, 어휘력 실력이 좋아야 하는 건 기본일 테고 거기에 상상력도 더해져야 하는 어려운 직업임
답글 4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