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신혼이면 어떻게 해드세요?

ㅇㅇ (판) 2019.10.15 12:36 조회288,597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앗 댓글이 이렇게 많이 달릴줄이야
자려고 누웠다가 갑자기 생각나서 들어왔는데 댓글창 보고 남편이 많이 억울해해요. 가끔이긴하지만 아침 토스트, 매일 커피 내리는것도 남편이 하고 주말 아침 같이 느긋할 때 오믈렛처럼 간단한 브런치 준비하는건 제가 아니라 남편이거든요. ㅋㅋ 객관적으로 남편이 저보다는 부엌 자주 들락날락 거리는 편이니 남자도 요리해야지 똑같이 맞벌인데 왜 여자라고.. 이렇게 오해하지는 말아주세요. 그런 생각 해본적도 없는데 이런 반응이 좀 있어서 너무 민망하네요.ㅋㅋ...
전 남편 잘먹일 생각 만큼이나 제가 잘먹을 생각을 하고 또 생활비를 좀 계획적으로 써볼까 해서 쓴 글입니다.

둘다 먹기 위한 과정 전체(재료 준비, 요리과정, 먹고 치우기...) 를 귀찮아하고 먹는 것만 좋아해요. 정말 먹고싶은 마음이 들면 둘다 마음 먹고 하면 하는데 일에 치여서 그게 평일이긴 힘들다보니 주중에 계속 외식하거나 시켜먹는게 일상이 되어버렸습니다 ㅜㅜ 집은 있는데 집밥은 왜 못먹니...

아무래도 몇몇 분들 조언대로 일단 반찬가게 둘러보고 밑반찬 위주로 쟁여놓고 나중에 둘 중 하나라도 요리 취미 붙이는 날이 오면 (...) 그때부터 열심히 집밥 해먹고 살겠습니다.
감사합니당 좋은 밤 되세요!


해먹는것이 몸에야 더 좋겠지만 솔직히 장바구니 물가도 무시할 것이 못되고 살림 초보인데 의욕만 넘쳐서 둘다 뭐 해먹자! 해놓고 재료 사놓고 상해서 버린게 너무 많아서 장보기가 겁나요 솔직히 ㅜ
둘다 아침은 거르는 편이라 아주 가끔 계란이나 토스트 해먹고 보통은 커피 마시고 튀어나가기 바빠요. 점심은 각자 회사에서 먹고 퇴근하고 저녁 6-7시쯤 지쳐서 마주 앉는데요. 이때 요리하고 설거지하는 일이 만만치 않아서 몇번 외식 했는데 외식도 한두번이지 좀 집 밥 같이 먹고 싶어서 ㅜㅜ 나가서 먹고 들어오는거나 시켜먹는건 그만하기로하고 도시락 배달이나 이런 정기 식단 배달 요청할까 생각중인데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 반찬 가게에서 매번 반찬만 사다가 밥만 해서 먹을까요?사실 집에 오면 손도 까딱하기 싫어서 그게 문제에요... 남편이나 저나 요리에 취미가 없어서 매번 외식하는게 습관이 되어버렸네요...다른 분들 어떻게 하시는지 너무 궁금.
216
2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판녀박멸] [머가좋음]
23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Dd 2019.10.15 14:32
추천
12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외식해보기도하고 반찬을 사먹어보기도했는데 저희부부는 일단 사온 반찬도 한번먹고 냉장고 들어가면 다시 잘 안먹게 되더라구요ㅜㅜ 그래서 반찬도 안사요 거의 한그릇요리? 같은거 많이 해먹는 편이예요 김치볶음밥 콩나물밥 카레 스파게티 등등 한번씩 유부초밥 김밥 이런거 싸면 다음날 아침으로도 먹고가구요 카레도 한 이틀먹어요ㅋ 근데 이것도 머랄까 손이 많이 가는 편이고 젤 좋은게 반찬 몇가지 사두고 메인요리만 한가지해서 먹는게 젤 편한 것 같아요 배부르고 영양 다 공급되는 알약하나만 먹어도되면 참 좋겠어요
답글 8 답글쓰기
베플 남자 웃챠 2019.10.15 16:17
추천
9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게 신혼임

그러면서 용량 조절하고 입맛 맞춰가고
음식 만드는거지
한번에 잘하는 사람은 거의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15 14:39
추천
78
반대
3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주말에 미리 오래 먹을수있는 반찬 2~3가지 만들어두고 (콩자반, 진미채, 깻잎 등)
밥도 전자레인지 전용 용기에 넣어 냉동실에 얼려두어요.
마트에서 소분 포장되있는 제육볶음 훈제오리 같은거 사서 냉동보관하구요.

퇴근하고 밥이랑 고기 해동해서 준비하거나 햄 하나 굽굽해서 반찬이랑 내놓고
국이나 찌개 하나 휘리릭 끓입니다.(빠르게 국물 내는데는 연두가 최고)

저도 집밥 먹으려 노력하는데 자주는 못먹습니다. 집에만 가면 너무 피곤해요ㅠ
편하게 남이 해준밥이 제일 좋은데 ㅠ직장인 기혼여성분들 힘내세요!!
답글 16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00 2019.10.23 23: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렇게 사먹다가 애기 생기고 본격 이유식 및 유아식 및 최소 두끼 직접 요리해서 먹이려고 하면 진짜 우울증 및 스트레스 대박입니다... 흑 ㅠㅠ 요리 습관 만드시는게 좋아요. 남편도 무조건!! 요리는 해봐야 늘어요.
답글 0 답글쓰기
이럴수가 2019.10.23 13: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반찬은 안사요(버리는게 반... ) 배추김치,총각김치 정도 늘 있고
메인요리 1개(제육,불고기,고등어조림 같은거) 즉석반찬(계란말이, 어묵볶음 등)
된장찌개 김치찌개 정말 자주 먹은듯.ㅎ
첨엔 양조절도 안되더니 자주 해먹으니까 2인분 딱 되더라구요!
남편보다 퇴근이 30분 정도 빨라서 제가 저녁준비 해놓으면
남편이 뒷정리 설거지 해요! ㅎ
답글 0 답글쓰기
저는 2019.10.23 09:3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두부계란국 두부조림,그리고 그냥 밑반찬 엄마네서 가져오거나 사온거 깻잎,북어조림,젖갈종류 김 이렇게 먹거나 배추랑된장풀어서 액젖으로간하고 배춧국 끓여서 먹거나 찬반많음 그냥 물넣고끓여서 누룽지처럼 그리고 스팸이나 참치 김치에 볶아서 먹기도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2 14: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4년차 신혼인데 처음엔 이것저것 요리해서 남편 해주는게 행복하고 재미졌는데 둘 다 퇴근해서 남편은 소파에서 기다리고 난 옷도 제대로 못갈아 입고 허겁지겁 요리하고(퇴근 시간 비슷) 그게 이제 점점 지쳐감... (옆에서 중간중간 설거지도 도와주고 치우는건 남편이 해줘요) 남편이 저녁먹고 온다 할때가 요샌 즐겁기까지.. 그래서 우리도 반은 외식이긴해요. 반찬 사도 우리도 한두번 먹고 손이 잘 안가서 배달 반찬도 그닥일것 같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0 14: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신혼땐 거의다 해먹었어요!! 지금이야 주말에 외식도 하고 평일도 외식하고 하지만 결혼초반엔 집밥. 집밥 그래서 요리실력은 결혼 몇달만에 탑이 됐죠ㅋㅋ 시댁.친정식구들 초대는 이제 우습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22: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우선 매주 반찬가게에서 배달시키고요. 메인 요리는 마켓컬리나 헬로네이처에서 재료 소량으로 시켜서 조금씩 해먹어요. 완전 바쁠 때는 반조리로 해먹고요. 요리만 계속 할거 아니면 요리재료 사는거 진짜 거의 다 버리거든요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9.10.17 21: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희도맞벌이에 처음엔요리하다가.요즘은기사식당가서먹고와요~저희신랑은 한번먹은반찬진짜맛있는거아님다시안먹고.저는국이나찌개를안먹는스타일이라.항상반찬남아서버리고.버리는데돈들고.어느순간부터제가한음식이냄새만맡아도속이울ㅇ렁거리더라구요.그래서결론은사먹는게싸게치이고편해서그리하고살아요.모든맞벌이와이프들의최대고민이죠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21: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렇게 그렇게 이런저런 시도해보고 스트레스 받고 포기하고 기뻐하면서 요령이 생겨요. 맨날 맛있어? 괜찮아? 묻다가 요즘은 그냥 먹어. 감사하게 먹어. 이렇게 바꾸니 제가 넘 좋아요. 14년 걸렸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마음도예쁨 2019.10.17 19: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은 계속 시켜먹자 외식하자하는데 솔직히 그 물가무시못하자나요. 그리고 전 물리더라구요 그냥 오래두고 먹을수 있는 음식하는편이에요 김치찌개 된장찌개 카레 갈비찜 고기볶음? 스파게티 비엔나소세지 가끔 부침개도해먹구. 한계가있긴해요. 밑반찬은 멸치볶음정도 해두고 ..저러다가 가끔 치킨시켜먹구 ㅋ 좀 고민되긴하죵 ㅎ
답글 0 답글쓰기
음악 2019.10.17 19: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월- 계란국 , 무나물 화- 콩나물국, 버섯전 수 - 누룽지탕, 생선전 목 - 부대찌개, 무생채 금- 김치국, 콩나물무침 주말- 외식이나 스테이크나 김치전이나 나물고추장비빔밥 이런식으로 비슷하게 가세요 밥은 주말마다 냉동용기에 채우시고요 여기에 매일 깍두기, 요거트(또는 과일) 곁들이면 한끼에 다섯가지는 되고 좋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18: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추장, 고춧가루, 매실액, 설탕, 맛술, 마늘 기타등등(각 가정에 따라) 이거 한통 미리 만들어 놓고 돼지든 소든 생선이든 닭이든 암거나 넣고 양파, 대파, 당근만 넣으면 뭐든 다 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18: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그릇 요리로 시작했다가, 아이 둘 낳고 요리의 달인이 됨. 극기훈련 다녀온 것 처럼 몸이 아스라져도 어떻게든 차려내고 씻기고 잠. 계속 하다보면 늘어요ㅜㅜ 엉엉 아참! 한식은 처음엔 다 복잡한데 다시국물, 빨간양념, 간장양념 이게 거의 다 해요. 레시피 없어도 눈대중으로 뚝딱뚝딱 하게 되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17: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켜먹어요 ㅋㅋㅋ 포장해서 밥에만 먹거나 냉동식품 조리해먹거나 그게 다임요... 주말만 찌개니 부침이니 뭐니 남표니가 해요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9.10.17 15:56
추천
0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이 아줌씨 밥가지고 유난 떨거면 결혼은 와했노? 무책임한 아줌마네 쌉노답 인정ㅋ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7 14: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걍 저희는 도시락시켜먹어요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초롱이 2019.10.17 11:51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충해먹지 아줌마야
답글 0 답글쓰기
답답아 2019.10.17 09: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희는 대형마트에서 파는 재료 손질 식품이나 반조리 식품 애용해요.
솔직히 맞벌이 하면서 완벽하게 요리하기란 힘들어요 ㅠㅠ
답글 0 답글쓰기
포스트잍 2019.10.17 07: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마트에서 파는 곰탕 사놓고, 송송썬 파를 냉동시켜놓고, 계란후라이, 곰탕, 스팸, 계란, 김 ㅋㅋㅋ 주말 아침 메뉴. 저녁은 닭도리탕이나 꽁치통조림 김치찌개, 특식은 감바스╋파스타, 전복갈릭버터구이, 새우버터구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01: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유용한댓글이많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7 01: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찬 만들지 말고 사요 뭘살지는 유투브 먹방보면감이오실거에요 ㅋㅋㅋㅋ난 새우장 추천...ㅋㅋㅋ메인요리는 같이해봐요 재밌고 일단 조미료가 집에 갖춰지고나서부터는 돈이덜들어요 정말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