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돈많은 애딸린 이혼남에게 시집가려는 스물네살 여동생...괜찮을까요??

ㅇㅇ (판) 2019.10.19 16:43 조회8,125
톡톡 결혼/시집/친정 방탈죄송

 

안녕하세요

저는 스물여덟 살 직장녀입니다

말그대로 여동생이 돈많은 애딸린 이혼남에게 시집가려고 합니다

애딸린 이혼남인데 월 5000만원 이상 벌고 열살 아들 한 명 키우고 나이는 서른일곱입니다

여동생이 취업준비생인데 말그대로 그 이혼남한테 시집가려고 합니다

괜찮을까요??

4
25
태그
신규채널
[관심종자]
1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10.19 23:51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월 오천씩이나 버는 남편이랑 이혼한 부인은 이유가 뭘까요?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20 15: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성인이 된 동생의 인생은 동생의 몫이죠.
그걸 언니가 이래라 저래라 할 수 없는 거고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남자 이런젠장 2019.10.20 09:4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돈의맛 아는동생입니다 나중에 부러워하지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허거덩 2019.10.20 07:51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월 5천버는 증거는? 확인하고 저러는건가? 사업하는사람 빚이 산더미인데.. 월 5천이 순수익인가? 어린애가 돈맛을 본모양이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0 04:47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장녀란 워딩이 꼭 남자가 쓴 글 같다 XX녀 라고 하는 거 좋아하는 그 성별이 여자가 다른 여자보고 직장녀라고 지칭하는 거 잘 보지 못 했는데 글고 내용의 심각성에 비해 너무 가벼운 말투 언니라면 여동생 자기일 처럼 진지하게 걱정하고 이입하는 말투였을텐데 넘 가벼움 소재도 그 성별이 좋아하는 소재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0 00:49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옛날 우리 시누한테 있었던 일 같네요~~시어머니 반대가 넘 심해서 결국 시누는 그 남자랑 결혼 안했고 그 남자는 다른 여자랑 했었는데 몇년 살다 그 남잔 내연녀랑 딴 살림 차리고 난리가 났었어요~~ 그렇게 돈을 잘 버는데 왜 전처는 이혼을 했겠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19 23:5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거 정말 2019년 얘기 맞아요...? 무슨 1900년대나 있을법한 일인데
답글 0 답글쓰기
2019.10.19 23:51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월 오천씩이나 버는 남편이랑 이혼한 부인은 이유가 뭘까요?
답글 2 답글쓰기
2019.10.19 21:1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양아들이랑 나이차이가 14년 밖에 나지않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19 18:3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본인이 알아서 판단하라 하세요 근데 남자 재력 능력은 결혼하고 보면 거짓인 경우가 많은데 거기에 속았어도 동생 책임이죠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nicknam... 2019.10.19 18:32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성두 괜찮으면 별문제 없을듯 나이두 30대구 월오천 요즘 벌기가 쉬운일은 아님TT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