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캐릭터 때문에 외모 포기한 배우

ㅇㅇ (판) 2019.10.21 14:57 조회30,424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는 강하늘

원래 얼굴 하얗고 피부가 좋기로 유명함

(쌩얼 기사 사진 수준ㄷㄷㄷㄷㄷ)












'동백꽃 필 무렵'에서 

'아저씨' 소리 듣는 빠른 88년생(=31세이지만 친구들은 32세)로 출연 중인데

비주얼을 포기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얼굴 피부톤은 다운 시키고, 얼굴 막 쓰는 중ㅋㅋㅋㅋㅋㅋ

항간에 소문에 의하면....

황용식이 배우 강하늘 잡아먹고 대신 드라마 출연한다고 함...

 

순박한 시골 아재 웃음도 보여주기도 함ㅋㅋㅋㅋㅋ







톤다운을 얼맘나 심하게 할 수 있는 지

단 번에 보여주는 짤

 

 

목과 티셔츠 경계선...너무 달라 ㄷㄷㄷ

그리고 뺨은 흙톤인데,,귀는 뽀얀게 보일 때마다 엄마미소 짓게됨ㅋㅋㅋㅋㅋㅋ







드라마 찍을 때 

예능 '같이 펀딩' 나올 때 보면 

하얀 피부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용식이가 평소 입는 옷은 아재 스타일의 옷...

 



그러다가 동백이랑 썸타면서,,

묘하게 옷을 신경 써서 입음ㅋㅋㅋㅋㅋ 

 

 

신경 써서 입는 옷이 셔츠...임ㅋㅋㅋㅋ











그러다가 방심하면 잘생김 


 

146
1
태그
1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하하 2019.10.22 10:37
추천
3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이 너는 또 눈깔을 왜 그렇게햐? ㅎㅎㅎ

동백이 황용식이뿐 아니라
번번히 울게 하는 필구, 고두심 배우님, 옹산 패거리들
군수하실 노규태, 촉 좋은 고운 향미, 경찰서 소장님꺼정
할튼 나오는 모든 배우들이 캐릭터 찰떡에 연기 개잘하심
까불이만 잡으믄 옹산 살고싶은 심정 ㅎㅎㅎ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2019.10.22 08:55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나 왜 웃고있냐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익명 2019.10.22 09:49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용식아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마리쿠니 2019.10.29 14: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즘 진짜 강하늘이 아니라 진짜 황용식 같아서 하늘이 어디갔나 싶은 생각이 들긴 드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07: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렇게 얼굴 막 쓰는데도 잘생긴거 봐라 크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00:1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시키 눈깔이 또 왜이려!!!!!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2 22: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강하늘 뮤배 시절부터 인성 좋고 실력 좋기로 유명했는데 팬들이 유난이라 말 많았지.. 오히려 이렇게 성공해 매체에 나오는 게 다행이다 싶을 정도
답글 0 답글쓰기
ㅡㅜ 2019.10.22 18:1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보통 배우들 보면 어떤 작품의 연기를 기억하게되는데 강하늘은 매 작품 마다 캐릭터 소화를 잘해서그런지 강하늘의 연기느낌이아니라 작품의 느낌대로 강하늘이 움직여짐.. 연기의 신이랄까 정말 미치겠슈 너때문에 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2 17: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눈깔 그렇게 뜰거 읎어~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2 14: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청년경찰 무대인사때 대기실에 있는거 잠깐봤는데 잘생겼던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2 14:4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 톤다운한거였어...?근데도 잘생겼구나ㅜ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19.10.22 14: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땟깔에 언제 저런 연기를 가슴에 담고 있었띠야~ㅋ 흥해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2 13: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강하늘 떠서 너무 좋음. 3년전 이맘 때 태몽으로 강하늘 꿈 꿨었음 ㅠㅠㅠㅠㅠ 아들이구나 확신했는데 물론 강하늘 발가락 때만치 잘생김을 닮지는 못한 아들이지만 사랑스럽고 넘 귀여움. 강하늘 진짜 남같지 않음 제대하고 잘되길 바랬는데 이렇게 터져서 넘넘넘넘 좋음!!!!
답글 1 답글쓰기
영원없다 2019.10.22 12:3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저 진짜 이기사, 이사진보고 오랫만에 진짜 너무 신나게 낄낄낄 거리면서 웃었어요~
ㅋㅋㅋ 용시기 짜응해 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하하 2019.10.22 10:37
추천
3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이 너는 또 눈깔을 왜 그렇게햐? ㅎㅎㅎ

동백이 황용식이뿐 아니라
번번히 울게 하는 필구, 고두심 배우님, 옹산 패거리들
군수하실 노규태, 촉 좋은 고운 향미, 경찰서 소장님꺼정
할튼 나오는 모든 배우들이 캐릭터 찰떡에 연기 개잘하심
까불이만 잡으믄 옹산 살고싶은 심정 ㅎㅎㅎ
답글 2 답글쓰기
익명 2019.10.22 09:49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용식아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2 08:55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나 왜 웃고있냐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