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한국 온 아놀드 슈왈제네거

ㅇㅇ (판) 2019.10.22 11:14 조회5,257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할리우드 배우 아놀드 슈왈제네거가 영화 홍보차 한국에 왔음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런던에서 장시간 비행을 하고

서울 도착하자마자 호텔 gym에 가서 운동을 함 


'장시간 비행하고 호텔방에 가서 바로 눕지말고 

우선 운동하는 것이 철칙'이라고 말하며 운동하는 모습을 SNS에 게재함.






(와...자기 관리 쩐다 ㄷㄷㄷㄷㄷ

만약, 나였으면 맛집 찾아서 맛집부터 갔을 듯..ㄷㄷ)











 

 

그러고 영화 '터미네이터 : 다크페이트' 내한 기자회견에서,


“지난번 한국에 왔을 때 ‘아일 비 백’(I’ll be back)이라고 했는데, 

터미네이터는 약속을 지킨다. 

내가 나이 들었다곤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한 아놀드 슈왈제네거.









1984년 1편부터 ‘터미네이터’ 시리즈를 이끌어 온 슈워제네거는 

“이렇게 훌륭한 시리즈에 참여한 건 기적 같은 일이다. 

이를 통해 배우로서 크게 성장할 수 있었고, 

내 커리어 전체에도 영향을 미쳤다”고 돌이켰다. 




그는 “훈련을 꾸준히 해왔기 때문에 

액션 영화 섭외가 들어와도 

언제든 준비된 자세로 임할 수 있다.

 나이는 들었지만 난 아직 쓸모있고 팔팔하다”며 웃었다.







올해 72세라는데,,,진짜 정정하고 멋지시다 ㅠ 











그러면서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취재진의 열띤 환호에

직접 휴대폰을 꺼내 촬영을 하는데...





아직 국내에선 출시가 안된 사과폰

그의 핸드폰 보다 더 눈길을 끈 것은,,,












 

 

자신이 출연했던 1985년 개봉작 영화 '코만도'의 

스틸컷으로 제작된 케이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핸드폰 디자인이 공개됐을 때,

당시 팬들이 패러디로 제작한 건데 

그걸 진짜로 하고 계셨음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행사 다음 날 아침

'터미네이터' 레드 카펫 행사 후,

아침에 운동 하심 


그러면서 영화팬 없이는 영화도, 무비스타도 없다며

한국팬들에게 감사 인사와 함께...













 

영화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는 심판의 날 그 후, 

미래에서 온 슈퍼 솔져 그레이스와 

최첨단 기술력으로 무장한 최강의 적 터미네이터 Rev-9이 벌이는 

새로운 운명의 격돌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오는 30일 개봉.





18
0
태그
6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23 20:4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음 내한때는 아들도 같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18: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와 72세에 정말 대단하신듯...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3 16:1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놀드 아들 검색한번 해보세요... 완전 존잘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13: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lol!!
답글 0 답글쓰기
소크라테스 2019.10.23 10:4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놀드 아저씨 아직도 멋있다... 아놀드 명언이 있지 간단하다고 흔들리면 다 지방이라고..내가 흔들려 자꾸 흔들려~
답글 0 답글쓰기
랜치 2019.10.23 10:2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말 멋지시다 !! 린다 해밀턴 나오는것도 너무 좋다 ㅎㅎ 영화대박기원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