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사업하는남편 접대 의견

백여우 (판) 2019.10.23 10:01 조회11,112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남편이 조그만한 사업을 하고 있습니다.

사업한지는 5년정도인데,,사업을 하다보면 접대를 해야되는 일이 많다고 합니다.

3년정도 접대를 하고 접대를 받기도 하고 하는데...아내분들은 어디까지 이해를 하는지 궁금합니다.

술을 마시고 노래방.나이트.모텔은 접대를 할때..모텔비만 주고...본인은 그냥 나온다는데...이것도

마음이 복잡합니다.

접대를 해야 오다를 딸수 있다고 말을 하는데....

제가 살만하니까..친구들은 별생각을 한다고 말을 하더라구요~

친구들이 하는말이 그냥 돈만 많이 벌어다 주면...그게 행복한거라고..남편들은 죽을때까지 한여자만

으로 만족못한다고,,핑계삼아..접대를 받으면서 ...즐기는거라고...말을 하더라구요~

제가 아직 세살물정을 모른다고 하네요~

여러분들은 어떨게..마음을 비우고...견뎌는지 궁금합니다,,

사랑하는  남편이 밖에서 사업을 하는것의 여자가 관련하는거 아니라고...하네요~

씁쓸합니다....

 

15
3
태그
2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0.23 10:36
추천
15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업하면 어쩔 수 없어요 그게 싫으면 사업하는 남자 만나면 안되구요 평범한 회사원 만나야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천국을보았다 2019.10.24 10:31
추천
14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기계신분들중 사업을하시는분들이 얼마나 계신지는 모르겠으나 현금이나 선물을 줘야한다 이러시는데 이건기본입니다 말그대로 기본베이스에요 생각보다 여자에 환장하신분들 많습니다 돈도있고 나이도 어느정도있으니 선물 돈?그건기본이고 접대를바라죠 님들말대로 드러워서 그런거 안하면 좋겠지만 안하면?다른업체가 치고나옵니다 그럼 장사접어야죠ㅋㅋㅋㅋ그리고 진짜 쓰니 남편처럼 그런접대싫어해서 장단과 분위기만 띄워주고 술만땅에 여자한명해주고 집에오는 사장도 많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24 18:38
추천
1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님 사업 20년넘게하셨지만 접대없이 잘키우셨어요 지금은 제가 물려받으며 8년째일하고있는데 이곳저곳거래처만나보면서 느낀게 접대받는곳은 더큰접대,아부하는곳으로 언젠간옮겨가요 저도 있는그대로소신껏장사하고있구요. 성향차이라봐요 저희아버지 아부하고입발린말아에못하세요 저도그렇구요. 결국엔 이런성격좋아하시는분들로 거래처가가득하게있어요. 접대해본적은없지만 제가 그런자리에서 술취했을때 저를 자제할수있을지도 모르겠네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25 03: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업종에 따라? 스타일에 따라 다른 것 같은데요. 그렇게 사업방식을 정하면 뭐 결국 거기에 끌려다닐 수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저희아버지도 서른살부터 사업하셨는데 아예 술담배자체도 못하시는 분입니다. 실력으로 인정받아 잘 사셨어요. 물론 나중에 커서 알게됐지만 주변 자칭 이사장 김사장 뭐 이런 사람들은ㅋㅋㅋ 더럽게 놀더라구요. 결국 노선은 사업장 주인인 본인이 정하는 거겠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22:51
추천
4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마다 틀린듯 내 남편도 작은중소기업 하고있음 접대해서 받는 일거리는 안하고 말지 구지 접대해서 일 안함 중소기업의 특성상 접대가 아니면 일을 못받는다? 음~~ 그건 아니라고 봄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8:38
추천
1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님 사업 20년넘게하셨지만 접대없이 잘키우셨어요 지금은 제가 물려받으며 8년째일하고있는데 이곳저곳거래처만나보면서 느낀게 접대받는곳은 더큰접대,아부하는곳으로 언젠간옮겨가요 저도 있는그대로소신껏장사하고있구요. 성향차이라봐요 저희아버지 아부하고입발린말아에못하세요 저도그렇구요. 결국엔 이런성격좋아하시는분들로 거래처가가득하게있어요. 접대해본적은없지만 제가 그런자리에서 술취했을때 저를 자제할수있을지도 모르겠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7:45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신념의 문제라고 생각함. 접대 안 하고 안 받으면서 사업하면 더 힘들고 사업 상 손해보는 일도 생기겠죠. 하지만 본인이 곧 죽어도 아니라고 생각한다면 안 할겁니다. 얼마나 대단한 사업을 하는지는 모르겠으나 내가 돈 벌자고 여자를 상품화해서 접대..? 글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7:24
추천
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접대를 하는건 어쩔 수 없다치고.... 받는건 또 뭐래요?
답글 0 답글쓰기
00 2019.10.24 17:1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접대받는 사람마다 달라요..끝까지 케어(대리기사 및 승차시)원하는 자도 있고 밥만먹고 파하자는 자도있고..갑의 위치나 갑 담당자가 변경되거나, 갑이 크게 메리트가 없어지지 않는이상 어려울거에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6:5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싫으면 이혼해야죠
답글 0 답글쓰기
그녀석 2019.10.24 15:1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접대=로비 머그런식인데 나도사업을하지만 요즘은 그냥 돈봉투주고 점대를안하는사람도 있음
답글 0 답글쓰기
000 2019.10.24 13:4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건 누구의 잘못이 아닌듯..
접대를 해야 널키워줄게 하는놈도 나쁜놈이고
접대를 안하면 나에게 일거리가없고..돈벌기 힘들어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4 13: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종을 바꾸지 않는이상 어쩔수 없다 봄. 사업하는데 접대를 안한다는 소리는 업소녀가 2차는 절대 안간다는 소리랑 같음. 굳이 2차를 안나가는데 업소일을 할 이유가 없단 소리임. 2차를 나가야 돈이 잘 벌리거든. 사업도 마찮가지임. 접대 안할순 있음,근데 그러면 돈 벌기 힘들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1:2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들중 따끔님은 받는 입장에서... 천국을 보았다님은 해주는 입장에서... 쓰셨는데 이상한건 받는 사람도 해주는 사람도 그거싫다... 라고 하는 사람이 많다는건데 ㅋㅋ 아니 둘다 원하지 안는데 누굴위한 접대임???
답글 2 답글쓰기
따끔 2019.10.24 11:1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가 접대를 하는건 아니고 접대를 받는 위치에 있는사람인데, 거래처에서 나보다 나이 많으신 부장급 분들이 오셔서 술한잔하자고하면 아무리 내가 갑이라도 거절하는데는 한계가 있다..그래서 어쩌다 한번 술먹게되면 2차로 저기 좋은데 예약해놓았으니 자리 옮기자는데 나는 첨에 술먹을때 분명 간단히 소주만 먹고 들어가시죠~라고 말했는데도 저렇게 가자고 하는 분들이 있다는걸 보고 나를 위한 접대가 아니라 나를 핑계로 본인이 즐기려고 하는 접대구나..라는걸 느낌....안간다고 하면 성의만 받아달라 어째달라 온갖아쉬운소리해대서 그냥 따라가서 30분 앉아있다가 마저 놀고 들어가시라고 인사하고 나온다.....
답글 0 답글쓰기
천국을보았다 2019.10.24 10:31
추천
14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기계신분들중 사업을하시는분들이 얼마나 계신지는 모르겠으나 현금이나 선물을 줘야한다 이러시는데 이건기본입니다 말그대로 기본베이스에요 생각보다 여자에 환장하신분들 많습니다 돈도있고 나이도 어느정도있으니 선물 돈?그건기본이고 접대를바라죠 님들말대로 드러워서 그런거 안하면 좋겠지만 안하면?다른업체가 치고나옵니다 그럼 장사접어야죠ㅋㅋㅋㅋ그리고 진짜 쓰니 남편처럼 그런접대싫어해서 장단과 분위기만 띄워주고 술만땅에 여자한명해주고 집에오는 사장도 많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23:12
추천
9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업하다보면 깨끗하게 거래만 하기 힘든게 현실이죠 접대라는 명목으로 술도 마셔야되고 인간관계도 쌓아야하구요 그런데 성접대는 좀 다릅니다 그건 접대받는 사람이나 접대하는 사람이나 같은 인종이라 이겁니다 유유상종이죠 님남편이 난 모텔잡고 여자만 부쳐주고 말그대로 접대만 하고왔다는 그말을 믿는건 아니죠??? 접대 받는 사람들이 사업적으로 자기 약점으로 잡힐 성접대를 혼자 받으며 사업한다 보십니까??? 접대하는 사람이나 받는사람이나 같이 진흙탕에서 문때며 노니까 접대받는겁니다 내남편은 접대만하고 왔대요~~~개가 웃습니다 ㅋㅋ 꼭 로비를 해야한다면 현금도 있고 고가의 선물도 있습니다 술마시고 놀고 여자랑2차 까지~~그건 그런짓을 하는 놈들끼리만 하는 겁니다 그냥 돈벌어다 주는 atm기다 생각하고 사세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22:06
추천
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같이 즐기는건 남자들 성향이고 열여자 싫다는 남자는 못봤습니다. 하지만 내가 않하면 경쟁업체서 치고 들어오니 돈벌기 싫으면 별수없죠. 결혼 20년째고 작은사업 합니다. 내보내면 내꺼 아니다 생각합니다. 이젠 그런걸 걱정하는게 아니고 접대비 얼마나 나가나 생각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gg 2019.10.23 14: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직도 접대가 남아 있지요.. 그러니 접대를 받지는 말라고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10.23 10:4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전 그래서 평범한 남자 만났어요. 사업한다는 빌미로 그러는 남자들이 싫어서요. 어느 한 부분의 장점이 크면 다른 한쪽은 포기해야되는게 꼭 있더라구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3 10:36
추천
15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업하면 어쩔 수 없어요 그게 싫으면 사업하는 남자 만나면 안되구요 평범한 회사원 만나야죠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