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유산한지 얼마 안됐는데 애 옷달라는 시이모

임금님귀는당나귀귀 (판) 2019.10.23 22:36 조회92,054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진짜 그런사람있네요 시는 시다

애한테 양말한짝 내복한번 사준 적 없으면서 애 옷을 달라네요 ㅋㅋ
첫째 애 두돌 전에 둘째 임신했으나 유산함 올 1월
유산한지 두세달 뒤 시이모가 애 옷을 달라네요

남편이 둘째생겼다고 좋아한거 다 알고 있는데

자기가 다니는 교회 목사의 딸이 딸을 가졌는데 곧 애 낳는다고 울 첫째 아들 옷을 달라네요 ㅋㅋㅋㅋㅋㅋ

남편이 둘째 갖고싶어한다. 라고 하고 끝냈어요. 왜 거지들만 있는 걸까요 말하고 싶은게 3박 4일이지만 신상 드러날까봐 말못하네요





413
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관심종자]
4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10.24 08:04
추천
13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혹시나 주잖아요? 그러면 예수님이 주셨다고 할껄요?예전에 첫애낳고 선물받은 육아용품 중 새것 몇 가지를 이웃에게 드림했더니 자기 사정 어려운줄 아시고 예수님이 도움주셨다고 하는데 빡쳐서 뺏고싶었어요. 그뒤로 교회 열심히 다닌다고하면 안줍니다.
답글 7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0.24 05:49
추천
101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여튼 개독 ㅋㅋㅋㅋ 유산한 조카며느리 한테서 갈취해서 목사 누구 주려고? 주고 싶으면 사서 줘라 이 싸구려 개독아!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ㅡㅡ 2019.10.24 08:36
추천
3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울엄마돌아가셨을때 무스탕달라는 여자있었음.
답글 1 답글쓰기
찬반대결 남자 포포아빠 2019.10.24 05:33
추천
14
반대
1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쩌라고 앞에서 한마디 못하는 사람들 왜케 많아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0.25 09:3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별별 사람 다 있는듯.. 난 장례식장에서 돌아가신분 핸드폰 달라는 양반도 봤음. 아빠 돌아가신 자식 붙잡고.... 그 핸드폰 얼마 안쓴거 아니냐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21:20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 교통 사고로 다리 심하게 다쳐서 낫는데도 걷는데 불편할거라고 판정 받았는데.
건너 건너 소식 들은 중학교 동창이 내가 신던 힐,부츠 나눠줄 수 없냐고 하더라...ㅋㅋ
살고싶지 않았는데 걔때문에 악 바쳐서 미친듯이 재활 치료 받아서 이젠 뛸 수도 있음.
답글 0 답글쓰기
ㅉㅉ 2019.10.24 20:51
추천
1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 ㅠㅠ 아기 왜 죽은거에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20:2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역시 늙은 예수쟁이들은 답이 없음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9.10.24 19:4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똥에 쌈싸먹어라 그지가 따로 없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9:2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자기네 목사딸이 아이를 낳으면 자기가 옷을 사서 선물을 하면 되지 왜 남한테 옷을 달라그래서 선물하려는건지 정말 이상한 아줌마네...
답글 0 답글쓰기
oo 2019.10.24 19:2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고 싶으면 본인이 사서 줘야지 받는사람도 싫을수 있는데 오지랖이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7:5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심하게 아픈데 직장에 교회 다니는 사람이 하나님이 시련을 주고 극복하게 함으로써 증명한다고 함??????? 난 교회 안디는데 왜??????! 도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7:2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이모 제정신 아닌듯 지딸일였어도 과연 저랬을까 상종 말아요 별 미친년 다봤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7:0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생색을 왜 남의 돈으로 내려고 해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6:5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미친년이네요. 거절은 단호하게 하시고 그미친년은 멀리 하셔요. 남편에게 상처받았다고 읍소하고 될수 있으면 만나지 마셔요. 세상에 정말 미친년들 많네요. 피가 철철 흐르는 상처에 소금을 뿌리고 싶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6: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걍 사서줘라 좀 그지근성 생색은 내고싶고 내돈 들이기는 싫고
분위기파악좀 해라 좀
답글 0 답글쓰기
냥냥맘 2019.10.24 16:3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딸을 가졌는데 왜 아들옷을 주려는지... 둘째도 아니고 첫짼데 입던옷을..... 그 엄마가 직접 달라고 한것도 아닌데 오지랖은..ㅡㅡㅉ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똘장군 2019.10.24 16:2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더러운개독년 재수없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6:0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는 시다가 아니고
시이모가 좀 모지리 같은데요???
답글 0 답글쓰기
00 2019.10.24 15:36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교회사람들 가끔보면 개또라이들 참많고 민폐자 참많음...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현직남교사 2019.10.24 15:17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독교도= 정상 개독 = 정신병
답글 1 답글쓰기
솔직한세상 2019.10.24 15: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가의 악역은 남편이

처가의 악역은 아내가 하는게 기본

기본만 해도 가정의 평화

---------

https://pann.nate.com/talk/347717902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0.24 14:5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교회목사딸 주려고 조카며느리한테 옷달라고ㅋㅋㅋ 진짜 쓰잘데기없는짓하네ㅋㅋ 게다가 유산소식듣고 저러고싶을까ㅉ
답글 0 답글쓰기
슬포요 2019.10.24 14:17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엄마 돌아가시고 쓰던 남은 영양크림 달라하던데요ㅠ 엄마의 시댁에서요ㅜ
답글 3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