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머저리같은 나

ㅇㅇ (판) 2019.11.07 10:57 조회18,389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눈팅만 하다가 써봐여
이건 정말 온전히 내잘못인데
지금 어쩔줄 모르겠어서 한탄하듯이 써봐여

오늘 직원이랑 퇴사얘기하다가
상사한분 불편하다고 얘기했는데 알고보니 그상사한테 보내버림..

나란년 정말 미친년인듯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분이 머가 불편했냐면서 털자하길래 그냥 사실대로 고해버림

물론 당연히 기분나쁘셨을테고 나쁘시고 한데 그만두는날까지 불편하지않게 지내자고 하심

 

알겠다고 정말 죄송하다고 있는날까지 일 잘하겠다고는 했는데...
아직도 혼자 정말 미칠 것 같아여...
나란년 정말....사회생활은 가능한걸까요....

 

5
13
태그
신규채널
[댓글과조언]
1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07 16:43
추천
1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이고.. 어쩌다가.. 저도 몇년전에 비슷한 경험을 했었어요..
평소 평판이 않좋았던 상사분이셨는데.. 여러명이 함께 회의하던 중 자꾸 저에게 공격이 들어오길래 저또한 당할 수많은 없어서 맞받아치고.. 그러다가 회의도중 감정싸움까지 벌어지고.. ㅋ
본의 아니게 상사분 가슴에 상처주는 말을 많이 했었죠.. 그후로 한 3일간 냉전.. ㅋ
그래도 회사는 다녀야 하기에 3일후 제가 먼저 가서 사과했죠.. 죄송하다고 말이 너무 심했다고.. 그런데 상사분이 먼저 말을 꺼내주어 너무 고맙다고 하더라구요..
그날 저녁에 술로 풀었는데, 술자리에서 하는 말이 3일동안 자신도 고민을 많이 했다고 하더라구요.. 그동안 자신이 했던 말들도 되돌아 보고, 회사를 그만둬야 하나.. 라는 생각까지도 했대요.. 암튼, 남자들은 술로 풀곤 하는데 많이 고민 되시겠어요..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9.12.08 09: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른데가도 넌 똑같을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08:4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상사분 나쁘신분은 아닌것같아,다행이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왜죠 2019.11.11 06:5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사장님한테 혼나고 나오는길에 친구단톡방인줄알고 회사단톡방에 쌍욕했어요 불려가서 한번더혼났지만 무사히 회사는 다녔답니다...하하
답글 1 답글쓰기
이유리 2019.11.11 01:08
추천
0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쓸모없는 사람이시네요 평생 죄책감 갖고 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칼답 2019.11.10 23:10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보고싶어 놀러온다매 집에♡ 그런말하지마 난맘아퍼...... 응원하께 밥꼬박먹고 잘지내고이써♡♡♡♡♡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11.10 22: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꿀
답글 0 답글쓰기
2019.11.10 22:07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 괜찮아요ㅋㅋ 전 소개팅남 카톡사진 캡쳐해서 친구에게 이분이야. 이걸 보내야하는데 소개팅남한테 보내서 개망햏, 나란년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21:4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예전에 학교선배가 영화보자고 자꾸 그래서 할 수 없이 보기로 했는데 .. 극장앞에서 기다리면서 친구한테 카톡으로 선배 오지도 않는다고 영화보기도 싫은데 짜증나게 기다리게 한다고 그걸 그선배한테 보내버림.. 선배가 오는순간 그걸 알아버리고.. 영화를 코로 보는지 입으로 보는지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21:28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 정신 차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Krishun... 2019.11.10 20:4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오히려 더 깊고, 더 좋은 시간으로 변하는 계기가 될 수도.
답글 0 답글쓰기
이은우 2019.11.10 20:1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기회에 친해지면 됨. 아님말고.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11.10 18:3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사람 종종 있어요 ㅋㅋㅋㅋ 우리 부서에서도 그런 후배 있어서 걍 놀리고 넘어갔는데 ㅋㅋㅋ 계속 신경쓰지마세요 ㅠ ㅠ 엎질러진 물은 닦고 잊는수밖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7 16:43
추천
1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이고.. 어쩌다가.. 저도 몇년전에 비슷한 경험을 했었어요..
평소 평판이 않좋았던 상사분이셨는데.. 여러명이 함께 회의하던 중 자꾸 저에게 공격이 들어오길래 저또한 당할 수많은 없어서 맞받아치고.. 그러다가 회의도중 감정싸움까지 벌어지고.. ㅋ
본의 아니게 상사분 가슴에 상처주는 말을 많이 했었죠.. 그후로 한 3일간 냉전.. ㅋ
그래도 회사는 다녀야 하기에 3일후 제가 먼저 가서 사과했죠.. 죄송하다고 말이 너무 심했다고.. 그런데 상사분이 먼저 말을 꺼내주어 너무 고맙다고 하더라구요..
그날 저녁에 술로 풀었는데, 술자리에서 하는 말이 3일동안 자신도 고민을 많이 했다고 하더라구요.. 그동안 자신이 했던 말들도 되돌아 보고, 회사를 그만둬야 하나.. 라는 생각까지도 했대요.. 암튼, 남자들은 술로 풀곤 하는데 많이 고민 되시겠어요..
답글 2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