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정신병동 2번후기

ㅇㅇ (판) 2019.11.08 15:19 조회24,925
톡톡 결혼/시집/친정 방탈죄송
이어지는 판

2번 후기 갑니당~~~

1번. 대학병원
2번 . 일반병원
3번. 유명한 재입원률 높은병원

2번 일반병원을 알게된계기는 1번 대학병원 교수님이 추천해주셔서 갔는데....그병원의 원장님이더이다ㅋㅋㅋㅋㅋㅋㅋ

건물도 꼬질꼬질하고...
사실 건물이랄것도없음
2층 건물인데
1층이 진료,외래
2층이 병동이였음.

1번때 사탕발림에 넘어간 나는
믿음이안갔음. 신뢰1도안감
그러나 우리어무이는 교수님이라며
여기가그렇게 잘본다며ㅋㅋㅋㅋ(응?)

교수는 아니 원장은 또 자랑시작됨.
우리병원만큼 좋은병원없다.

한방에 몇명지내냐고 물으니 자신있게 12명이요!!!!
하더이다.
엥???? 방이 얼마나크면 그 병원침대가
12개씩이나 들어가지???

6개도 좁아죽겠고 답답해죽겠는데????
뭐지.....

치료시스템도 개인적으로 뿌듯하단다.
식사도 잘 나오고.

다만 흡연실은 없단다

이런젠장 망할ㅡㅡ


어찌어찌하여 입원준비시작했고

입원함ㅋㅋㅋㅋ

입원절차 아시쥬? 동의서쓰고, 가방검사, 상의탈의

난 정신병동 입원하면 무조건 살이 찔꺼란걸 알기에
(불문율임. 모든사람 다그럼.)

식욕억제제를 빤스안에 비닐로 둘둘말아 숨기고갔음.
다벗으라기에 마법걸렸단 핑계로 벗지않음.


가장먼저 나는 방이궁금했음.
대체 방들이 얼마나큰거야...;;병동이 얼마나 큰거야..;

후다닥 들여다봤더니

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최악최악 머리를 죄다뽑고싶었음.

병원침대가 아니라

일반 메.트.리.스. 를 다닥다닥다닥 붙여놓고있었던거임.
ㅋㅋㅋㅋㅋㅋ기절한뻔함.

옆사람과의 사이가 진심 과장1도안보탬
슬리퍼 한짝들어갈공간도 안됨ㅋㅋㅋㅋㅋㅋㅋㅋ
슬리퍼를 가로로 벗어놓아야함

어떻게지내ㅡ 당장 부모님좀 불러달라했음.
부모님도 이꼬라지를 봐야했기에 .
이미 가셨다함.
(나중에 들으니 못올라가게했다함. 환자안정못하고 흥분한다고)

데스크 창구는 하는것도없는게 엄청나게 큼.
10명이 일할만한 창구임.
(실제는 두명만 왔다갔다함)ㅡㅡ

일단 진정시키고 메.트.리.스 위에 살포시 앉음.


근데 눈에띈게 자폐분들이 5명이였다는거임...
하....

자폐분들을 비하하는게아님.그분들도 그렇게되고싶어서 그렇게된것도 아니고 말을못하니 얼마나 답답하겠음.
딱하게 생각함. 하지만 여기는 병동이고 비장애인분들이랑 같이있어도 스트레스무지받는곳임.

(모든병원이 다그렇진않지만 대부분 텃세많이부림)

간식도 쟁여둘데가없음. 다뺏어감.ㅡ
이해가감. 슬리퍼뉘일자리도없는데 간식은무슨 사치지..

아침에 일어나면
모든 병동들 다 똑같을거임.

바이탈 체크 매일매일함. 이거좀 귀찮음ㅜ
간혹 몸무게 체크도함.

약을주는데 다먹었는지 숨겨논거는없는지
감시함.
한사람 한사람씩줌.
그리고 검사함
혀 위로 드세요!
혀아래로 내리세요!
아이우에오 하세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내가미침ㅋㅋㅋㅋ

이것도 몇일만 민망하지 그다음에는 그냥 알아서
아이우에오옷!!!하고 소리지르며 확인시켜드림ㅋㅋㅋㅋ

약먹었으니 식사.

식사하는곳이 따로있음.
그 우리 중고등때 받았던 은색식판.
설거지하기귀찮을때ㅋㅋㅋㅋㅋㅋㅋ아시쥬

거기다줌

이모님 얼굴 안보임. 반찬?
딱 어르신들이 좋아할만한 반찬임.
우엉, 가자미식혜던가? 나는그런거못먹음.
입이 저렴이라...
김치만 고봉으로 받음.

식사끝.
구경하고있는데
하..... 칠판에 꽃달아놓고
'우리 서로 사랑해요'
붙여져있음

여긴 여자밖에없는데 ... 안그래도
여기가 병동인지 수용소인지 난민집합소인지
모르겠는데
서로 사랑하래
여자끼리...내가예민해서 그렇게받아들인걸수도있는데
아무튼 짜증만 +1됨

심심함의 극치.
치료시스템 갖춰져있다며.
어디있다는건지.

자기전에 있더이다.

서로 둥글게 손잡고 서있으래.
원을 그리며 둥글게 둥글게 노래를 부르래.
멈추라면 멈추래.
한사람씩 옆사람에게 '난.너.를.사.랑.해'
를 전파하래.
(긍정과 행복이 기운이 든다나뭐라나)

내가왜이걸 하고있어야되는지 모름.

아니 병동환자들을 정신연령대가 4-5세인줄 아나봄!!!
아왜그러는거야

대학병원에선 탬버린 리코더 부르지않나.
여기선 사랑해 이 ㅈㄹ
떡실신할뻔

옴몸이 다오글거려 이탈함.
나못하겠어요 죄송해요. 하고.

또다시 메.트.리.스 에앉아 생각함.
하....머리쥐어뜯고있는데
친절한 간호사님이 샤워실 안내해줌
(아마 저아이가 몇일못감았구나 생각이들엇나봄)

샤워실에서 똥냄새났음ㅡ진짜리얼
화장실에서는 더심했음.
샤워실에서 똥내가 왜나는거임?.....

직감적으로 한달변비 생각함.
문만 살짝열어도 똥냄새...

나보고 시스템참가안하려면 자폐분들 돌보래.
근데 나는 저런분들 접해보는거 처음이였단말이지.
진짜 죄송하지만 무서웠음.

그래도 다가감.
몇살이에요?라고물으니 얼굴을부담스럽게 들이대며
말씀하시는데 와중에 침샘폭발하셨나봄.
휴지로 닦아드리고...

또 혼란옴. 여기가 수용소고 난민집합소고
난민집합소라고 여기는이유가
다들 머리가 까치집되서 돌아다님.
(잠잘때 다들 거실? 거실에 처량하게 앉아서
혼잣말함....)
뭔소린가 해서 나왔더니만 하.....

암튼 난민집합소에다가 내가자원봉사나온거같음.

아!!
간식!!!
간식타가란 소리 들리면
간식 구걸 엄청남.
이건 내가경험한 3곳 모두해당됨.

서랍에 쟁여놓고있어도
언니 간식없어??? 간식좀~~이방저방 다 묻고다녀서
어르신들도 자비없음. 없다고함.
진짜 어르신들 다그러심.
한번주기시작하면 끝없이 징징댈꺼 뻔하기에.
간식이 별거아니지만 정신병동에선 간식많이갖고있는자가
이쁨겁나게받고 아부받음.
난리남. 지들도 간식이있음. 근데 지들꺼아낄려고 달라는거임. 한번에 끊어내야함.
주기시작하면 끝없음.

불끄는건 11시.
잠도안옴. 한번 다시 잠안온다고 불면증약 타가면
2시간뒤에 또 탈수있음.
그전에는 버텨야함.

전화. 할수있음.
공중전화기 설치되있음.
돈도 넣어져있고.
보통은 가족밖에 통화못함.
그래서 보통 공중전화기는 간호사들근처에 설치되있음.
가족외에 통화가 불가하기때문에.
통화시간은 자유임!!!!
그러나 뒷사람이많으면 눈치껏 알아서 통화해야함.

근데 여기는 떨어져있었음.
사람들이 잠이안오니까 어떤사람은 그 공중전화에넣는 카드를 간호사가 바쁜틈을 타서 안주고 숨겨두고있었음.

새벽에 전화함.
자기좀 탈출시켜달라곡ㅋㅋㅋㅋㅋㅋㅋ
세상에 이런일이 에도 전화했음ㅋㅋㅋㅋㅋㅋㅋㅋ
제보할꺼있다며ㅋㅋㅋㅋㅋㅋㅋ

두세사람 전화한걸로 아는데
소용없음. 와도 아래에서 다 처리하기때문에 우리는그저 퇴원할때까지 버팅겨야함.

내가 거기서 그나마 버틴거?
먹고 자고 먹고자고
자는걸로 시간을때웠음.
식욕억제제는 개뿔.

자는 것만이 답임.

밥도 고봉으로 반찬은 김치한가지.
다먹고나면 잠옴.
잠.
끝ㅋㅋㅋㅋㅋㄲ


심심해죽겠는데 할꺼는없고 또 사랑해전파해야되고
만사가귀찮음.
똥냄새도 더이상 맡기싫음.
오죽 심했으면
휴지를 콧구멍에 쑤셔놓고
최대한 숨안쉬고 후다닥 샤워하고 머리감고
빨리나오려다가 넘어짐ㅡ

파스 붙여주는데 자랑할거도 오지게없나봄.
다 아는사실인데 부직포를 꾸우꾸욱 누르면
안떨어진댔음.
자봐봐, 이렇게하면 안떨어져~
이게 생활의 지혜야~~

이러는데 콧웃음침
콧털이 삐져나올정도로 너무어이없었음ㅋㅋㅋㅋ


궁금한거있으면 물어보랜다.
병원침대가 얼마하는지,얼마하길래
메트리스를 저렇게 다닥다닥 붙여놨는지,

저 똥냄새 주범은 누군지.
샤워실에서 왜 똥을싸냐고 물었더니

얼버무림. 샤워하다가 똥이나올수도있지 뭐 그런뉘앙스 그런뜻으로 말했음.
세상 얼탱이가없음.

똥냄새 없앨방법을 물었더니
하도 많은사람들이 방구끼고 똥싸고해서 포기했대

나진심 이런병동, 이런병원 처음봄.
이런병동이 존재하는건 세상여기밖에 없을꺼라확신함.
어떻게 대학병원의 교수라는사람이
병원을 개원했는데 이런식으로 관리하지.....

하..


더이상 못견뎠어서 나는 2주하고 몇일있다가
내가 병을얻으러온건지 변비를얻으러온건지
지방을채우러온건지 실험용쥐가 되려고온건지
아이가되려고온건지 모르겠다고 울부짖음.
포효함. 마치 한마리의 호랑이가 점프를하듯.

난그마만큼 스트레스이빠이였음.

결국 해방.

집으로왔더니 엄마가 나한테 똥내난대....;;;
안씻었냐고 뭐라함

억울함

그래도

세상행복.


마무리는 어떻게하지

곧 제 3탄도 쓸께용 ~~

여기가 제일 최악이였습니당



ㅡㅡ추가ㅡㅡㅡ
뭐때매 입원했냐고 물으시는분들이많네요.
정신병동은 보통 우울증으로 많이입원해요.
우울증> 알콜중독>알콜의존 >조현병>휴식>기타 환청 망상 등등

저는 우울증이 제일컸구요
방에쳐박혀서 계속 술만마시고 그런게아니라
밤만되면 잠못자고 계속 눈물만 나와요
지난과거 죄책감(부모님한테 말실수, 잘못된행동)등으로
밤마다 울었어요.
그리고 자존감이 무척 낮았죠.
술은 일주일에 한두번인데 어쩌면 안마실때도있구요.
미치도록 자괴감에 빠진날이 있어요.

그 한번을 내몸부서지게 마셔요.

그런것도 있고 살찐다는 두려움. 제어가안되요.
그런것들로 인해 입원했었어요.

즉. 우울증. 자존감. 술의존 이죠
근데 진단명은 항상 우울증이에요.



그리고 정신병원을 정신이 이상한사람들만
간다는 선입견은 버려주셨으면 합니다
정신병동도 정확히 말하자면 격리병동이고 격리병동이란 단어가 맞아요.

정신병원은 정신을,뇌가 이상해서 치료하는곳이아니에요.
마음적으로 우울한 우울증, 공황장애, 대인기피증
기타 병으로 집중치료를받는곳으로 다른일반병동과 격리되있는거구요.

다만 모두가 격리병동이라고 생각하고 부르지않기에
알기쉽게 정신병동 이라는 단어를 쓴거구요.
휴양하기위해 입원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ㅡㅡㅡ끝ㅡㅡㅡ





67
6
태그
신규채널
[혐주의]
1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08 16:37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3탄도 써주세요... 아니 근데 병고러 갔다가 병 더 얻어오는거아닌가요? 무슨 사람 돌본다는 병원이 저래?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남자 ㅁㅁ 2019.11.08 16:39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병원입원 오래하면 오히려 병이 걸려 나온다는 말이 생각나는군...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1.09 14:42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학병원에 있는 정신과 병동은 훨 좋아요 저도 다녀봐서 알아요 오히려 밖에 안나가고 싶을 정도 입니다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13:4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13:49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식욕억제제를 빤스에 숨겼다는 대목만 봐도 정상이 아니네 미친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13:4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대체 정신병 수준이 얼마나 심하길래 정신병동 입원을 저렇게나 많이 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10:2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항우울제 흔한부작용이 체중 증가인데 아랫댓글 무슨소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02:58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 읽었어요 지우지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11.09 02: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도 재밌게 쓰시고 이렇게 재치있으신분이 우울증이라니.....완쾌하시길 바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02:21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항우울제먹으면 무드가 업돼서 살이좀빠지는데..? 모든 입원환자가 그렇지않음. 그리고 우울증으로 입원하지말고 마음에대한공부를좀해보세요. 심리상담센터를다니시구 정신병원가지마시구요. 우울증외에다른 병증이있으면 정신과가시구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9 01:24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기껏 치료 받으러 입원하면서 팬티 속에 식욕억제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8 23:27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런 코미디가없네요. 막웃었어요. 미안해요ㅠㅜ
답글 0 답글쓰기
20대 2019.11.08 22:20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식욕억제제는 호로몬을 제어해서 식욕을 억제하는거라서 우울증 유발 약품입니다.... 그런걸 들고 갔다는게 믿기지않네요 식욕억제제는 먹지마세요 저그거땜에 ㅇ우울증심해짐.........
답글 0 답글쓰기
2019.11.08 21: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병원을 이상한데만 다녔네 최악중에 최악인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8 21:04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후기 감사합니다!! 잘 읽었어요 :)
답글 0 답글쓰기
2019.11.08 17: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의료인은 겸직이 안될텐데? 대학교수가 파트타임도 아닐거고? 입원실 있는 병원 원장이 다른 병원 교수님?
답글 0 답글쓰기
호호 2019.11.08 17:0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족중에 입원했던 사람이 있는일인임. 내 기준 이 글은 주작 아님.백퍼 사실인듯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ㅁㅁ 2019.11.08 16:39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병원입원 오래하면 오히려 병이 걸려 나온다는 말이 생각나는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8 16:37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3탄도 써주세요... 아니 근데 병고러 갔다가 병 더 얻어오는거아닌가요? 무슨 사람 돌본다는 병원이 저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08 16:07
추천
7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3화도 써주세요~~!! 공황장애 환자입니다 그래도 제발로 폐쇄병동도 들어가시고 호전하시려는 의지가 강해보이시네오 우리 화이팅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4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