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손이 조금 크신 어머니의 떡볶이

ㅇㅇ (판) 2019.11.09 05:45 조회301,929
톡톡 엽기&호러 채널보기
504
8
태그
7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09 09:02
추천
25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왜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저 집 손녀손자들이 걱정되지ㅋㅋ똥깡아지들 먹일꺼라고 한번에 배 5개 깎으실거같음(그 후 쉴틈없이 떡 입장)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푸핫 2019.11.09 10:06
추천
22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절대 카레랑 곰국은 못하시게 하세요ㅋㅋ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ㅡㅡ 2019.11.09 09:37
추천
15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응답하라 엄마니?
답글 0 답글쓰기
찬반대결 요리는즐거워 2019.11.10 01:38
추천
22
반대
1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손 큰 아내이자 며느리에요 시부모님이 등갈비 김치찜 드시고 싶다하셔서 등갈비 5팩에 김치 세포기 넣고 등갈비 해드렸더니 경악을 금치 못하시더라구요 신랑이 간장게장 먹고싶다해서 꽃게 20마리 담그고 간장새우 먹고싶대서 새우 80마리 담그고 죽 먹고싶다해서 저 솥에 한가득 죽 만들어줬구요 신랑 친구 부부 두팀 온대서 수육 다섯근과 생굴 한바구니 준비했는데 드시는 분들마다 어디 배에 팔아넘길 심산이냐며 의심의 눈초리로 절 쳐다보시네요;;; 요리하는게 너무 재미있어요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5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1.10 16:3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니 맘이 느껴진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11.10 14:1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인 가족이 30명 되나보지ㅋ 친척들까지
답글 0 답글쓰기
515 2019.11.10 12:4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수님이세요? 5천명은 가볍게 나누어 먹이실듯
답글 0 답글쓰기
0 2019.11.10 12: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엄청 맛있어 보여
답글 0 답글쓰기
한양대 2019.11.10 09:51
추천
2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엄마가 저렇게 고생하는동안 애비충은 뭐했노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7: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딱보니 떡 최소 8팩.. 고추장 최소 450짜리한통...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11.10 07: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헉..... 난 저 들통 반쯤 하는데 ㄷㄹ통 보고 겁 먹은거 처음이네
답글 0 답글쓰기
2019.11.10 05:5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손큰 부모님들 특징이 저거 진짜 물리고 배터져서 못먹은건데 결국 상해서 버리면 아까운 떡볶이 다 버린다고, 다신 떡볶이 먹을생각하지말라고 뭐라하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5:5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 집이 어디니? 언니 놀러가서 좀 얻어먹자 너무 맛있겠다 흐미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4: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가정식떡볶이다ㅋㅋ 대파랑 양파넣으면 달달하면서 대파향 나서 엄천 맛있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4:16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집은 유자청을 김장대야에 한다....곶감 만들면 기본 100개 참고로 우리집 4식구야....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3:55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첫번째 사진보고 흠 울엄마랑 비슷한데? 싶다가 두번째 사진보고 빵 터졌어요. 사람들 먹이시는거 엄청 좋아하시나봐요 ㅎㅎㅎ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3:19
추천
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님이 배우신 분이네요 떡볶이는 밀떡이지
답글 0 답글쓰기
어이구야 2019.11.10 02:1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니까 딸이름이 시원이예요 덕선이예요 나정이예요? ㅋㅋ대박이다 진짜 ㅋ
답글 0 답글쓰기
요리는즐거워 2019.11.10 01:38
추천
22
반대
1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손 큰 아내이자 며느리에요 시부모님이 등갈비 김치찜 드시고 싶다하셔서 등갈비 5팩에 김치 세포기 넣고 등갈비 해드렸더니 경악을 금치 못하시더라구요 신랑이 간장게장 먹고싶다해서 꽃게 20마리 담그고 간장새우 먹고싶대서 새우 80마리 담그고 죽 먹고싶다해서 저 솥에 한가득 죽 만들어줬구요 신랑 친구 부부 두팀 온대서 수육 다섯근과 생굴 한바구니 준비했는데 드시는 분들마다 어디 배에 팔아넘길 심산이냐며 의심의 눈초리로 절 쳐다보시네요;;; 요리하는게 너무 재미있어요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5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0:57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양은 둘째치고 너무 맛있어 보이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0:54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정도면 친구들 부르고 앞집옆집 다 돌려야될수준아닌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불기전에 먹어야할꺼아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0 00:3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나도 간 맞추다보면 양이 늘어나서 항상 하려던 거보다 많아짐 ㅠㅠㅠㅠㅠㅠ 저정돈 아니지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19.11.10 00:03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쓴이 다 못먹는척
답글 1 답글쓰기
눈팅족 2019.11.10 00: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매...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