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mri 찍고 울었더니 공주병이라는 회사 선배..

ㅇㅇ (판) 2019.11.09 15:49 조회230,600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저번주에 태어나 처음으로 mri를 찍었는데 그 이후 회사 선배가 계속 비꼬고 놀리네요
다른 사람들이 그만해라 처음해보면 그럴수도 있다고 편 들어주는데 더 비꼬면서
공주병이다 연약해보이고 싶었냐 무슨 드라마 여주인공이라도 됐냐고 비아냥 대시네요
웃긴건 그 선배는 mri 찍어본적이 없다는거에요...
본인은 겪어보지도 않아놓고 대체 왜 그럴까 싶네요..
안그래도 몸 아파서 힘든데 지난주 일을 아직도 얘기하니 노이로제 걸릴거 같아요.
mri찍고 나서 우신 분 없나요?

참고로 저 잘 우는 성격 아니고 회사 다니면서 초창기에 몸 아파서 딱 한번 울었고 그마저도 눈물만 흘리고 이 악물고 일 해서
사장님이 독하다고.. 그렇게 열 나고 아픈데도 일을 다 하고 병원 갈 생각을 하냐며.. 그러셨고요..
울고 때쓰고 그럴 나이도 지났고 사회생활 하는 어엿한 어른인데 제가 무슨 애기짓을 하고 공주병이라는지 이해를 못하겠어요

저는 mri를 한번도 안찍어봐서 제가 폐쇄공포증이 있는거 몰랐거든요
들어가자마자 시끄러운 기계 소리에 좁은 공간에 움직이지도 못하니 숨이 안쉬어지더라구요
진짜 숨이 턱 막히고 식은땀 나고 실신 직전까지 갔는데도
저 꾹 참았어요
중간에 멈추면 다시 찍어야될까봐 40분동안 그 안에서 덜덜 떨면서 이 악물고 스스로 괜찮다 곧 끝난다는 말만 되뇌이면서
버텼네요
버티고 나오니 의사선생님도 제 꼴 보고 놀라시고
저는 나오자마자 다리에 힘이 풀려서 간호사 부축받고 나왔어요
귀에서 이명들리고 환한 거 보니까 속도 메슥꺼리고
처음 느껴보는 두려움이였어요 어디에 그렇게 갇혀 본적 없었으니....
너무 무섭고 무사히 끝내고 나왔다는 생각에
긴장이 풀리면서 눈물이 줄줄 나고 무릎에 얼굴 묻고 엉엉 울었어요
쪽팔리고 뭐고 그간 쌓아온 무뚝뚝한 이미지고 나발이고 그냥 숨이 틔이면서 눈물이 나더라구요
그 모습을 보던 회사상사들 다 놀라서 달려오시고
대부분은 mri를 안찍어보셔서 제가 왜 우는지 모르셨지만
그래도 달래주셨고 해보신 분은 제마음 이해한다고 잘 버텼다고 괜찮다고 달래주시는데
그 선배만 제가 우는 와중에 비꼬셨어요
한 5분 울고 저도 쪽팔림이 생겨서 눈물 닦고 괜찮다고 놀라게 해드려 죄송하다 하고 다시 씩씩하게 옷 입고 나왔는데
그때부터 그냥 계속 공주병이다, 연약한척 한다 애기도 아니면서 왜 우냐 이해못하겠다, 그깟 검사가 뭐라고 우냐, mri찍고 우는
애 처음봤다~ 계속 이러니까
옆에서 듣던 간호사분도 "mri 무서워서 못찍고 포기하신분들도 많아요 진짜 잘해내신거에요 잘하셨어요" 해주는데 눈물 날뻔한거 겨우 참았네요
간호사분이 그리 말하는데도 돌아오는 차에서도 계속 비아냥 거리고.... 그게 지금까지 가고 있네요
일하다가도 뜬금없이 그때 왜 울었냐 뭐가 무서웠냐 그거 애들도 찍는거라는데~ 유난떤다 계속 그러니까 그냥 미치겠어요
그만하라고 진지하게 말도 해봤는데 안통하네요
제가 뭘 잘못했어요? mri 무서워하는게 이상한가요? 진짜 미치겠네요
770
11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혐주의]
43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Ini 2019.11.09 19:14
추천
637
반대
4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폐쇄공포증이 있다잖아요;;;; 베댓들 왜이러죠?
답글 21 답글쓰기
베플 2019.11.09 19:17
추천
475
반대
2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폐소공포증이 심하면 얼마나 충격이큰줄 아냐? 겪어보지않은거면 그사람의 공포크기에 대해서 함부로 얘기하지마라 ㅅㅂ 저런 사람들은 가둬놓고 졸라때려서 폐소공포증좀 만들어봐야 정신차림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1.09 16:30
추천
297
반대
64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유별나긴하네 난 겉으론 위로해도 속으론 유별나다생각할듯
답글 36 답글쓰기
찬반대결 nin 2019.11.10 10:22
추천
86
반대
17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근데 한국 여자들 나이 쳐 먹고도 시도 떄도 없이 즙 짜기는 하더라
정신력 ㅈㄴ 약함. 개한심한듯
 
아프리카 여겜비들만 보더라도 게임 졌다고 즙 짬 ㅋㅋ
지들이 무슨 게임에 인생 건 프로게이머도 아니고
1년도 안 한 애들이 졌다고 즙 짜더라
 
시상식 같은 것만 봐도 툭 하면 즙 짬
여자 아이돌들 상 받으면 맨날 쳐 울더라
심지어 신인도 아니고 여러번 상 받은 애들도 그러더라
 
여자들은 나이 쳐먹고 시도 때도 없이 즙 짜면 쪽팔리지도 않음?
답글 2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9.11.12 18: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저 그 맘 너무 잘 알아요ㅠㅠ저도 제가 폐소공포증 있는지 모르고 허리촬영하러 들어갔다가 죽음의 공포를 느꼈어요...ㅜㅜ 아픈게 아닌데도 그 소리며 공간의 느낌이며....숨도 못쉬겠고 죽을 것처럼 가슴이 뛰어서 중단하고 수면마취하고 했어요... 지금 글쓰면서도 그때 생각나서 또 땀나고 그러네요ㅠㅠ 모르는 사람들은 쉽게 얘기해요 원래..그거 촬영할때 헤드셋 씌워주는거도 공포 감경시켜줄려고 하는건데...ㅜㅜ 저도 참고로 대학병원서 피부 절개받을때도 잘 참아서 교수가 고통 잘 참는다고 햇을 정도인데....와 근데 mri는....ㅜㅜㅜㅜ
답글 0 답글쓰기
이런 2019.11.12 15: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다들 폐소공포증이 뭔지 관심도 없고 자기기준에서만 생각하나봄

지들 인생 왜그렇게 사는지나 다시한번 생각해볼것이지
답글 0 답글쓰기
하아 2019.11.12 15: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안해봤다는 사람들만 욕하네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2 15:0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의문이들어서요 무슨경우에 40분이나찍는 mri하는데 회사사람들이 다 그걸보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2 11: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기가 자기보고 씩씩하게 옷입고 나왔대 ㅋㅋ 공주병 맞는거 같은데요??
답글 0 답글쓰기
xs 2019.11.11 23: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MRI생각보다 힘들어.나도 심장 때문에 정기적으로 검사 받는데 큰 스트레스임.잘 찍혔을까도 걱정되고.처음 찍었을때 약물을 주사해도 심장이 너무 빨리 뛰어서 몇 차례 시도하다 실패하고 결국에는 혼절할듯 진빠져서 못 일어나겠더라.결국 간호사 부축 받고 나왔지.그 다음 시도도 힘들었어.숨도 참아야하고 차가운 곳에 고정된 자세로 조마조마하면서 있어야해.폐쇄공포증이 아니더라도 힘든게 사실이야.우리 아버진 2번 모두 촬영 실패 하셨어.그니까 그럴 수 있어.그 냥반이 뭘 몰라서 그러는거야.쫌 진따 같은데 그 인간..
답글 0 답글쓰기
1111111... 2019.11.11 22:1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저는 이해가는게 제가 폐쇄공포증 있는거 알면서 허리가 너무 안좋은데 원인을 못찾아 mri를 병원에서 먼저 권유해서 찍었어요. 근데 그 30-40분 못참겠나 에이~ 하면서 20분 지나니까 갑자기 탈출하고 싶어서 손들고 막 난리를 쳤어요. 근데 그 분이 귀마개를 빼주시면서 여기서 멈추면 나중에 찍을때 처음부터 다시해야한다고 엄청 설득 시키시더라구요. 결국은 살짝 위치 이동해서 찍는거였는데 허리를 찍어야하니 위치 조정도 정말 조금 되어서 찍는 동안 신나는 노래 억지로 크게 부르면서 울었어요. 그 이후로 버스,기차,비행기,사람 많은 곳에 가면 뛰쳐 나가려고만 하고 못견뎌서 병원을 갔더니 공황장애라고 하면서 mri찍다가 공황 생긴 사람들도 있다고 들었습니다. 출장가거나 이동해야할때는 꼭 비상약 챙겨다니고 괜찮다고 괜찮아질때까지 말하고 딴생각하고 노래부르고 별별 행동은 다해요. 공주병 아니고 누구나 걸릴 수 있어요. 어쩌면 그렇게 말한분도요. 저는 그렇게 생각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1 18: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폐쇄공포증 ╋공황장애 있어서 mri찍고 나서 나도 쓰러질뻔했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1 15:5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유별이고 공주병이고를 떠나서 그냥 그 회사선배가 평소에 글쓰니를 안좋게 보고있었는데 건수하나 잡은걸 계기로 하고 싶은말 한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1 15: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폐쇄공포증이랑 공황장애 있어서 저 느낌 알겠음.ㅠ 미리 알았음 약이라도 먹고 갔을텐데..토닥토닥...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1 15:0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선배가 쓰니가 관심받으니까 배아팟나보네... ㅎㅎㅎ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1 14:3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기 잣대로 판단하니까 국민 수준이 낮지
답글 0 답글쓰기
ㅇ1 2019.11.11 14: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폐쇄공포증인거 몰랐다는데 어휴.. 댓글상태 왜이럼
나도 피공포증 있는거 모르고 수액맞다가 피보고 놀라서 숨쉬기 힘든적 있었음.
자기 기준으로만 생각해서 유별나네 공주병이네 하는 사람이 정신병 걸린거임
답글 0 답글쓰기
흐규흐규 2019.11.11 14:2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폐쇄공포증은 아니지만, 쓰니 충분히 이해되는데
참고 찍느라 진짜 고생 많았어요.
그 선배 뭐가 그리 베알이 꼴렸을꼬~
답글 0 답글쓰기
밀크사탕 2019.11.11 14: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폐쇄공포증 미리 알고말했으면 수면진정으로 찍는처방해줬을텐데.. 안타깝네요. 힘들었을텐데 참고 찍느라 고생했어요. !
답글 0 답글쓰기
2019.11.11 13: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선배한테 아갈머리 찢기전에 적당히 하라고 해주고 싶네요.

저도 폐쇄공포증으로 mri 못찍는데.. 힘드셨을텐데 잘하셨네용
선배는 그냥 이제 무시 하시거나 이제 그만 하라고 정색이라도 하셔야할거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언니야 2019.11.11 13: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난 폐쇄공포증 없는데 나도 mri 처음 찍을 때 뭔가 엄청 긴장됐음
막 TV나 이런데서 큰 병 밝혀지기 전에 mri 찍고 이러잖음..
그리고 그 둥글고 좁은 곳 안에 아무것도 없이 진짜 가만히 있어야 하는데 온갖 생각 다 들고 괜히 기분 가라앉고 그랬음.
폐쇄공포증 있는 사람이 진짜 그 좁은 공간 안에 있으면 얼마나 무서울까 싶다.
답글 0 답글쓰기
코카콜라 2019.11.11 13: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 의사인데 폐소공포증으로 mri 촬영포기하는 사람 생각보다 꽤 많습니다... 유별나다 말씀하시는 분들 진짜 뭐때매 그렇게 뒤틀리신건지......
답글 1 답글쓰기
ㅎㅎ 2019.11.11 13: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진짜 갑갑하든데 멀쩡한 사람도 한시간 가까이 꼼짝 못하고 한자세로 있으면 견디기힘들어
답글 0 답글쓰기
글루미 2019.11.11 12: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가 방사선사라서 MRI에 대해서 아는데 그거 주의할 환자들 중에 폐쇄공포증 환자 있습니다ㅡㅡ 실제로 저도 직접 들어가서 브레인만 15-20분정도 촬영했는데도 너무 답답하고 무섭고 숨 막히던데요? 못들어가는 사람들 많아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