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사장님이랑 밥 단둘이먹는거 퇴사사유인데 제가 너무 나약하나요

050 (판) 2019.11.18 13:50 조회35,083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남초회사고 혼자 여직원입니다 20대고요

사장님은 사무실에 맨날 있습니다. 지인약속도 없어서 거의 안나가요

직원들은 현장직이라 자주 나가고요

그래서 점심식사를 사장님이랑 단둘이 먹을 일이 많아요

처음엔 어쩔수 없었는데 요즘 엄청 지치네요

이유는 밥도 자기가 좋아하는것만 먹고요. 말 안하면 왜 말안하냐고 말좀 해보라고 말붙이고,

안웃으면 화났냐고 하면서 뭐라하네요 ㅋㅋ 광대도아니고.. 그냥 엄청엄청엄청불편합니다

(전 20대, 사장님은 40대... 할 얘기가없습니다 ㅋㅋ..)

직원들 얘기 들어보면 밥혼자 못 드시는것 같아요 그래서 따로 먹겠다고 말도 못하겠습니다. 

밥 외에도 몇가지 이유(술강요,화장강요 등등)있어요. 일단은 제일 큰 퇴사사유가 제목에 쓴 대로입니다.

제가 너무 나약한가요? 점심시간 맘편히 쉬고싶은데 사장님때문에 완전 불가능이에요 ㅋㅋ...

 

79
16
태그
6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18 14:18
추천
4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이고.. 남들이 보면 나약하다고 생각할꺼 같은데 저라면 퇴사할꺼 같아요
하루 중에 점심시간은 사막의 단비같은 소중한 시간인데 그걸 불편하게 보내는것도 그렇고
술강요에 화장강요는 진짜 아닌거 같아요.
회사가 뭐라고 나의 자유를 왜 침해합니까.
다른 회사에 비교했을때 메리트가 큰 게 아니라면 퇴사가 맞다고 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2019.11.19 11:09
추천
2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즘 사장들은 눈치껏 잘 빠져주던데.. 왜케 눈치가 없을까요 ㅠㅠ
불편해하는거 못 느낄리 없는데 뻔히 보이는데 끝까지 붙잡고 같이 밥먹는 심보가 뭐람..
아무리 자기가 혼밥 못해도 그렇지..
상대가 저렇게 불편해하면 걍 놔주겠네.. 에효 ㅠㅠ
딴데 옮기는게 가능하심 그냥 젊은 직원들도 많고 밥 먹으면서 도란도란 소통도 하거나
가끔 혼밥도 할수있는 회사로 알아보시는게 어떨까요?
답글 3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ㅋㅋ 2019.11.26 14: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전에 정말 코딱지만한 다섯명일하는 건축사무실에서일했는데ㅡㅡ 진짜 점심시간에ㅈ사무실에있기숨막혀서 밥먹고 카페있다오는것도 개즐알했음 진짜ㅋㅋㅋ거지같아서 육개월일하고그만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0 22: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가 나약한지요... 그거 겪어보지 못한 사람은 모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11.20 12: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으 그것도 한두번이지. 나도 사장이랑 둘이먹을때 많은데 그냥 진짜 밥만먹음. 그리고 사장이 좀 섬세해서 핫한 맛집 주로 가는뎈ㅋㅋㅋ그건 좋은데....그래도 같이 먹기 싫지ㅠㅠ 유일한 단비같은 시간인데ㅠㅠㅠ그래서 나는 그냥 친구가 근처로 와서 점심약속있다고 뺌...
답글 0 답글쓰기
00 2019.11.20 09:3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왜 희롱으로 느껴지지.... 웃으라고 강요하고 밥 먹을때 옆에서 얘기하라고 강요, 술 강요, 화장 강요.... 이게 어디 일하는 직원한테 요구할 수있는 사항이야?? 화장하고 예쁘게 웃으면서 옆에서 재잘거리라고 뽑은 직원인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0 06: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색하겠다 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0 05:0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ㄴㄴ
답글 0 답글쓰기
하늘 2019.11.19 17: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같아도 퇴사각이다..
답글 0 답글쓰기
최자 2019.11.19 17:10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는소리 앵앵 그만내고 집구석에 있어라 사회생활불가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9 15:0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따라 다르지만 그 스트레스 만만찮습니다. 퇴사하셔도 뭐라 못하겠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19 14:1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말 해보세요~
의외로 잘 해결될수 있어요
하기전에는 너무 힘들지만 뭐, 그것만 빼고는 다닐만 하다면 이야기 해보는걸 시도해 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이런 2019.11.19 14:0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기 사장은 뭔데 글케 점심마다 약속이 없냐 울사장은 하두 약속이 많아서 얼굴 보기가 힘든데
답글 0 답글쓰기
날아라주작 2019.11.19 14: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인생사 모든 고통은 인간 관계에서 비롯되죠. 능력이 되서 따로 갈 곳이 있다면 그만두고요, 그럴 자신이 없다면 참아야죠. 하지만 보통은 그 정도 일쯤은 참으면서 다니죠. 여기서 악당을 피했다고 생각하면 다른 곳에선 악마가 나오죠. 글로만 봐서 구체적인 상황은 잘 모르겠지만 심한 곳은 엄청 갈구고 왕따 시키는 곳도 있는데, 사장님과의 불편한 점심 자리?? 아마 대부분의 직장인들 고통에 저딴게 고통이나 될런지... 그리고 반대 입장도 한 번 생각해 보세요. 본인이 고용자 입장에서 그런 이유로 그만두는 직원이 있다면 그런 직원을 굳이 쓰고 싶을지... 여기선 그만두고 나가면 땡이지만 다른 회사에서 그런 사유로 그만뒀다고 당당히 말할 수 있을지.. 보통 그 정도 단둘이 식사 하는 자리를 계속 가졌다면 불편해도 적당히 비위 맞춰줄 화젯거리는 한 번씩 생각해 봤을거에요. 다른 직장인들도 마찬가지겠지만 저 또한 회사 다니면서 어느 누군가와는 반드시 불편한 사이가 있고, 또 하필 그런 사람과 자주 마주치는 상황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내가 불편하다고 불편한 티 낸다? 그건 본인이 사회 생활 못하는거에요. 사장님이 잘했다는게 아니에요. 꼰대 스타일의 사수와 일 하면서 짜증난다고 짜증내는 티 내면 결국 누구 손해다? 본인 손해죠. 맘에 안 들어도 돈 안 드는 말 몇 마디로 사람 기분 좋게 하면 그 사람도 악인이 아닌 이상 본인에게 잘 해줍니다. 그리고 첨엔 별로라 생각했던 사람도 내가 좀 숙이고 잘 보였다가 친해지게 되면 그게 또 다른 인연으로 발전되기도 하고요. 사장님한테 맘에 없어도 칭찬 같은건 해봤어요? 궁금하지 않아도 대화 이어가기 위해 관심가질만한 화제에 대해 생각해 보고 건내본 적 있어요? 아마 없을것 같네요. 말좀 해보라 말 붙이고, 안 웃으면 화났냐고 오히려 물어본 사장님은 오히려 자기가 월급 주는 직원 눈치 보여서 그런 말 했을거기 때문이죠. 그런 성격으로는 다른 곳 가도 또 불편한 사람 만나면 불편해질거에요. 아마 지금 사장이 참 좋은 사람이었다 후회하게 될 가능성도 높아 보이네요. 어느 직장에 가든 좋은 사람만 있는 직장에 들어가는 사람은 진짜 로또 1등만큼 힘듭니다. 어딜가든 이상한 인간, 맘에 안 드는 인간 꼭 있어요. 그럴 때마다 불편하다고 도망가면 결국 본인이 갈 곳은 방구석 밖에 없어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19 13: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회사를 나갔을 때 같은 조건으로 갈만한 곳이 없다면 참고
갈만한 곳이 널렸다면 박차고 나와요.
솔까 어딜가도 그만한 문제는 널렸어요. 근데 어떤 문제에 자신이 덜 민감하냐로
더 잘 참을 수 있는 회사를 선택하는 것이죠.
답글 1 답글쓰기
ㅡㅡ 2019.11.19 13:3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만둘때 점심시간에 사장님이랑 밥둘이 먹는게 불편해서 그만둔다고하세요. 그럼 미안하다며 회사도 다니고 밥도 따로 먹을수 있을지 어케암. 저도 회사대푠데 만약 일잘하는 직원이 나랑 밥둘이 먹기 싫어서 그만둔다고하면 난 따로먹자고 일계속 다니라고 할것같음. 사람뽑는게 쉬운일이 아니라..
답글 1 답글쓰기
목요일 2019.11.19 13: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어렵겠지만 사장하고 공통으로 애기할 수 있는 부분을 찾아 보세요. 평생 나에게 맞는 사람하고만 대화할려고 하면 세상 사는게 외로워 질 수 있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19 13:15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부분 사장이 눈치껏 나가서 먹을텐데 너무 싫다 점심시간이 유일한 회사생활에 낛인데 나같음 때려칠듯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19 13:0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눈치껏 좀 빠져주지 밥을 단둘이 먹다니 나라도 퇴사함.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싹바가지 2019.11.19 13: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이어트한다고 도시락싸서 다녀요 (직접싸서 다니는게 무리면 웰빙도시락같은거 사서 출근하시던가요)
답글 2 답글쓰기
핑크피그렛 2019.11.19 13: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리고 혹시나 하는 얘긴데 저도 하다하다 안되서 출근할때 문앞에서 핸드폰 녹음기 키고 들어가 퇴근할때까지 녹음하고 퇴근할때 녹음기 껐어요 사건이 하나있었거든요 사장 지 동창회얘기... 사모님 찾아오셔서 난리난리 저더러 그여자 이 사무실에도 왔냐고 몇번왔냐고 거짓말하면 가만안두겠다고... 한번도 안왔다고 말했는데도 안믿더라구요 그래서 그때이후로 사실은 지금 딴직장에서도 녹음기 달고 살아요ㅠ
답글 1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