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우리까미 귀여운거 모르는사람 없게 해주세요

이기적밍기적 (판) 2019.11.24 23:40 조회18,729
톡톡 동물 사랑방 채널보기
추가


이쁘지 않아도 괜찮아요.
저한테는 까미의 존재자체가 사랑스러워요
동물도 외모를 따진다는 현실이 안타깝네요





2017년 10월 1일.
우연히 인연을 맺게된 까미.
고알못이던 내게 처음에는 검은고양이가 다가와서 너무 무서웠지만.
이젠 없어서는 안될 내고양이!

사정상 집에서는 키우지못하지만
최대한 좋은 환경을 만들어주기위해 노력중입니다.
다행히 동네주민분들이 다 이뻐라해주셔서..

피해 안가는 선에서 공존하는것이 목표입니다.

까미 인스타 놀러와주세여~!! kkami_1001

















154
13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꼬마젤리]
4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26 17:10
추천
3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살찐건가요 털찐건가요 코에 짜장묻히고 ㅋㅋ 아귀여워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안녕 2019.11.26 22:44
추천
26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안녕, 나도 18살 까미야. 너도 건강하렴 나처럼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1.26 17:28
추천
1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에고~~애교쟁이네요. 냥이 매력에 빠지면 헤어나오질 못하죠^^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탑몽언니 2019.11.27 14:3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까미야 언니얌~~~울 까미 귀여운 거 세상에 모르는 사람 없어야하는데 까미 건강하구 아프지말자!!!!!
답글 1 답글쓰기
ㅎㅎ 2019.11.27 10:10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까망젤리도 말랑말랑하나용??
답글 1 답글쓰기
ㅡㅡ 2019.11.27 09:37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웃분들도 다들 좋으신 분들이네요
답글 1 답글쓰기
abc 2019.11.27 08:57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부들부들 부슝부슝해보임
흐어어ㅓㅓㅓㅓㅓ
답글 1 답글쓰기
냐호 2019.11.27 08:50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코에 짜장묻은거봨 ㅋㅋ완전 귀엽당 ㅋㅋ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도넛 2019.11.27 08:05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귀염둥이 까미야~~ 사랑 듬뿍 받고 사는구나! 평생 건강하렴!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7 07:57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흐아 안겨있는사진 넘 애기같아요ㅜㅜ
답글 0 답글쓰기
한양대 2019.11.27 07:52
추천
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걍 준나 흔한 고양이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ㅋㅋ 2019.11.27 07:48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코에 점 ㅋㅋㅋㅋㅋ오서방인줄
답글 0 답글쓰기
니트로 2019.11.27 07:48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냥이는 저 초록눈이 제일 예쁜거같아요 사파이어같음
답글 1 답글쓰기
ㅋㅋ 2019.11.27 07:46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코에 짜장 잔뜩 묻은거봐여 ㅋㅋㅋㅋ 아귀여워 이름마저 까미야ㅠㅠㅠ 저도 사둥이 키우는 집사입니다 까미사진 너무 적게올리신거 아니냐구요!! 더올려주세요 >.<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27 06:2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까망젤리♡ 통통한 배 좀봐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7 05:15
추천
2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별로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7 03:24
추천
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넘 귀엽다 고양이는 다 귀여워
답글 0 답글쓰기
지나간다 2019.11.27 02:5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길고양이랑 정분 나눈지 6-7년 쯤 됐는데 며칠 전에 너무나 갑작스럽게 이별을 했어요 다행히도 사고는 아니고 아무리 잘 먹인다 해도 길 생활은 많이 버거웠나봐요 생전에도 이뻤지만 죽을때도 아주 이쁘게 자는 것처럼 가버렸어요 저는 충분히 이 친구에게 사랑을 듬뿍 주었기에 후회는 없지만 소원이 있다면 한번만 만지작만지작 하고 싶어요 딱딱하게 굳은 몸을 보니까 몰캉몰캉했던 그 느낌이 너무 그립더라구요..더 많이 만져주고 쓰다듬어 줄걸......그 느낌이 너무 그립네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27 01:14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귀여워요. 저도 냥이들 키우는 집사입니다. 냥이는 키워봐야 그 진가를 알게되죠ㅠ 그냥 보고만 있어도 피식 웃음이 나와요. 완전 애교 쩔고 빙구짓도 많이 하고 말귀 잘 알아들을만큼 똑똑하고 나만 졸졸 따라다니는.. 아기가 따로 없어요. 잘때는 배위에 올라와서 얼굴에 비벼대고 다른 한녀석은 옆에 누워 제 팔에 꾹꾹이하고..너무 사랑스럽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