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살인마 역을 맡았던 배우들의 후유증

ㅇㅇ (판) 2019.11.28 17:05 조회130,112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범죄도시> 윤계상


"가짜 칼인데 '너무 깊숙하게 찔렀나?'라는 생각까지 했다. 촬영 장면 잔상이 집에 가서도 순간순간 남는다. 기분이 매우 찜찜하다."









<악마를 보았다> 최민식 


"엘리베이터에서 친근감을 표시하던 아저씨가 내게 반말하자 '이 ㅅHㄲ1 왜 반말을 하지?'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 순간 내 자신에게 섬뜩함을 느꼈다. 다시는 살인마 연기를 하지 않겠다고 결심했다."










<살인의뢰> 박성웅


"경찰 두 명을 죽이는 장면을 찍고 잠을 못잤다. 숙소에서 혼자 있는데 잠이 안 와서 한동안 멍한 상태로 있었다."










 

<보이스> 김재욱


"촬영 내내 사람을 고문하고 살해하는 장면을 촬영한 후에는 호흡이 빨라지고 몸이 떨리는 후유증을 겪었다. 극에 얼마나 몰입했는지 나 스스로 내가 등장하는 장면을 보기 싫을 정도로 살이 빠졌었다."











 

<동백꽃 필 무렵> 이규성


"마음 속 윤리의식과 싸웠다. 흥식이의 마음을 이해하는 순간 얼른 빠져나오려 하고..매일 악몽도 꿨다. 지금은 많이 괜찮아졌다."









<검법남녀 2> 노민우


"사이코패스, 살인마가 나오는 작품을 하루에 3~4편씩 꾸준히 봤다. 하도 보니까 나중에는 잔인한 장면을 봐도 무감각해질 정도였다."




 




 



<타인은 지옥이다> 이중옥


"성범죄자라는 상상을 계속하고 연기해야 하니 쉬는 날도 쉬지 못하는 느낌이었다. 다음 장면을 어떻게 해야 하나 어떤 표정을 지어야 하나 생각하면서 안 좋은 생각을 하다 보니 촬영을 마치고 1주일간 힘들었다."

 









 

<악인전> 김성규


"7kg정도 체중을 감량하고 피폐한 모습을 만들었다. 일부러 손톱을 물어뜯는 습관을 들였다가 손톱의 절반이 없어지기도 했다."




 

577
4
태그
신규채널
[귀여운짤] [이쯤되면]
4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28 23:17
추천
186
반대
1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래 갑자기 반말하면 이 자식 왜 나한테 반말이지? 이러지 않나요
답글 1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1.28 23:02
추천
10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배우가 진짜 대단한 직업이긴한듯..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1.29 01:22
추천
9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것도 있었는데 그 좀 오래된? 2000년 초반인가? 여배우가 살인마 아내역 했었는데 (남편이 살인마 인걸 알면서도 모른척 하는) 촬영 다 끝나고 옆집 사람들이 집들이(?)로 너무 시끄러우니까 찾아가서 새벽이니 조금만 조용히 해달랬는데, 옆집 여자가 너무 퉁명스러워서 "남편한테 이 새.기 죽이라고해?" 이런 생각 들어서 바로 병원 치료 받았다고. 심지어 그 여배우는 당시 결혼도 안한 상태였는데 그 캐릭터에 너무 몰입하셔서 그렇대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2.01 12: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23:2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최민식이 진짜 압권ㅋㅋㅋㅋ저 영화 몇번 봤는데 볼때마다 완전 소오름 ㄷㄷㄷ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21:3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최민식은 악마를 보았다 찍고 저 정도면 ㄹㅇ 보살임 감독판 봤는데 온갖 잔인하고 더티한 요소 총집합물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9:3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정우업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9:0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근데 난 ......모태구 못잃어......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6:3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국 영화중 악마를 보았다가 제일 잔인했음. 그 다음이 추격자. 둘다 연출이 너무 실감나서 보고 나서 최민식이 싫어지더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22:05
추천
2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데 반면 성폭행이나 살인사건에서 피해자 역할 하시는 분들은 얼마나 더 타격이 클까 싶음 ㅠㅠ 연기라는 게 참 대단해
답글 1 답글쓰기
ㅋㅋ 2019.11.29 16:32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악마를 보았다찍고 한 6개월은 상담치료받았다고함 ㅠ
답글 0 답글쓰기
1234 2019.11.29 16:17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요즘 동백이 본방 안봐서 몰아서 보고있는데 스포당했다.!!! ㅠㅠ 예상은 했지만......에라잌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6:0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하정우가 생각나는데...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5:58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악마를 보았다는 진짜 다시 상상해도 소름끼침..
답글 0 답글쓰기
2019.11.29 15:56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것도 연기잘하는애들이라 후유증걸리지 발연기하는애들은 몰입도 제대로 못해서 감독이 ㅇㅋ 하는순간 싹다 잊어버릴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5: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 역할이나 피해자 역할이나 배우들이 많이 힘들어하지 정신과 상담 받는 배우들도 여럿 있었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5:3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니 지금 보니까 윤계상 살인자 역할인데 눈썹 너무 정갈한거 아니냐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5: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리웃에서도 역대 조커들이 겪었던 후유증 장난아니던데.. 그중 한명은 2년간 심리상담 받았다고 티비에서 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4:56
추천
2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배우들이 휴식기 갖는 이유가 그 역할에 너무 몰입해서 그역할을 잊기 위해서 휴식기를 갖는다는 얘기도 들었던거 같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4:42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윤시윤은 후유증 없을 듯 ㅋㅋㅋ 육동식 지가 싸이코패스인 줄 착각할 때 너무 웃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3: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힘들겠다ㅜ 보는 것도 소름끼치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3:28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데도 실제 저 짓거리를 하는 범죄자들이 인간 대접 받기를 원한다는 것 자체가 미스 아님?????? 연기 하는것으로도 후유증이 큰데도 불구 연쇄 살인범이나 강간범들은... 진심 가죽 형태만 남은 생각 없는 짐승들 아니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29 12:51
추천
3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인간의 뇌는 참 신기해..자꾸 그런걸 표현하고 생각하면 정말 내가 그런 사람이 되어가는 거 같음..
답글 1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