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옷 잘 입는다는게

ㅇㅇ (판) 2019.11.29 19:59 조회141,782
톡톡 해석 남/여 채널보기
명품입고 이런게 아님
니트에 치마만 입어도
센스있는 사람이라 색깔 매치감각?같은게 있음
색 조합을 잘함
목도리를 해도 색 조합을 기가 막히게 잘해서
포인트를 줘버림
보통 이경우에 예체능에 소질 있는 경우가 더러 있음
예체능을 했거나
442
13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백프로실화] [특징] [함께하고픈] [완벽창조물] [본받고싶은] [사랑스러운] [똥글]
6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1.30 05:30
추천
186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단 옷이 많아야 함 ㅎㅎㅎ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1.30 08:31
추천
6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감각은 타고나는게 있는것같음 옷매치라던가 인테리어나 플레이팅 그런거. 따라할려고해도 타고난 뭔가가 있어..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1.30 15:23
추천
4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솔직히 패완몸 패완얼. 대부분 옷 잘입는 느낌 주려면 핏이 좋아야함. 비싼옷은 핏을 정해서 살수있지만 그마저도 몸이 저질이면 답없음.. 저렴한옷은 핏이 프리사이즈라 특히 더함. 결국 몸임. 쭉빵 말하는게 아니라 남자든여자든 어깨있고 팔 길고 상하체비율 평타 이상이여야함. 대가리도 작아야함..그러면 뭘입어도 태가남
답글 0 답글쓰기
찬반대결 ㅇㅇ 2019.11.29 22:39
추천
51
반대
8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마다 다르지 신발아
답글 7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6.03 02: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몸매 안 좋아도 ㅈㄴ 잘 입는 사람들 많아 난 그 당당함도 너무 부럽고 옷 자체를 좋아하고 자신을 꾸밀줄 아는 사람같아서 너무 멋져보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7 02:4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는 디자인 전공인데 미대쪽 사람들이 옷 잘 입는 게 당연하다 생각함. 실제로 나도 어딜가나 패션센스 좋다는 얘길 늘 들었고. 옷을 센스있게 잘 입으려면 컬러매치 등 기본적인 미적감각이랑 보는 눈이 있어야 하는데 이게 우리쪽 일이니깐 당연한 거임. 오히려 정말 촌스럽고 이상하게 옷 입고 다니는 사람이 디자이너라 한다면 그 사람에겐 일을 맡기지 않는 게 좋을 거임.(이게 화려하게 입고 수수하게 입고의 차이가 아니라 진짜 에러인 경우를 말하는 거)진짜로 그게 다 연관되어 있는 게 우리과 애들 보면 패션감각 뛰어난 애가 디자인도 깔끔하고 감각적이게 잘함. 반면 촌스러운 스타일의 애가 만든 피피티나 디자인 결과물을 보면 90년대 스타일..인 경우가 많음. 근데 요새는 인터넷 sns에서 각종 패션 정보들을 참고하면서 자기 자신을 잘 꾸미는 사람들이 워낙에 많기 때문에 얼마나 꾸미는 데에 관심이 많은가에 달린 듯. 원래 자기가 관심있는 쪽을 계속 파고들다 보면 전문가 수준에 이르니깐..! 미대 애들은 타고난 미적감각이 아무래도 일반인들 보다는 조금 더 뛰어날 테니깐 옷 잘 입는 사람들이 확률 상 많은 거고. 요새는 길거리 나가보면 다들 잘 꾸미는 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06:0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체형이 일단 좋아야지 입을수있는옷도 많아서 잘입어보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3 14:29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옷 잘 입는 애들이 옷이 굳이 안 많아도 항상 같은 템으로 다양하게 매치하는걸 잘함 근데 옷이 많을수록 유리한건 사실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3 14:2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확실히 미대쪽이나 예술분야애들이 잘 입는 애들이 많아 나도 어릴때부터 미술에 관심많앗고 전공도 예술쪽인데 옷 입을때 보면 이렇게 잘 어울리겟다 하고 입는데 옷 잘입는단 소리 많이 듣고 다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2 13:59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이것도 다른 사람 따라해서입으면 병신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2 02:11
추천
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 필요없고 얼굴.몸매 되면 뭘걸쳐도 이쁘고 멋있어보임 얼굴이랑 몸이 안받쳐주는데 백날 좋은옷에 색상매치 ?이런거 잘하면 뭐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2.01 21:59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옷잘입는 1인인뎅ㅡ 일단 몸매는 좋음. 내가 입고 싶은 옷보다 나한테 어울리는 옷을 입음. 일단 머리속으로 한번 코디해보고 입음. 살 때는 얼굴에 대보고 얼굴색이 화사한가 칙칙한가를 봄. 퍼스널 컬러라고 하나? 그리고 딱 입자마자 이쁜거를 삼. 뭔가 여기만 고치면 예쁠것같다. 그런건 안삼. 그리고 무겁고 재질 안좋고 불편하고 사이즈 안맞는 옷은 안삼. 결국 깔끔하고 편하고 가볍고 핏 예쁜게 최고임. 근데 한번씩 튀는 옷 하나 사서 구글에 빨간코트 코디ㅋㅋㅋㅋ이런거 엄청 찾아본다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23:54
추천
2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돈이 있어야 옷을 사서 코디를 하던가 말던가 하지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23:53
추천
38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 ㅈㄴ 답답이들 많네 옷입는거 패션센스, 색깔매치 이거 얘기하고 있구만 무슨 몸매가 좋으면 뭘걸쳐도 웅앵웅앵 이러고 있노 미적감각 뛰어난애들이랑 미대 예술 전공한애들이 확률상 더 옷 잘입고 꾸미는건 팩트인데 무슨 자기주변은 어쩌구저쩌구 기안84는 어쩌구..웅앵웅앵 중얼거리는지 대다수를 봤을때 말이야 아오 답답이들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21:19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기 태에 어울리게 입는 사람?
답글 0 답글쓰기
ㄱㄴㄷ 2019.11.30 19:52
추천
5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피팅모델 만나봤다. 6천원짜리 티 7500원짜리 바지입었는데도 여신같더라..답은 몸매와 얼굴이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9:32
추천
1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대 가는 애들 대부분이 색깔 매치를 기가막히게 잘해서 옷도 센스 있고 감상적이게 잘 입고 뭘해도 센스 있게 잘 고르고 입고.. 화장도 기가막히게 잘함.. 이사배나 씬님 등등 뷰티유투버 중에서도 메이크업 전공 이전에 다 미대 출신이었음
답글 0 답글쓰기
0409 2019.11.30 19:23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체능보단 공간지각능력애 감각이 더해지면 엣지있게 포인트있게 자신의 체형에 맞게 옷고르고 이뻐서 고른다기보다 자기단점을 커버하고 장점을 120%부각 시키는 법을 무의식적으로 잘함.. 옷을 입은 모습을 상상하면서 상의1.2.3 하의1.2.3 서로 머리속으로 매칭하고 그중에 오늘 날씨 맑음 흐림 뭐..이런거 따져서 분위기에 맞게 입음..상의 하의 신발 악세사리 장신구 등등 저렴한 물건으로도 명품못지않은 패션센스를 발휘함 뭐...얼굴 몸매 체형이 다하기도 하지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9:2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2019.11.30 19:18
추천
1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은 누구나 자기자신과 잘어울리는 특정의 색깔이 있음. 본인과 잘어울리는색 잘찾으면 진짜 반은가는듯. 난 나와 잘어울리는 옷색깔을 잘알고있음. 나랑 잘어울리는 색의 옷을입고 길가면 사람들이 유독 쳐다보거나 옷이랑 진짜 잘어울린다고함.길가면 검은색이나 칙칙한색 주로입던데 본인과 잘어울리는 색을 모르는사람이 보임.아님 단색이나 밝은색계열 잘안어울리는데 입는다거나..뭐 옷이야 본인의 취향이긴하겠지만ㅎㅎ 본인과 잘어울리는 색과 그조합잘하는게 옷잘입는거인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8:05
추천
2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옷도 옷인데 컬러매치 잘 하는게 옷 잘 입는거라 생각해. 우리 사촌언니 한 명이. 막 키 크고 날씬한 것도 아니고 얼굴도 그냥 평범하고 옷도 약간 심플한 쪽으로만 입는데 이상하게 이것저것 유행하는 거 다 하는 또 다른 친척보다 더 세련되고 눈이 감. 그래서 언니는 옷을 참 잘 입는거 같다고 했더니 언니가 옷 입을 때 철칙이 전체적인 컬러감을 2~3가지로 맞추는 거래. 그래서 나도 요즘엔 전체적인 컬러톤 밸런스 맞추려고 해. 근데 그 컬러감각도 좀 타고나야 하나봐. 어렵더라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7:52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신의 장점과 단점을 잘알고 어떤색감이 어떤 스타일이 잘어울리는지 파악해야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7:4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진짜 센스도 없고 색매치도 못해서 너무 속상해..비율도 안 좋아서 늘 츄리닝만 입는중 나도 예쁜옷 입고 그러고싶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1.30 17:38
추천
6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쎄 고도비만이라거나 이런 거 아닌 이상 체형빨 얼굴빨이라기보단 그냥 체형에 맞는 옷╋옷/색깔 매치를 얼마나 잘하느냐의 문제라고 보는데.. 좀 뚱뚱하더라도 자기 바디핏에 맞는 옷 잘 알아서 센스 있게 입는단 소리 듣는 사람들도 있음ㅇㅇ 스타일리스트 한혜연도 얼굴이 엄청 예쁘다거나 몸매가 쭉빵이라거나 그런 건 아닌데 너무 센스있게 잘 입잖아 기본템만 걸쳐도 옷 '잘 입는 듯이 보이는' 사람들은 옷을 진짜 잘입는 게 아니라 그냥 몸매나 얼굴 때문에 사람 자체가 괜찮아 보이는 일종의 착시효과라고 봄.. 강동원 같은 사람이야 티 한장 청바지 하나만 걸쳐도 까리하겠지만 그런 사람은 얼마 안될뿐더러 흰티에 청바지가 잘된 코디라고 보긴 좀 어렵잖아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