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우울하거나 무기력할 때 하면 좋은 것들❤

ㅇㅇ (판) 2019.12.02 07:17 조회54,164
톡톡 10대 이야기 드루와

1.작정하고 펑펑 울기
이게 직빵 진짜 ..슬픈영상 같은 거 찾아보면서
나랑 대입하면서 개펑펑 울면 괜찮아짐

2.행복했던 시절에 봤던 만화 보기
어릴 때 봤던 만화들 있잖아
그거 보면 기분 좋아져 ㅠㅠ 어릴 때 생각도 나고..
난 11년차 짱구앰이라 옛날짱구만 주구장창 본당

3.갤러리 시간여행
진짜 쓸때 없는 사진들도 그때 감정,기분,내 상태가 어땠는지 하나하나 보면 다 생각나
유난히 행복했던 때 사진들 보면
맞아 나도 행복했지 다시 행복해질꺼고 싶어서
기분 나아짐

4.잠자기
일단 그 상황은 피할 수 있어서 좋음.
단점은 일어나면 우울감이 좀 가라앉거나 증폭 되거나 반반 확률임

5.노트에 적기
내가 느끼고 있는 감정,생각,내 상황을
글로 다 적는거임 그럼 생각이 좀 정리된다

6.혼영하기
난 친구나 가족이랑 보는 것보다 혼영하는 거 진짜 좋아함 ㅠㅠ

7.기대할 일 만들기
사소한 거라도 좋음 그냥 기대할 일을 만드셈
예를 들어 집에가면 뿌링클 시켜 먹기,로맨스 영화보기 등등

내가 우울할 때 쓰는 방법들 몇가지 끄적끄적 해봤당 너네도 아는 거 있음 공유 해줘 ! 더 생각나면 더 쓰러올게 ㅎㅎ

223
10
태그
신규채널
[기분개조아] [현실이됬다]
11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2.03 17:49
추천
7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햇빛 쬐며 걷기.
답글 6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2.02 07:30
추천
3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무조건 씻고 바로 나가 샤워 깔끔하게 하고 그냥 별거 아니더라도 집 밖을 벗어나서 하늘이랑 경치 구경하면 무기력하진 않더라고 공원 벤치에 앉아서 멍때리면서 하늘 바라보고 있을때 진짜 좋아 ㅠ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dd 2019.12.03 19:00
추천
3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7.기대할 일 만들기
사소한 거라도 좋음 그냥 기대할 일을 만드셈
예를 들어 집에가면 뿌링클 시켜 먹기,로맨스 영화보기 등등

=> 도박,베팅,노름,주식,투자 이런거는 그럴 때 하면 폭망 함.
또한 그럴 때는 다가오는 사람 무조건 가려야함.
뭔가 정상으로 보이지 않기 때문에 친한척하며 다가와서 이용해먹으려는 사람이
100%임.

즉, 7번 항목은 생각치 말고, 몸이 고되도 힘든 것을 하는걸 추천함. 축구, 격투기 등 운동을 하는 것을 추천함.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12.09 23: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7 23: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울 ㄷㅅㅂㄱ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6 00: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5 22: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늘 너무너무너무 우울했는데ㅜㅜㅜ고마워 진짜 쉽게 나아질 일은 아니지만 해볼게 고맙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5 00: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우지마라죠♡
답글 0 답글쓰기
쥬융 2019.12.04 23: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oo 2019.12.04 17: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평소보다 더 열심히 샤워하고 양치하면 기분이 좀 나아져;;ㅋㅋ 그리고 하늘이 맑은날 나가서 별자리 보기, 좋았던 순간이 찍힌 사진들을 모아보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10: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오잉 2019.12.04 10: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뭔가 아기자기 하고 좋은 글이네요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10: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대할일만들기가 젤 좋은거같아 회사생활 힘들고 한번씩 되게 우울한데 쉬는날 뮤지컬 연극 보러가기 이런거 미리 정해놓으면 그날이 기대되면서 힘들어도 참을 힘이 나더라고
답글 0 답글쓰기
풍경소리 2019.12.04 09:1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울함의 반댓말이 뭐라고 생각하세요? 대개는 행복감이라고들 하잖아요 그런데 전 그 행복감도 사실 잘 모르겠더라고요 늘 행복해죽겠어서 사는 사람들은 그닥 없잖아요 ? 행복은 이런 거다 이렇게하면 행복할 수 있다고 열렬히 전파하는 사람들도 전 그닥 믿지않거든요 그냥 사는 거죠 뭐 가난이나 질병 혹은 박탈감때문에 늘 불행감을 느끼고 살아가는 사람들은 많겠지만 그런데 평소에 나 이만큼 가져서 행복하다 나 이렇게 건강하니 행복해 나 이정도면 진짜 행복해 하면서 사는 사람들은 없거든요 우리 눈에 보이는 별들이 이미 수천 광년 전의 모습이고 지금은 존재하지 않을 지도 모르는 것처럼요 누구나 사는 내면의 모습은 거기서 거기예요 오히려 더 많이 가질 수록 더 바쁘고 더 할 일들은 많고 그런 거니까 저에겐 우울함의 반댓말은 성취감이예요 내가 해놓은 게 없을 때 시간을 낭비했을 때 무위미한 하루를 보냈을 때 전 제일 우울하더라고요 진짜 내가 해야 할 일을 하고 있을 때 가장 만족도가 높아지고요 이거 저거 다른 걸로 공연히 돈 쓰고 시간 쓰고 있어봤자 우울감을 잠시 미뤄놓을 순 있지만 해결이 안되잖아요 그리고 전 너무 생각과 말들의 덫에 빠지는 걸 경계하는 편이예요 저의 엄마가 평생 예민하시고 우울하시단 분이거든요 전공이 문학이고 비평쪽입니다 논문도 쓰셨고 글도 잘 쓰세요 한글단어 구사는 저의 몇배는 되실 거예요 그런데 전 엄마처럼 살기 싫거든요 글과 책 만 아시지 실제 사는 건 저보다 미성숙하세요 엄마 앞으로 해결해야 할 일상의 모든 일들을 평생 주변의 누군가들이 대신 뒤치닥거리 해주고 살아야 하고요 전 남편도 인정할 만큼 정리수납을 꽤 잘하는 편인데 엄마 혼자 사시는 집에 가보면 전 도대체 엄마 두뇌 속이 궁금해져요 별로 체계 없이 두서 없이 어질르고 사세요 전 그런 게 너무 싫거든요 그런데 엄마 쓰신 글을 보면 정말 미문이예요 일상에선 우리에겐 한번도 하지 않는 고급지고 고차원적인 단어들 어려운 단어들 정말 많이 아십니다 전 솔직히 그런 거 딱 질색이거든요 그리고 알고보면 실체도 없는 언어를 위한 언어들 감정을 위해 따로 만들어진 단어들 그런 것들에 휘둘리고 살고 싶지 않거든요 그런데 저의 엄마 같은 분들 보면 평생 기분 안좋고 평생 어디 아프고 평생 누군가를 원망하시는 태도를 못버리시더라고요 지금은 제가 받아주고 엄마 달래주지만 솔직히 제 엄마니까 그렇지 한 인간으로선 왜 저렇게 사실까 답답해져요
답글 1 답글쓰기
dddfsf 2019.12.04 09: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힘내요~세상엔 당신보다 더 힘들어하는 사람도 많다는걸 잊지 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풍경소리 2019.12.04 08: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아주 어릴 때 참 우울감 많이 느꼈었는데 뭔가를 강요 당하거나 나를 꾸며야 할 때 혹은 뭔가 내 자신에게 자책하고 좌절감 들 때 오해 받을 때 주로 우울하더라고요 고차원적인 영혼이 아니라서 전 저혼자 공연히 우울해지는 센치함은 없는 거고 대개는 우울함 기분 저하의 원인이 있는 것들이라 대처하는 방법 루틴 같은 게 이젠 제 나름으론 터득한 거 같아요 가장 중요한 건 원인 제거 같아요 근본적인 해결이 되니까요 제 성격은 일을 미루고 있거나 일이 해결이 안된 채로 있을 때 가장 제 스스로에게 실망하고 그게 더 저자신을 불신하게 되어 더 안좋아지는 것 같더라고요 저는 왠만하면 내가 우울해질 일은 첨부터 하질 말자 주의예요 필요 이상 과욕을 부린다거나 내 자신을 공연히 비교 대상으로 전락시켜 자학한다거나 그런 걸 싫어해요 그 시간에 내가 하나라도 더 노력하고 움직여서 해결하면 상황이 조금이라도 개선되는 거잖아요 그럴 때 전 성취감 맛보고 자신감이 붙더라고요 속물이랄 수도 있고 무튼 전 성과주의에 익숙한 사람이라 그런지 저를 둘러싼 환경을 바꾸거나 제 상황이나 조건을 바꾸면 저 자신도 달라져 있더라고요 그걸 주로 믿는 편이예요 사실 어릴 때 말곤 크게 우울한 건 없는 거 같아요 그땐 제가 단지 약하고 무시 받는 어린애에 불과했지만 전 성장하고 제가 점점 어른이 되어 제가 한 일로 평가 받는 게 즐겁거든요 지금은 어떤 상황에서도 사실 비교적 적응을 잘 할 자신이 있어요 지금까지 그래왔으니까 뭔가 저 자신을 제가 믿을 수 있을 때 가장 저다운 에너지가 나오는 거 같고 그럴 때 뭔가 일도 잘 풀렸으니까요 아마 다들 인생에 그런 구간을 거치고 어른이 되어가는 거 아닐까 싶어요
답글 0 답글쓰기
칠성사이다 2019.12.04 08: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위에 적어논거 반이상은 오히려 우울증건린다 내가해봤다 자살할수도있다 성격의차이겠지만 털고일어날수있는 사람도있지만 저런거하면 더 늪에빠져서 못나올수도있는 사람도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07: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마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07: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몸을 움직여야함 나도 우울증 이랑 무기력증 그렇게 해서 극복했음 집근처 헬스장 등록하고 주말엔 수영 다님. 그럼 에너지 생기고 뭔가 의욕이 솓는 다 해야하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07: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ㅇㄷ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12.04 07: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4 06: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꿀팁 고마웡ㅇ
답글 0 답글쓰기
2019.12.04 05: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집에있는거말고 무조건 나가서 뭐라도 하는게 좋더라 카페가거나 도서관가거나 봉사하러 가거나 . 돈 없으면 우울한데.. ㅠㅠ돈있으면 놀러다니는게 최고다 정말...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