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잘생기거나 예뻐서 있었던 특별한 일화 말해보자

ㅇㅇ (판) 2019.12.07 15:08 조회73,249
톡톡 10대 이야기 채널보기


24
1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실화썰] [꼭들어라] [아재의조언] [미컴희망] [길다] [구선원] [탕진잼]
33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2.08 00:58
추천
151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길거리에서 폰팔이나 삐끼들이 지나갈때마다 잡고 안놔줌 ㅠ 어디가면 알바생도 꼭 농담치고 서비스 줌..친구한텐 안그러는데 ;; 사실 그 친구가 나.....
답글 1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2.07 15:12
추천
9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유감스럽게도 없다고 해....^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2.07 15:09
추천
76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없어 야발
답글 7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ㅎㅎㅎㅎ 2020.01.16 16: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잘생겼다고 생각한 사람, 내가 좋아하는 사람도 나를 예쁘다고 생각하고 날 좋아하고 있었다는 거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23 01:2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대우가 달라 가만히 있어도 나한테 잘보일려고 애쓰는게 보여 그냥 모르는척하는것뿐이지 얼굴만 보고 접근하는게 눈에 보여서 일부러 사람을 피하는경우도 생기는데 이건 사람마다 다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23 01:2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학기 말에 롤링페이퍼 같은거 쓰면 꼭 다 예쁘다는 말 써놓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23 01: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없어요 시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23 01: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학 갔는데 그날 우리 반 매 쉬는시간마다 북적북적거림 그리고 다 창문에 다닥다닥 붙어서 누구야누구야 그러고 계속 얼떨결에 인사함 난 나중에 누군지 기억 안나는데 내가 자기랑 인사했었다는 애들 완전 많았음 진짜 소설같은데 실화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23 01:0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앞에선 착한 척 조지게 하는데 뒤에선 성희롱 조지게 함 그래서 예쁘단 소리 싫어함 걍 얼평 안 했으면 좋겠어 제발 예쁘다라는 소리만 들어도 짜증남 얼굴 평가하는 것 같아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11 02: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첫인상 예뻣다고 하는거?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비공개 2019.12.10 17: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가 남자들한테 윤아 닮았단 얘기(물론 눈만^^...) 많이 듣는데 굳이 특별하다 해야하나 싶은 일화가 있다면 남자친구 있는거 알면서도 고백하는 남자들 많음. 물론 고백하는 순간 다 차고 손절치지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10 14: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른 여자애들이랑 같이 말걸고 장난쳤는데 나한테만 반응해줌
답글 0 답글쓰기
2019.12.10 00: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새학기에 진짜 좋아 첫인상 좋아서 임원 선거에 나가면 무조건 뽑힘 가만히 있어도 애들이 먼저 다가와서 인사해줌(이건 안 예뻐도 인사 받겠지만 ㅎㅎ) 처음 보는 사이인데도 예쁘다는 말 들음 선생님이랑 친해질 때 쉽게 다가갈 수 있음(얼굴 믿고 들이대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10 00: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번 빼빼로 데이때 같이 버스타던 남고딩이 빼빼로에 자기 번호적어서 너무 이상형이라서 실례가 안된다면 연락달라고 했었어! 이미 난 썸남 있어서 이뤄지진 못했지만ㅜㅜ
답글 0 답글쓰기
저도 2019.12.09 22:0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생긴 남사친이랑 그냥 걸어가고 있었는데 나 부럽다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21:18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친구들 사이에 어딜 끼든 환영받고 선생님들도 예쁘게 봐주셔서 좋음 특별한 건 아니지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20:48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제 처음역에서 출발하는지하철있잖아 중간칸?정도에 앉아있었는데 이제 사람들이 자리찾아앉을려고 내가얁아있는칸까지오면 그냥 내주변에 앉더라고 대신 약간 가깝지만 먼?그런 자리 나는 많을때는 3-4명이 그랬당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20: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ㅎㅎ퓨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19:33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특별하진 않은데 일반적이진 않았던게 좋은 점 택시비 7000원 나오는 곳 기본요금만 받아봄. 처음가는 술집 음식점 사장이나 매니저급은 안주나 음식 서비스로 더 주고 특히 남자들이 뭘 해줄 수 있을때 하나라도 더 해주려고 하는게 보임. 엄마 직장 후배가 핸드폰 잠금화면 나로 해놓은거 보느라 엄마 패턴을 외웠다는 일화있음.(후배가 말함) 강아지가 우리집 전세인데 벽지 다 뜯어놨는데 주택관리사가 비용 몰래 반이상 저렴하게 해줌. 면접은 떨어진 적 없이 다 붙음. 회사에서도 업무배정 편한곳으로 받음. 대학교 다닐때 식비를 거의 안써봄. 데리고 나가서 먹거나 학식 사준다해서.. 안좋은 점. 스폰제의 받음. 제일 스트레스 받는건 질투의 대상. 이건 현재진행형이고 여자 상사가 자기 남친이 예쁘다고 했다고 한 뒤로 이유없이 갈군다... 다들 힘내라는데 힘이 안난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19:2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닥교 새학기때 쪽지같은거 쓰는 프로그램이 있었는데 다 이뻐서 친해지고 싶다거 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17: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에서 친한 친구가 딱히 없는데 체육시간에 다른 반이랑 수업을 하게 됐어 근데 초면인 다른 반 친구 2명이 나한테 오고 내 얼굴 빤히 보더니 너 디즈니 공주같이 생겼다,진짜 이쁘다 이래서 자연스럽게 얘기 이어져서 지금은 그 친구들이랑 밥도 같이 먹고 놀러도 다녀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9 15: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쁘고 잘생겨도 서비스 안 주는 집 있고 안 이쁘고 안 잘생기고 오히려 못생긴 애들도 운 좋으면 서비스 받음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