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채식주의자 극딜류 甲

ㅇㅇ (판) 2019.12.07 22:42 조회51,092
톡톡 엽기&호러 채널보기
111
6
태그
1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12.08 10:36
추천
61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호주, 비건여자가 옆집 뒷마당 자가에서 바베큐냄새 풍긴다고 고소해서 옆집 사람 법원에 출두 했음. 그소식 듣고 사람들 몰려와서 그 여자 집 앞에 모여서 공동 바베큐 하면서 냄새 풍겨줌. ㅋㅋㅋㅋㅋ 비건, 하려면 너나 하라구. 미친것들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2.08 00:02
추천
47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연히 인간이 엄마 뱃속에 있을 때 부터 그리고 태어나서 살면서 죽을때까지 아니 죽어서도 동물의 희생에 의한 혜택은 불가피 한 것임 개인의 가치관에 따라 채식을 하는 걸 반대 할 이유는 없는데 그들 또한 아예 동물의 희생을 벗어난 삶이 있을수 없다는 걸 인정하고 타인에게 욕하고 강요 할 자격이 없다는 걸 알아야지 그런 에너지를 모든 동물들이 최소한 고통없이 희생 당할 수 있게 하는데 쓰는게 낫지 않나 그러면 많은 사람들이 채식을 비웃거나 거부할 일 없이 동조하고 동참할텐데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12.08 00:22
추천
4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수육도 나온다 해주지ㅋ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9.12.09 17: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9.12.09 02:09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궁금한게.... 채식주의자들은 김치 안머금???? 김치에 얼마나.많은 새우젓 까나리액젓 멸치액젓 들어가는데.... 그건 괜찮음???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18:46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고기 좋아하는 입장에서 남한테 강요하는 채식주의자들은 싫지만, 저건 그럴 수 있다고 보는데.. 동물들 죽이고 잡아먹는 거랑, 그걸 희화화 하거나 귀엽게 포장해서 소재로 써먹는 건 다르지
답글 0 답글쓰기
졸업예정자 2019.12.08 15:24
추천
8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는 채식주의자가 아니지만, 환경과, 여건이 힘들더라도 동물을 잡아먹지 않는 올바른 방향을 지향하는 채식주의를 직접 실천하는 사람들이 존경스럽고, 대단하기까지 하다. 하지만, 현실을 보면 이런 사람들이 지지를 받기는 커녕 오히려 심한 조롱과, 비난을 받고 있다. 이 세상 사람들은 왜 이렇게 인간성을 상실해버렸나? 그리고, 시간이 지날때마다 인간성을 상실하는 게 점점 더 심해지고 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12.08 13:39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제부터 떠버리 채식주의자들을 편식주의자라고 하자. 나는 소고기도 좋아하지만 김치도 좋아하거든.
답글 0 답글쓰기
2019.12.08 13:15
추천
42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농사로 채소 한바구니를 얻기위해서 얼마나 많은 생명을 죽여야했는 지는 관심없음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11:07
추천
26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채식을 하든 말든 상관은 없고 나도 동물실험에 반대하고 퍼 달린 옷을 안 사고 가죽제품에 관심없는.. 그런 정도인 사람인데요..솔직히 인도주의적 도축을 해달라도 아니고 육식하면 아주 미개인 취급에 공격적으로만 나오는게 도대체 누굴 위한건지 모르겠어요. 거의 종교수준이라서 사람을 좀 빡치게 한다는걸 본인들이 모르는 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10:36
추천
61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호주, 비건여자가 옆집 뒷마당 자가에서 바베큐냄새 풍긴다고 고소해서 옆집 사람 법원에 출두 했음. 그소식 듣고 사람들 몰려와서 그 여자 집 앞에 모여서 공동 바베큐 하면서 냄새 풍겨줌. ㅋㅋㅋㅋㅋ 비건, 하려면 너나 하라구. 미친것들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10:20
추천
8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 때문에 희생되는 동물이 조금이라도 줄길 바라는 마음 뿐인데
답글 4 답글쓰기
2019.12.08 06:56
추천
14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채식을 하던 육신을 하던 잡식을 하던 각자 선택의 자유인데 왜 자신과 같은길을 걷지않는다고해서 맹목적으로 비난하는지 모르겠네 오롯이 동물을 위한다면 단순히 식용으로 사육되는 그 순간, 도축되는 그 목숨뿐만 아니라 아예 자연그대로 보존해야된다는건데 도시가 건설되서도 안되고 자동차를 타서 매연을 내뿜어도 안되고 소나 개를 가축화해서 이용해 농사를 짓거나 목장을 운영하거나 맹인안내견으로 그 동물들의 삶을 인간을위한 희생으로 이용해도안되고 반려인자체를 없애고 집에가둬키우며 자연의 섭리를 거스르게 해도 안되는거아님? 걍 원시시대로 돌아가야되는데? 아니면 뭐 그런 동물들의 희생과 노동의 삶은 괜찮고 식용을 위해 도축하는 그것만 안됀다는거야? 식용동물은 불쌍하고 사육동물은 안불쌍해? 애초에 동물들의 희생없이는 인간을 위한 사회가 만들어지지가 않는데 그저 감사하게 생각하고 그 동물들의 삶을 보다 안전하고 편안하게 하기위해 노력하면되는거아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04:33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00:22
추천
4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수육도 나온다 해주지ㅋ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12.08 00:02
추천
47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연히 인간이 엄마 뱃속에 있을 때 부터 그리고 태어나서 살면서 죽을때까지 아니 죽어서도 동물의 희생에 의한 혜택은 불가피 한 것임 개인의 가치관에 따라 채식을 하는 걸 반대 할 이유는 없는데 그들 또한 아예 동물의 희생을 벗어난 삶이 있을수 없다는 걸 인정하고 타인에게 욕하고 강요 할 자격이 없다는 걸 알아야지 그런 에너지를 모든 동물들이 최소한 고통없이 희생 당할 수 있게 하는데 쓰는게 낫지 않나 그러면 많은 사람들이 채식을 비웃거나 거부할 일 없이 동조하고 동참할텐데
답글 1 답글쓰기
ㅅㅈ 2019.12.07 23: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