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테일러가 30살 되기 전에 배운 것 30가지

ㅇㅇ (판) 2020.01.13 09:30 조회51,121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테일러가 30살 되기 전에 배운 것 30가지






 



첫 번째. 소음을 차단하는 방법


소셜 미디어는 대단하지만 당신의 뇌를 침수시키기도 하죠.

이 이상한 불안감을 줄이기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것은 댓글창을 막는 거였어요.



두 번째. 모든 순간 모든 사람에게 친절하려는 것은 독이 될 수도 있다는 것



세 번째. 도전하고 실패하고 또 도전하고 또 실패하는 것은 정상이라는 것


무언가를 망쳐버리고 교훈을 얻고 위험을 감수하는 건 좋은 거예요.

특히 20대에게 좋죠. 우리는 탐색하고 있으니까요.









 네 번째. 내 몸의 지방을 미워하지 않는 방법


매일매일 제 몸을 받아들이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다섯 번째. 사건사고는 떨쳐버릴 것


누군가 당신에게 상처를 주고 기진맥진하게 만든다면

그 사람을 차단하는 건 잔인한 일이 아니에요.



여섯 번째. 사회가 끊임 없이 여자의 노화는 최악이라는 메시지를 보낸다는 것


자밀라 자밀이 이 주제에 대해 목소리를 내는 걸 정말 좋아해요.






 



일곱 번째. 나의 가장 큰 두려움


폭탄 테러, 총기 사고, 주거 침입 등 폭력에 대한 두려움은 저와 계속 함께였죠.

우리는 살아있음을 느끼기 위해 용감하게 살아가야 해요.

두려움에 지배되지 않고요.



여덟 번째. 외부의 의견들이 내 가치관을 흔들지 않도록 할 것


아홉 번째. 몇가지 쉬운 칵테일을 만드는 방법






 



열 번째. 평생 저녁으로 요리할 세 가지 레시피를 찾았다는 것


미트볼과 스파게티, 무글라이 치킨, 파히타스와 몰레 소스



열한 번째. 양면 테이프를 발견했다는 것


그걸 몰랐다면 벽에 계속 구멍이 생겼을 거예요. 광고가 아니에요.



열두 번째. 소중한 사람에게 상처를 줬을 때 사과한다고 당신이 잘못되지 않는다는 것






 



열세 번째. 성적 스캔들이 일어났을 때 피해자를 믿는 것


저는 나서서 말하는 게 얼마나 고통스러운지 알아요.

성추행 재판이 저를 의기소침하게 만들었던 끔찍한 경험이었거든요.

(테일러는 자신의 엉덩이를 만진 사람을 고소하며 단 1달러를 요구했고 승소함)



열네 번째. '무슨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어'라고 말하는 건 괜찮다는 것


지인이 당신이 겪어보지 않은 일을 겪었을 때

그저 '그런 소식을 듣게 되어 유감이야'라고 말하는 것도 괜찮아요.

그 사람의 가장 힘든 시기에 사라지지 마세요.



열다섯 번째. 비타민이 내 컨디션을 훨씬 낫게 만든다는 것






 



열여섯 번째. 뛰어들기 전에.. 음... 그 사람에 대해 알아볼 것


첫인상이 모든 게 아니에요.



열일곱 번째. 앞으로는 내 피부에게 잘 해야겠다는 것


20대 초반까지만 해도 화장을 지우지 않고 잔 적이 있어요.



열여덟 번째. 어린 시절의 흉터를 직시하고 치료할 것


어른이 된 지금도 왕따였을 때의 기억을 돌이키곤 해요.

우리의 삶을 바꾸기 전에 오랫동안 겪은 이슈를 다루는 건 중요한 일이에요.






 



열아홉 번째. 심리전을 하는 이유는 바라는 게 있어서라는 것


말하지 않으면 아무도 몰라요.

당신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당신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말해주기를 원할 거예요.



스무 번째. 평생 갈 우정과 일시적인 관계의 차이점


우정을 남겨 두고 떠나게 될지도 모르지만, 추억은 항상 가지고 있을 거예요.



스물한 번째. 패션은 재미있는 실험이라는 것






 



스물두 번째. 사랑하는 사람과 바르게 싸우는 방법


제가 아는 커플은 한창 싸울 때에, "이봐, 우린 같은 팀이야"라고 말한대요.

화를 가라앉히는 방법을 찾으세요.



스물세 번째. 사람들이 나에게서 등을 돌려도

상관하지 않을 친구들과 팬들이 있다는 것



스물네 번째. 가족의 심각한 병을 감당하는 방법


부모님 두 분 다 암을 겪으셨고, 어머니는 암이 재발되어 다시 투병하고 계세요.






 



스물다섯 번째. 아티스트가 명작을 위해 고통을 겪어야한다는 건 오해라는 것


이걸 알게 되어서 정말 감사하고 있어요.

행복과 영감을 같은 곳에서 찾는 건 정말 멋진 일이죠.



스물여섯 번째. 내가 정말 좋아하는 것은 카운트다운을 한다는 것

(예를 들면 컴백 디데이 같은 것)



스물일곱 번째. 의미없는 괴롭힘을 멈추게 하는 것은

웃는 걸 배우는 것만큼 간단하다는 것


몇년 전에 어떤 사람들은 저를 뱀이라고 조롱했죠.

하지만 저는 레퓨테이션 투어에 거대한 뱀을 데려왔어요.

사과를 받았다면 더 좋았겠지만 제가 살아남았고 성공했다는 것에 만족해요.






 



스물여덟 번째. 정치와 관련하여 목소리를 내는 방법



스물아홉 번째. 머리카락이 완전히 바뀌어버릴 수도 있다는 것


저는 엄청 심한 곱슬이었는데 지금은 직모예요.

어릴 땐 직모가 되고 싶었는데 지금은 곱슬이 그립네요.



서른 번째. 내 자신을 용서하는 방법


저희 어머니는 제가 행동을 잘못했다고 혼내지 않으셨어요.

제가 스스로 더 심하게 벌을 줬기 때문이에요.

지금은 알아요.

잘못된 선택을 한, 나쁜 사람을 믿은, 사람들 앞에서 실수한 저를 스스로 용서할 필요가 있다는 걸요.

햇볕으로 나오세요. 그리고 지난 일은 놓아주세요.

149
6
태그
신규채널
[레즈] [어쩔어쩔] [그룹안가림] [국뷔]
17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하하 2020.01.14 10:27
추천
29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와 그냥 인기 많은 아티스트 정도로만 알았는데,
정말 현명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9.26 00: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8 23: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테일러교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7 23:3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거 테일러가 자살하려는 팬에게 써준 편지 내용인데 난 이거 보고 진짜 감동받았어 ㅠㅠ 그리고 노래 가사도 그냥 아무 의미 없는 가사 나열이 아니라 진짜 예쁘게 의미있게 잘씀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스위프티 2020.01.27 21:4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마지막줄은 이번앨범 Lover의 마지막트랙 'Daylight'의 마지막 가사에요! you gotta step into the daylight. let it go.. 제최애곡인데 이런 따뜻하고 힐링되는곡은 많이들 알아줬으면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7 18: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멋있다
답글 0 답글쓰기
미래에서온패션 2020.01.27 13: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멋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7 12:02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굿 ㅜㅜ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5 06:3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테일러 짱 좋아 진짜...내한 해주세요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5 02:5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햇볕으로 나오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5 01: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마지막사진 트로피 나처럼 보기 불편한 사람 없어??? 사진만 보는데도 내가 다 불안해.....뭔놈의 트로피를 저렇게 만들어 미친.... 사람 자빠지면 어쩌려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4 22: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배울 점이 많은 사람이네..멋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4 22:0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와...인생후배로써 한수 배우고갑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4 21:29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근데 나이는 어려도 저렇게 성공한 아티스트들은 인터뷰 보면 영리함. 사생활과는 별개로 나름 오랜 연예생활로 얻은 통찰력
답글 0 답글쓰기
fortuna... 2020.01.14 15:17
추천
1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진 짓이나 좀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4 11:38
추천
4
반대
1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몸이 내몸의 지방을 미워하지 않는다는데. 판녀들은 지방을 사랑하나봐.
답글 2 답글쓰기
하하 2020.01.14 10:27
추천
29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와 그냥 인기 많은 아티스트 정도로만 알았는데,
정말 현명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4 09:10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몇가지 공감됨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