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결혼을 약속한 여친에게 결혼전 집안얘기 고민

광하나르샤 (판) 2020.01.14 01:50 조회79,363
톡톡 사는 얘기 댓글부탁해
여자친구와 2년째 연애중입니다.

올해 말 결혼을 이야기하며 잘 만나고 있습니다.

결혼은 당사자 둘의 사랑도 사랑이지만

집안, 가족들도 한가족으로 엮이는것이기 때문에

모든걸 오픈해야할지 모르는게 나은건지 고민이 됩니다.

아버지가 현재 빚을 내서 주식을 하고 있는데,
수익이 많이 났었다가 요새는 그냥그런 수준인것같습니다.

주식 때문에 제가 천만원 정도 빌려줬습니다.

말이 빌려준거지 받을 생각도 없는데 본인이 버는 돈은 모조리 주식에 투자를 하시고 집에 일절 보태지 않습니다.

그 외로는 단점이나 특이사항은 없고 더 이상 금전적으로 요구하지는 않아 큰 트러블은 없습니다.

이 내용을 결혼전에 모두 오픈하는게 좋은건지 아니면 결혼 후 자연스레 알게 두는것이 나을지 고민이 되네요

답변부탁드립니다..
13
24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추천부탁함] [흑흑] [퇴사율] [이상형질문]
70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ㄹㅇ 2020.01.14 17:31
추천
134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말하면 파혼
말안하면 이혼
이정도 수준 아닌가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1.14 17:42
추천
9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외로는 큰 단점이나 특이사항은 없고<<양심좀봐...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1212 2020.01.14 17:27
추천
9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반대로 생각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1.20 01: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입장 바꿔 생각해보면 답 딱 나오는데 뭐가 고민이신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6 03:5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게 제일 치명적인대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6 01:5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 안하고 결혼하면 그냥 이혼도 아니고 사기결혼으로 소송 당해도 할 말 없을 것 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ㅅㅇ 2020.01.15 23: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버지가 집에 도움을 안 주시는 건 그렇다치고, 도움을 안 줘서 생기는 일(가족 생활비, 주거비, 부모님 노후 대책 등)은 누가 계획하고 책임지고 있나요? 님이 부모님께 일정부분 생활비를 드리고 있다면 결혼 후에도 계속 드려야하나요? 님이 저 일을 감당하고 있다면 꼭 여자친구에게 말 하셔야한다고 생각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21:0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연스레 알게된단 말이 뭐지? ㅋㅋㅋ 아버지가 주식으로 재산탕진하다 쓰니 집에까지 피해오면 알게 된다, 그게 자연스러운 거임? 무슨 정신으로 살아가는 사람인지 모르겠다. 여친분 도망쳐요.
답글 0 답글쓰기
아쮸 2020.01.15 20:4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천만원 여친이 빌려준거 아니에요? 반대글 본거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18: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말을 해야지 안함? 니 여친네 집에 빚이 몇억있어. 너 결혼할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17:4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친분 도망쳐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14: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애하는거면 말 안해도 되는데 결혼예정이면 말 해야지
답글 0 답글쓰기
ㅜㅜ 2020.01.15 14:3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결혼 전에 말 안하면 사기결혼 아닌가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5 13:3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혼전 빌려드린건 님이 가정을 이루기전일이니.. 키워주신 부모님께 생활비 드렸다 생각하시면되요.. 단 결혼후의 모든 금전거래는 부부가 상의하셔요
답글 0 답글쓰기
이창만 2020.01.15 12: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두 까삼~~~ 아버지가 나중에 큰일 치루겠네요 아버지노후자금도 다 말아드신거면 내외가 부담해야 하기에 까고 보내주삼~~~
답글 0 답글쓰기
난나 2020.01.15 10:46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견혼전에 빌려주신 돈은 그냥 드렸다 생각하시고 말씀하실필요 없고요 앞으로 결혼 후에 모든 금전거래는 부인과 상의하심 됩니다 그전에 아버님이 돈 빌려달라고 하심 쓰니님 선에서 거절 해주심 더 좋고요 . 돈 천만원 그게 뭐라고요
답글 0 답글쓰기
TT 2020.01.15 10:3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연스럽게 알게 둔다니요 ㅋㅋㅋㅋ
앞으로도 그저그렇게 그냥저냥 수익이 나서 부부가 아버지 빚을 갚거나 추가로 돈을 안빌려줘도 될꺼라는 보장은? 이미 빌려준돈이야 총각때 빌려준거고 본인이 받을생각없다면 굳이 말 안해도 될수 있겠지만, 그이후로 아버지가 주식을 끊은것도아니고. 빚을 다 갚은것도 아니고. 버는돈 주식에 투자하면 부모님 생활비나 이런거 충당은요? 누가하나요? 그런부분을 왜 말 안해요?
답글 0 답글쓰기
여자사람 2020.01.15 09: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에?~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07:5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식으로 집넘어간 사람도 있어요. 중대사안. 꼭 말해요.
답글 0 답글쓰기
콜라 2020.01.15 07:5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식한테까지 빌려서 주식하는 건 좀... 그렇게해서 돈을버시는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과거형인것도 아니고... 여자친구분께 말 하는게 맞죠
답글 0 답글쓰기
1134 2020.01.15 07:23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 ㅂㅅ인가 결혼 후에 자연스럽게 알게된다고 자연스럽게 받아들일 수 있을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05: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분상 찜찜하면 먼저 터놓고 시작하는게 좋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5 03:34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생활비 일절 안 가져다주고 되도 않는 주식에 가산탕진하는 아버지에게 반발심도 없고 이게 잘못이라는 의식도 없는 걸로 봐서 쓰니는 절대 결혼하면 안될 사람이다.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