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징징대는 사장

ㅇㅇ (판) 2020.01.16 00:07 조회15,800
톡톡 회사생활 개깊은빡침
내일 출근 앞두고 사장님 얼굴 볼 생각하니 너무 숨이 막히네요.

말이 너무 길고 논리적이지 않고 징징대요. ㅜ

자잘한 논의사항도 한 번 회의하기 시작하면 기본 30분에서 2시간은 붙들어서 해야 할 일에 집중할 수 없어요.

회의 후에 뭔가 좋은 의견을 모은다면 시간이 아깝지 않을 텐데 직원들이 뭐 말 좀 하려고 하면 내 얘기 먼저 들어봐 하면서 말도 안 되는 주장을 길~게 늘어놓고 거기에 동조하지 않으면 저희가 이해를 못 해서 그런 거라면서 버럭 화를 내고 했던 말을 또 하고 또 해요.

그럼 결국
네 사장님 말씀이 맞아요 그렇게 하세요
이렇게 말하고 나서야 겨우 풀려나올 수 있어요.

후에 그런 결정으로 인해 회사에 손해가 생기면
왜 자신을 말리지 않았냐면서 직원들 탓을 하거나
자신은 그런 결정을 한 적 없다면서 직원들을 잡아요.

웅웅대는 목소리로 날마다 징징대니까
정신적으로 너무 힘들어요.

이런 사장이 흔한가요?
2
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1.18 17:09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거기 회사 사람들 다 똥꼬빨기만 할 줄 알지 사장의 의견을 존중하되 반대하는 이유를 조리있게 설명할 수 있는 직원이 없어서 그래요. 님 또한 마찬가지 ㅋ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1.19 08:5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우리 시엄니랑 똑같아... 진짜 싫다. 저런사람이 가족구성원인것도 짜증나는데 회사사장씩이나 하고있다니 최악
답글 0 답글쓰기
ㅇㅅㅇ 2020.01.19 02:0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이런 사람 은근 많더라 학기초에 자 대고 그리는 수업 있었거든 그 쌤이 자꾸 자로 0.01cm를 그리라는거야 그래서 애들이 자로는 0.01cm를 그릴 수 없다고 하니까 아니 무슨 말도안되는 소리냐고 초등학교 중학교에선 이런것도 안 가르치냐고 개무시를하는거임 그래서 1cm는 10mm고 0.1cm는 1mm다 선생님이 말하시는 0.01cm는 0.1mm다 라고 했는데 그 쌤이 자꾸 0.01cm가 1mm 맞다고 우기는거임 아니 너무 어이가 없어서 애들 다 어이털려 하는데 끝까지 지말이 맞다고 우겨서 그냥 아 네 쌤하시는말이 다 맞다고 넘겼거든?? 나중에 알고 보니까 서울대 나왔대 ㅎ
답글 1 답글쓰기
ㅐㅐ 2020.01.18 23:1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장 징징 들어야 할 정도의 근접이면 어디 화장품 매장 같은데 다니고 있냐?
얼렁 관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8 20:4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기가 결정해놓고 남탓을 한다...? 왜 자길 말리지 않았냐고? ㅋㅋ 어디서 많이 본 사고방식인데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20.01.18 20:10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런 징징이가 사장인 것이 참 신기하네요.사업을 어찌 하는지..회사가 버티고 있는 게 너무 신기해요.
답글 0 답글쓰기
풍경소리 2020.01.18 18:2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비젼이 없는 회사네요 회의 길게 하는 팀 치고 성과 좋은 거 못봤거든요 대개는 회의가 아니라 훈시거나 보스들의 자기 만족성 썰이 대부분이니까요 더군다나 오너가 저런 스타일은 대개 경험 미숙이거나 사업 소질이 있는 사람이 아니예요 기업은 군대 조직과 가장 흡사하거든요 경영 용어 대부분이 군사 용어에서 비롯됐을 만큼 조직관리와 효율성 경제성 등등이 모두 군사 전쟁에서의 병참 운용 개념에서 나온 것들이예요 즉 예전엔 무기를 개발하고 영토 싸움이였다면 지금은 상품 개발로 시장 싸움이거든요 그런데 군인 수장이 입만 살아서 시간 보내는 스타일이면 그 밑에 병사들이 제대로 정예부대로 트레이닝 되겠습니까 직장에서 민주주의 찾는 건 전쟁 중에 군인들끼리 투표로 작전 수립하고 결정하잔 것처럼 허무맹랑하고 비현실적이거든요 그냥 그 직장이 맘에 안들고 적성에 안맞으면 중이 절을 떠나야죠 간혹 보면 본인이 가진 뜬구름 같은 이상을 직장에서 구현하려는 사람들이 있더라고요 다른 길을 가셔야 할 분들이죠 쓰니네 사장님도 본인이 차곡차곡 그 자리 올라가셨다면 그런 스타일이 될래야 될 수가 없거든요 쓰니 미래를 걸만한 직장은 아닌 거 같으니 요령있게 쓰니 이익만 생각하시고 적당한 커리어 쌓으면 더 좋은 곳으로 이직 하시는 게 나아보이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8 17:09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거기 회사 사람들 다 똥꼬빨기만 할 줄 알지 사장의 의견을 존중하되 반대하는 이유를 조리있게 설명할 수 있는 직원이 없어서 그래요. 님 또한 마찬가지 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8 15:40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남일듯 ㅋㅋ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01.18 15: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새끼 성이 뭔가요?
답글 0 답글쓰기
90男 2020.01.16 08:4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회의를 왜합니까 그럴꺼면 사장 마음대로하라고해요 어차피 사장돈으로 사업하는거니깐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