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11살 사촌동생이 포크레인에 깔려 하늘나라로 갔어요.

김아린 (판) 2020.01.17 21:16 조회148,277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전 평범한 올해 19살 되는 여학생입니다.

2020.01.14일 2시30분경 제 여동생 과 다름 없이 나이에 맞지 않게 여리고 착하며 너무 순한 올해 11살되는 우리 사촌 여동생이 죽었어요.

전 소식을 전해 듣자마자 말을 잃었어요. 분명 저랑 문자를
했었거든요 죽기 직전까지,

절 너무나 좋아했고 친구들에게도 언니를 자랑했어요,
언니를 만나는 날이면 기대가 된다며 하루종일 기분 좋아했던 우리 동생은 하루 아침에 이렇게 다신 볼 수 없게 되었어요

상황을 듣고 나니 더 무너지더군요

포크레인 바퀴에 깔려 죽었다니요 . 대낮에 ,집 앞 인도에서,주위를 둘러보고 차를 피해 인도를 지나가는 도중 뒤에서 삼켰을꺼라 어느 누가 생각 예상햇겠어요?

경찰측과 유가족측에서만 본 주유소 cctv에선
아이는 주유소쪽을 피해갔지만 뒤에서 덮쳤구요 뉴스에 나간 cctv와는 다른거예요. 또한 핸드폰도 하지 않구 있었습니다.

물론 고의로 그러시지 않은건 알아요. 하지만 3차서 도로에서 4차선 도로를 그냥 넘어가려다 4차선 도로의 차 안오는 것만 보고 도로와 인도가 같이 사용하는 인도에 있는 사람은 안 본거죠 이 자체가 불법이래요

결국 겁 많은 초등학생은 포크레인의 바퀴에 들어가게 됐어요.

평소 겁이 너무 많아 아기 강아지 한번 쓰다듬지도 못하는 동생이 혼자 얼마나 무섭고 슬프고 고통스럽게 갔을까 생각하면 다시 한 번 무너집니다

11살 사촌동생의 남동생 9살 아이는 누나가 천사가 되었다고 말하는 수 밖에요.

저희 이모는 엄마와 딸이 가장 소중했어요.
하지만 저의 할머니 이자 이모의 엄마는 3개월전에 돌아가셨고,
하늘도 무심하시지,
세상은 이모에게서 결국 딸까지 뺏어갔어요.

이모는 딸이랑 친구 처럼 지내겠다고,
10년만 기다리면 친구처럼 놀러도 다닐거라고,
그렇게 10년만 기다린다고 하셨는데

모든게 다 무너지고 사라졌어요.

현재 예상으론 1년정도라 들었습니다
형벌은 받아 봤자 최대가 5년 이래요
아니,

2년도 못 받을 수 있데요.

말이 돼나요?

생명이 이렇게 가벼운것이었나싶기도해요.

사람이 죽었잖아요.
아무것도 못 펼친 아이가
엄연한 살인 아닌가요 , 죽었잖아요 없잖아요

이모는 평생을 딸 잃은 맘을 안고 살아가야 하는데 ,

고작 10년 살고 생을 마감한 사촌동생만큼도 형벌을 못 받는 다니요 .

한번만 청원 동의 도와주세요 많이 널리 퍼트려주세요
제발 기적이 일어나도록 부탁드려요.

양천구 신월3동 맥도날드 옆 주유소 에서
이 사건이 전에도 한번 있었다 해요.

자신의 이야기가 되면 어떨거같나요?
더이상 이러한 사고가 나오지 않게 부탁드립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아이가 죽었지만,

아직 법은 가해자의 편을 들어주나봐요.

청원 글에 저희 이모가 쓰신 더 자세한 상황과 글 있으니 시간 좀만 내서 꼭 읽어주시고 청원 부탁드려요 .

긴 글 읽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MBN뉴스와 JTBC뉴스에도 나왔어요 . 청원 사이트 써 놓을게요 감사드립니다

-20만명의 청원이 모여야한데요-

공유 한번씩 부탁드려요 널리 퍼트려주세요 .


혹시나 사이트에 동의 잘 안돼는 분들 번거로우시겠지만 네이버나 다른 사이트에 링크 복사해서 하시면 돼요

제발 청원 부탁드립니다.
♦️널리퍼지도록
방송국 사연이든 어디든 뭐든지 다 올려주세요♦️

+교통법으로 음주운전한 사람이 사람3명 죽였는데도 불구하고 3년형 받았다네요, 바뀌었음 좋겠어요

허락 안 받으셔도 돼요 널리 퍼트려주세요
(널리 퍼트릴수있도록 꼭 공유해주세요) 어디든지요
동의합니다 누르시고 ‘수정할수 없으니 신중히 결정해야합니다’ 문구 뜨면 그 문구 뜬 창 오른쪽 밑 누르면 된다고 하셔요!!

공유와 sns로 널리 퍼트려주세요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4497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4497


1046
4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ㅋ궁금해서]
9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1.17 23:09
추천
306
반대
1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도에서 사람이 치였는데 보행자 과실 운운하는 나라... 참 한국인답다. 역시나 사람보다 차가 우선인 후진국 마인드의 나라이지.
답글 8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1.17 22:47
추천
305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뉴스에서 사고장면 봤는데 포크레인이 3차선에서 4차선 가로질러 갑자기 인도로 들어옴;; 기사가 주유소로 들어가려는 중 아이 없는 줄 알고 쭉 가다 친 거랬음 그 기사가 일부러 그런 건 아니지만 아이 탓은 전혀 없지... 갑자기 들어오는데 어떻게 피해 누구라도 당할 수 있는 사고 아님? 유족들에게 피눈물 나는 발언 좀 하지 맙시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1.18 05:38
추천
212
반대
38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근데 뭔 청원이요? 포크레인기사가 도망이라도갔나요? 벌써 판결이 억울하게 나왔나요? 그냥 법대로 처리하면될일을 뭘 청원을해요. 이미 뉴스에 나오고 기사화돼서 알 사람들은 다 아는 상황에서 청원을하는 이유가 궁금하네요.
답글 4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ㅡㅡ 2020.01.21 09:45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보고 8톤 트럭에 깔려 뒤지라는 대댓 쓴 년아 니년이나 가족이랑 사이좋게 깔려 뒤져라 개 보 지 창 년아
답글 0 답글쓰기
두아이맘 2020.01.21 01: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두아이의 엄마로서 넘 맘이아프네요 이모분 많이힘드실텐데 위로 많이해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한숨 2020.01.21 01:5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청원을해야 고칠수있는 우리나라의 법이 참 안타까워요 청원동의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모모 2020.01.21 01: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힘내세요 잘못된법이면 청원을 해서라보 바꿔야죠~
답글 0 답글쓰기
슬퍼요 2020.01.21 01:4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촌동생위해 기도할께요~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악플러들 2020.01.21 01: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악플러들은 없어져라~ 상처받지마세요 벌받을꺼예요
답글 0 답글쓰기
힘내요 2020.01.21 01: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직 살만한 세상이라는걸 우리가 힘합쳐 보여주자구요 힘네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천벌받을것들 2020.01.21 01: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우지않을꺼면 댓글도 달지마라 이것들아~ 너네도 똑같이 당해봐라 천벌 받을것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0 01: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민식이!!!???
답글 0 답글쓰기
2020.01.19 23: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민식이법이 여기서 왜 나와. 그 아이는 엄연히 무단횡단으로 그렇게 된거고.. 여기 아이는 멀쩡히 사람이 다니는 인도에서 변을 당한건데.
답글 5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1:4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금 댓글 보니까 민식이 법 계속 나오는데 이 경우랑 그 경우가 같기는 함? 걔는 지 실수지만 얘는 지 실수도 아니잖아 뭔 동정여론이야ㅋㅋ이건 진짜 늘리는게 맞아 실수는 뭐 실수라고 봐줘야 하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16:3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민식이법 진짜 환멸나고 욕나오지만 이사건 무려 재발사건임 한번이 아니고 두번이나 일어난 일임 주의 경각심을 가지고 봐야하는 일인건 맞는데... 주유소 진입관련해서 포크레인 등 큰차관련 법률이 좀더 세세해져야한다는 것 역시 필요하다고 봄 청원이 악용되는부분에서 걱정할수는 있지만 뭐가 필요한 법인지 찾기위해 청원하는건데 아예 처음부터 제대로 뭐가문제인지 파악도안하고 다짜고짜 민식이법취급하는 사람들도문제임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그래곤 2020.01.19 13:55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촌동생 맥이고 싶은거냐?
답글 0 답글쓰기
으르렁 2020.01.19 12:5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초등학교때 한 23년 전에 나보다 한 살 많은 언니가 신호등 건너는데 우회전하던 굴착기가 지나가면서 그 땅 팔 때 뾰족하게 되어있는 그 부분을 움직이면서 지나가는 바람에 거기 머리가 찍혀서 목숨을 잃은 언니를 본 적 있음 ㅜㅜ 당시 너무 충격이라 며칠 내내 악몽도 꾼 기억이... 키가 작아서 안 보였다고 그랬다는데 제발 큰 차라면 더더욱 속도도 줄이면서 사람이 있는 지 없는 지 예의주시해줬음 좋겠다.. 진짜 정말 안타깝다...
답글 0 답글쓰기
민식이 2020.01.19 12:13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ㅆㄹㄱ부모들처럼 국민들한테 거짓말하다가 블랙박스로 딱걸리면 빤쓰런하지말고 사실을 말하세요ㅋㅋㅋ
답글 2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1.19 09:29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사가 모든 잘못을 인정했는지 안했는지 모르겠지만 인정했다면 청원은 불필요합니다. 기사도 방어권을 발동해서 법정 예상 결과가 그렇게 나올예정이겠지만. 이게 이 기사의 청원소지가 아닙니다. 님의 사정은 알겠으나. 청원을 제대로 하실려면 현재 법을 개정도 안하고 국x서 앉아 매월 봉급과 연금만 축내고 있는 입법부 인간들을 족치셔야 하는겁니다. 만약 일처리 과정에 문제가 있으면 사법부를 족치셔야 하구요. 지금은 자초지종을 자세히 모르나. 청원의 순 기능은 보편적이고 질서와 법에 저촉되지않는 선에서 국민들의 억울함을 달래주는 것이죠 물론 쥐뿔도 모르는게 떠들었다면 이글을 무시해주시면 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민식이처럼 2020.01.19 09:1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혹시 떼법????????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09:1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민식이 스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민식이 이후로 청원하는것들 안믿음 ㅋㅋㅋ 최소 싸패들ㅗ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09:15
추천
0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늘나라는 포크레인 타고 갔나요?
답글 1 답글쓰기
남자 비질란떼 2020.01.19 08: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런데 민식이법 욕하는 사람들은 뭐냐?
답글 7 답글쓰기
1 2 3 4 5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