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여기에 글 처음 써보는데 이거 어디다가 그냥 퍼뜨렸으면 좋겠다

ㅇㅇ 2020.01.19 20:48 조회368
팬톡 EXO


나는 이번 사건으로 인한 팬덤 분열이 이해되지 않는다



팬과 가수는 단순히 소비자와 전시되는 상품 그 이상을 넘어 깊은 유대 관계를 가지고, 몇 년이고 그 사이를 유지 시킨다. 팬은 가수를 소비하는 소비자이지만 그 전에 그 가수를 사랑하고, 가수는 팬에게 소비되는 대상이 되어 수익을 내지만 그 전에 자신의 노래를 좋아해주는 팬에게 노래를 좋아해준다는 사실에 항상 감사하는 마음을 가진다.

이게 일반적으로 팬들이 이해하는 상식선이다. 특히 아이돌 가수와 팬의 관계는 이보다 깊다. 아이돌은 노래 외의 방법으로 팬에게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다. 가령, 팬들에게 항상 사랑을 전하고 손으로 하트를 만들어 마음을 표현하고 온갖 귀여운 포즈를 취하는 행위들이 그렇다. 그들은 그렇게 사랑을 표현하고 팬들은 그들에게 그러한 사랑을 받는다. 팬과 가수는 모두 이 행위들이 보여주기식 거짓된 사랑이 아닌 진심이 담긴 사랑 그 공유라는 것을 알고 있다. 그렇게 알고 있다.

이 관계를 개인의 욕심으로 끊어내는 것도 모자라 그러한 행위에 어떤 사과의 말도 전하지 않는 것이 이해 받지 못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누구 하나도 팬들에게 돈을 쓰라고 강요한 적 없다. 그러나 팬들이 그만큼 사랑을 주고 그만큼 돈을 줬다면 그런 팬들과 깊은 유대 관계로 얽혀 있는 가수는 팬들에게 최소한의 예의를 지켜야 했다.

팬들이 흔히 손민수템하는 공항 패션으로 커플티를 입고 왔으면 안됐고, 팬들이 그 결혼식 축가로 앓고 있는 동안 뒤에서 그 결혼식을 본인 여자친구소개하는 자리로 만들었으면 안됐다. 마스크 쓰는 노력 하나 없이 여자친구 만나고 다니는 건 둘 째치고 팬들에게 전하는 편지에 사과 한 줄 안 들어가 있는 건 더더욱 이해할 수 없으며, 저희에게 축복이 찾아왔다 라는 지극히 본인 중심적인 문장이 들어갔으면 안됐다.

이번 일은 분열날 일이 아니다.

김종대는 팬들에게 평생이란 말을 하지 않겠다고 했고, 또 팬들에게 전하는 편지에 평생 함께 하고 싶은 여자친구가 있다고 썼다. 나는 종대가 정말 팬들을 아꼈다면 그런 실수 같은 건 저질렀으면 안 됐다고 본다.

김종대는 비아이돌 가수와 아이돌 두 갈림길에서 아이돌을 선택했다. 춤도 잘 못 추던, 그저 노래만 할 줄 알던 그 어린 종대는 아이돌을 골랐다. 돈을 더 잘 벌 것 같아서 혹은 더 많은 팬들을 가지고 싶어서. 그렇게 들어와 많은 돈을 벌었고 많은 팬들을 가졌다.

그리고 본인의 짝을 만나 덜컥 임신 시켰다.

김종대가 속한 그룹은 아직도 건재하다. 이미 끝무렵을 달리는 약 10년차 아이돌이 아니라, 여전히 수많은 팬들을 달고 다니는 1군 아이돌이다. 종대가 팬을 그리고 멤버들을 정말 위했다면 그리고 평소에 그룹에 애정이 컸더라면 그런 실수를 저질렀을까 의문이 들 수 밖에 없다. 김종대 탈퇴 지지자들이 그를 내몰려는 이유는 그 뿐이다.

그가 결혼하는 그 상대가 왜 내가 아닐까 하는 의문 때문이 아니라, 김종대는 그룹을 지키고 싶어했나 라는 의문 때문에. 김종대에게 그룹이 가지는 의미가 의심스러워서.

멤버와는 7년이 지나 친해졌고 멤버들과 단둘이 여행간 건 SM 콘서트 때 한 번 뿐이지만 여자친구와는 강릉이며 LA이며 쏘다녔다는 사실이 그 의문점에 힘을 싣는다.

한국, 중국, 일본 팬들은 첸을 사랑했다. 팬에게 다정한 첸을 사랑했고, 그래서 돈이 몇 푼이 되든 첸에 대한 애정을 돈으로 표했다. 팬들은 그룹을 아끼고 팬들을 우선했던 그를 사랑했다. 팬과 그룹의 사정은 안중에도 없고, 그저 여자친구와의 관계가 우선인 첸을 사랑한 게 아니다. 그룹에 어떤 타이틀이 박히고 어떤 이미지가 씌이고 활동이 어떻게 틀어지는지는 눈에 뵈지도 않는 김종대를 사랑한 게 아니다. 지금 이 시기가 그룹에게 적절한 시기인지 판단 조차 불가능한 상태의 첸을 사랑한 게 아니다.

그래 첸을 버린 김종대를 사랑한 게 아니다.

팬 앞에 선을 그은 건 김종대다. 김종대는 팬들에게 전하는 편지에 본인과 본인의 여자친구를 묶어 저희 라고 칭했고, 팬들의 마음을 헤아리는 문장 하나 안 썼으며 굳이 왜 썼나 싶은 멤버들 얘기를 늘어 놓았다. 끝까지 통보였다.

그럼 팬들은 그런 첸에게 일방향적인 헌신된 사랑을 줄 이유가 있는가. 나는 그럴 의무가 어떤 팬에게도 없다고 생각한다. 깊은 유대 관계가 아니라 소비자와 상품으로 두 관계를 취급한다면 당연하게도 첸의 행동은 이해된다. 첸은 노래를 불렀고, 팬은 그에 마땅한 돈을 지불했으니 첸이 더이상 팬들에게 지켜야 할 것도 사과해야할 이유도 없다.

첸 앞에서 그렇게 일개 소비자가 된 팬들은 더이상 첸을 지켜 사랑할 의무가 없어진다.

유부남 아이돌 타이틀을 끝까지 안고 갈 필요도 없고, 지난 그의 말실수들을 묻어줄 이유도 없다. 앨범 하나를 사더라도 n 분의 1로 첸에게 수익이 돌아가는 체제 속에서 팬들은 그를 거부할 권리를 가진다.

제목에서도 말했지만 팬덤 분열이 날 일이 아니다. 김종대를 거부하는 팬들은 누군가에게 배신자, 망상병 등의 모욕적인 말이나 성희롱, 사이버 불링으로 고통 받을 이유가 없다. 첸 앞에서 소비자가 된 팬들은 어떤 이유에서도 첸을 상품으로만 취급하고 거부할 수 있다. 그 이유가 위에서도 언급했듯 유부남 아이돌이 싫다는 것 뿐이라도, 혹은 과거 그의 말실수가 거슬려서라도, 혹은 그의 비주얼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 만으로도 말이다. 그동안 그에게 엄청난 돈과 사랑을 준 팬들에게 끝까지 일방적인 사랑을 요구하는 건 너무나도 이기적이지 않은가.

13
4
태그
11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1.19 21:2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ㅅㅂ 나 맨 밑 댓인데 맨 마지막 줄 너무 이기적 어쩌고만 읽어서 7 지지 욕 하는 줄ㅋㅋㅋㅋㅋㅋ 쏘리..ㅜ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1:1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엑톡련 독해 못하는거 지금 알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무조건 욕부터 쳐박고 보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1:0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소비를 안하면 될일을 괜히 의견 다르다고 팬 머리채 잡고 뭐하는 거냐고..게다가 독해력 딸리는 무식까지 드러내는 일부 엑톡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1:0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ㄹㅇ공감간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5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맨밑에 댓 좀 반성해라 가만 있는 팬을 왜 싸다구 날리냐고 진짜 개념 없는 맨밑댓이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5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차피 판은 긴글 안 읽는데 ㅉㅃ은 긴 글도 잘 읽잖아 제발 누가 퍼가 나 활중 당함 ㅅㅂ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55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팬덤 싸우지 말고 종대 지지 안하겠다는 글인데 아직도 글 안읽고 미.친련처럼 떠드는 밑댓은 모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5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안한 말이지만 요즘 판 애들 예민해져 있어서 간략하게 정리된 글 아니면 절대 안읽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거 7인지지 글인데 밑댓은 이 정도 글도 못 읽고 저렇게 댓 다는 거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할 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공지넣어서 글올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19 20:49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길다 여기 7인 지지임 나가 ㅇㅁㄱ
답글 3 답글쓰기
1
톡커들의 선택
  1. 1 철벽 뚫은 썰& 성공한 짝사랑썰.. (205)
  2. 2 야 나 ㄱㅅ 존내 작거든 (194)
  3. 3 판에서 ㅈㄴ 까인 돌들 (177)
  4. 4 남편이 가위를 5개월 넘게 눌리.. (442)
  5. 5 ⚠️등교 첫날 확진자 더 폭발 74.. (126)
  6. 6 10대 개학 K방역 결과 나왔다!! (186)
  7. 7 신혼 남편에게 동거녀와 아이가.. (147)
  8. 8 바람핀 전남친 아내의 자살소식.. (160)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