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나의 동거묘 도칠이 설날맞이 일상들

도칠이 (판) 2020.01.22 21:18 조회17,360
톡톡 동물 사랑방 채널보기


도칠이 새로운 장난감,.

종이 찢어서 던져줬더니 발로 차고

놀고 있음.




도칠이는 집사가 편히 누워있는게 보기

싫나봄.

집사는 늦은밤, 자리뺏겨 못자고있음.


도칠이는 사나이가 쑥스러움을 너무 잘탐.

그루밍할때 쳐다보면 괜히 민망한가봄.


언제쯤 집사에게 자리를 양보할련지,.


깊어가는 어느 겨울밤,

도칠이는 살이 좀 빠졌음.



집사취침자리를 뺏기지않기위해

섹시한 그루밍으로 집사를 꼬시고 있음.




본인집을 옆에두고 뭐하는건지,.


곤히 잠든 도칠이.


티비가 작은건지,

도칠이가 큰건지.

158
3
태그
2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내새끼 2020.01.26 19:29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인베개 베고 낸내중 ㅋㅋㅋ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키득키득 2020.01.27 15:1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오동통 살찐거 같네!
답글 0 답글쓰기
짜장 2020.01.27 00:1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혹시 직딩이면 캣휠좀 장만하셔야겠네요 배가 많이 쪗어요 ㅋ
답글 0 답글쓰기
짜장 2020.01.27 00:13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 짜장이 상남자!!!!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1 답글쓰기
ㅇㅈ 2020.01.26 23:5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도칠이 이름 보고 바로 클릭 ㅋ 반갑당 도칠이 ~~
집사님도 반가워용 ~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20.01.26 23:2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 간식사주고싶다. 메리 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6 21:5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는 도도한 칠칠이라 도칠인가요?
답글 0 답글쓰기
0124 2020.01.26 21:3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앗.도칠이다~넘 기다렸다냥^^
답글 0 답글쓰기
달퐁이 2020.01.26 21:1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 왔느뇽!!!! 보고싶었다규!!!!ㅎㅎ
답글 0 답글쓰기
oo 2020.01.26 21:0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이 깜짝이야 첫번째 사진 꼬리 잘린건줄 알았잖아,,ㅠㅠ
답글 0 답글쓰기
살찐이 2020.01.26 20:2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의 로망 ~~~
돼양이 ~~~~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20.01.26 20:17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아 건강해야한다!!!! 도칠이도 도칠아버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답글 0 답글쓰기
까꿍이 2020.01.26 20:1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우~내솨랑 도칠띵~♡♡♡ 저건 분명히 티비가 작은거예욧!! 즈~을때로 도칠띠가 컸을리가용ㅋㅋㅋ 도칠이씨가 좀 살이 빠진거 같아요 고영희씨들 다욧이 생각보다 어렵던데 집사누나가 더 바뻤을 듯요ㅋㅋㅋ 언제나 우리 도칠씨랑 햄볶는 일상 보여줘서 고맙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내새끼 2020.01.26 19:29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인베개 베고 낸내중 ㅋㅋㅋ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솔직히 2020.01.26 19:2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 뱃살은 사랑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6 18:4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냐옹이들은 참 귀여워
답글 0 답글쓰기
만20대 2020.01.26 17:15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 잘 보고있어요.. 저도 네마리의 집사예요. 도칠집사님께 또 여기 집사분들께 당부드리고 싶은점이 있어서요.. 며칠전 너무나 건강했던 아이가 하루아침에 몸에 마비가 와서 죽을 고비를 넘겼어요.. 원인은 몰라요. 정말 깨발랄했던 아이였는데.. 지금은 회복중이지만, 언제 닥칠지 모르죠. 도칠이에게도 모든 반려동물들에게도.. 곁에 있을때 후회없이 최선을 다해 사랑해주세요. 너무나 끔찍했던 며칠이였어요. 꿈인지 생시인지 모르겠단말이 정말이더군요. 부디 우리 냥이들도 도칠이도 건강하기를 소망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6 17:06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엄청큰데 진짜 귀엽다 도칠이 이름 뜻 뭔지 궁금해요
답글 0 답글쓰기
복받으세요 2020.01.26 15:20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랑 집사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_^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6 15:05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칠이와 집사 모두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도칠이 보면 반갑고 행복해져요 언제나 평화로운 일상^^!!
답글 0 답글쓰기
오옷 2020.01.26 14:5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살이 쪼금 빠졌다니!! 추카추카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