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처갓집 벌초가 힘든가요??

ㅇㅇ (판) 2020.01.24 13:40 조회3,967
톡톡 결혼/시집/친정 댓글부탁해

저희집은 딸만 있는 집이에요
아빠도 연세가 좀 되셔서
저번주에
남편한테 가서 벌초좀 하라니까 싫다네요
내가 명절에 시댁가주는데 그게 힘드냐니까
니가 가서 하는게 뭐있냐
우리엄마랑 내동생이 음식 다 해놓으면 우린 저녁 늦게나 가서 밥먹고 설거지도 내동생이 너 힘들까봐 다 해준다
차례도 나랑 우리식구가 다 하고 설거지 한번 안시켰다
근데 왜 넌 자꾸 처가에가서 뭘 하라고 하는거냐

이러더라구요
허참.. 어이가 없어서
사위도 식구 아닌가요?
저보고 하라는데 제가 그런걸 어떻게해요
진짜 명절 서럽네요..

이번명절에 그래서 안가줄까 생각중이에요
후 이게 현명하겠죠

2
55
태그
신규채널
[코로나19] [어떻게생각]
1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ㅡㅡ 2020.01.24 16:59
추천
2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한겨울에 벌초??볼초 언제하는지 모르나??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1.24 20:12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겨울에 벌초하는집은 너네집뿐일꺼야ㅎㅎㅎㅎ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1.24 15:33
추천
1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은 시가에 가서 설거지 조차 안 한다면서 남편에게 왜 처가일을 시키나요?
그것도 힘든 벌초를.
님이 시가에 가듯이 남편도 처가에 그냥 가면 되는겁니다.
힘든 벌초일은 돈 주고 벌초대행업체에 맡기면 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20.01.25 17: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며느리 설거지하는데 시엄마가 온수끄는소리하고있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5 03:30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이라도 좀 이쁘게 하시지. 미안해~ 대신 나도 시댁가면 설거지하고 노력할게. 벌초 좀 도와주면 안돼? 이 정도 말만해도 해줬을듯싶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샤이다이 2020.01.24 22: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벌초하다 다쳤다는 뉴스가 추석무렵이면 곧 잘 방송에 나오던데 못보셨나보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20:12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겨울에 벌초하는집은 너네집뿐일꺼야ㅎㅎ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18:29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작인가. 뭔 벌초. 사실이면 그냥 사람써요. 지는 시댁가서 아무것도 안하면서 남편한테 바라는게 뭐 그리 많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20.01.24 16:59
추천
2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한겨울에 벌초??볼초 언제하는지 모르나??
답글 0 답글쓰기
mm 2020.01.24 16:08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현명이란 뜻을 거꾸로 배우셨나....
같은 여자지만 이런마인드 진짜 싫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15:33
추천
1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은 시가에 가서 설거지 조차 안 한다면서 남편에게 왜 처가일을 시키나요?
그것도 힘든 벌초를.
님이 시가에 가듯이 남편도 처가에 그냥 가면 되는겁니다.
힘든 벌초일은 돈 주고 벌초대행업체에 맡기면 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20.01.24 14:54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좀 서운하긴한데 벌초자체가 싫었나.. 나도 시가사람들이랑 모이는건 괜찮은데 제사음식하는건 싫더라 솔직히 부모묘도 아니고 굳이 내가.. 장인어른 마음 좋게 해드리려고?? 이거때매 서로싸우고 하는거보다는 .. 직접나서주면 너무 고마운데 아니라고해서 서운해하면 서로 스트레스.. 딸뿐이라 딸이 못하면 사람쓰면되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14:30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친정에 딸만 있는데 딸 셋에 둘째에요 형부와 제부는 시키지 않고 따로 부탁하지 않아도 벌초하러 옵니다 제 남편 안옵니다 벌초 참석하란 소리 안해요 저도... 맘에 없어 안하는걸 억지로 부탁하고 싶지도 않고 저도 시가 산소 안가요 엄마 돌아가시면 아버지 묘소까지 다 정리하기로 의견을 모았어요 매장을 하는건 아닌거 같아서요 남편한테 부탁하지 말고 그냥 대리로 해주는곳에 맡기세요 벌초 직접해보면 힘이 들긴합니다 전 제가 형부와 제부랑 같이 다니거든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1.24 14: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니가 그런 걸 어떻게 하냐니 니네 엄마 세대는 다 낫질할 줄 알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14:02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겨울에 벌초?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13:50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좀 재밋게좀써봐.. 낼이 당장 명절인데 레파토리 없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4 13:41
추천
1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본 마인드가 글렀네요 쯧.. 같은 가족인데 그런거하나 못해주는지 속상하시겠어요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