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변한 오빠를 이혼시키고 싶습니다.. 방법이 없을까요..

oo (판) 2020.01.29 19:26 조회28,826
톡톡 결혼/시집/친정 방탈죄송
답답한마음에 올려봤는데
랭킹 순위에보이네요..
부모님께서 인터넷 자주하셔서 보실 것 같아
원본은 지웁니다..

자식 이기는부모 없다고
자식 상처 받을까봐 부모님이 참고 계신데,
저는 이미 형제 아니라고 연 끊고,
저한테도 어떤 상황인지 말씀안하시고
아버지만 연락하면서 아들 믿고 기다려보자 그러는 상황인데
이미 오빠는 새언니만 보기로 마음 정한거같네요

이제 부모님께 참지말고 정리하라고 확실하게 말씀드릴게요,
새언니도 잘하려고 노력하는부분도 있지만
와닿는게 없다보니 오빠만 들들볶았는데
역시 오빠가 제일 나쁜게 맞네요
그냥 둘다 말안통하니, 연 끊는걸로 잘말씀드려보겠습니다

(추가)
처음부터 무시하는거 같아서 결혼까지는 반대했었는데
오빠한테 너무 잘하고.. 그리고 연애때 새언니 칭찬만 했습니다..
요즘 이런사람 없다면서..
그걸 믿었구요, 저한테도 잘해줬고 싹싹해보였습니다
그런데 결혼 후 이런사람이 있나 싶을정도네요..

이혼 사유는 오빠가 워낙 커버한다고 자세히는 얘기안해줬는데

언니의 집착이 있었다고 들었구요.
전 시부모랑 전남편이 새언니네 본가로 말도없이 찾아가서
갑자기 이혼 당했다고.. 그 사건으로 상처가 많다고 들었습니다
자기한텐 안그런다고해서.. 부모님은 과거일이니
오빠가 괜찮다하여 문제삼지않았구요..

댓글은 나중에 오빠랑 결국 정리하게되면
참고하라고 보여주고싶어서 남겨둡니다
조언 감사합니다
60
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너무궁금]
2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하아 2020.01.29 20:22
추천
5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빠한테 집 지원 받은거 돌려주라하라하세요. 그래야 새언니 이혼한다 할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78 2020.01.29 20:20
추천
48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님이 냉정하게 나가셔야해요. 어정쩡하게 아빠가 자꾸 중재한다고 말리니 새언니가 기고만장해지잖아요. 자식은 글쓴이 하나라고 생각할테니 결혼비용 지원해준거 돌려주고, 앞으로 연락안할테니 유산도 받을생각말고 남남으로 살자고 하면~ 새언니가 먼저와서 빌껄요.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에센스 2020.01.29 19:32
추천
2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오빠라는 사람이 혹시 새언니랑 첫여자입니까? 답없네...시누가 먼 힘이 있어서 이혼을 시키겠냐만은...이혼을 시킨들 오빠가 다시 돌아올거라 생각하는지..그냥 아들 없다고 생각하는게 정신건강에 좋을거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1.30 19: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누가모르는뭔가있지싶음. 나또한겪어봣는데그냥 오빠가 ㅂㅅ이였음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20.01.30 07:3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집 지원한거 돌려 달라하고 한달 용돈 50만원씩 달라하고 연 큲으세요 그런데 저년 처음부터 님네집 쌩 무시했는데 왜 앞장서서 결혼시켰는지 이해안 감 용돈 50은 얼마 안가 탈탈 털리고 빈손으로 이혼당해 집으로 들어올거 감안해서 돈 핖요할테니 그러는거고 100달라하면 쌩 난리친거기 때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6:44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유 없이 그러는 사람은 없는거지 니들이 뭔가를 했으니 그러는걸수도 쌍방입장을 들어봐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1.30 06:03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좀 느낌이 쎄하다. 싸가지 없는 아들 내외는 그냥 화내고 무시하면 되는데, 새언니 눈치만 보는 시댁이라? 그거 아들 잃을까바 집착하는 싸이코 부모 아니냐? 난 왜 시누이랑 시부모가 정신병자일 확률이 크다고 생각들지? 잘해주는 시부모와 일부러 작정하고 척지고 살려는 페미가 아닌이상 뭔가 이상해. 손벽도 마주쳐야 소리가 나거든
답글 1 답글쓰기
남자 ㅎㅎ 2020.01.30 05: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왜 이혼한지 알겠네요. 이혼남 이혼녀는 왜 이혼했는지 사방팔방으로 오랫동안 알아보고 교제 해야 합니다. 한번 실패가 있어서 왠만하면 연애 때는 찾기 힘들어요. 하지만 지 버릇 개 못준다고 결혼하고 마음의 안정이 오면 또 버릇들이 나오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5:13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친이 전화 안받으면 새벽에도 매번 집으로 죽어라 전화해대고 심지어 다른 식구들이 받으면 그냥 끊어버린다(뭐 사고가 났는지 걱정되서 한거면 가족들에게 물어봤겠죠)는게, 이미 그때부터 정상적인 사람은 아니었네요. 이 부분만 봐도 집착기질에 피해망상까지 있는건 님 엄마가 아니에요, 새언니지. 심지어 식구들이 받으면 끊고 또 건다는건 평범한 30대 후반의 정신머리가 아니고 약간 상태가 이상한 사람 같은데. 단순히 님 가족을 만만하게 보는게 아니라 진짜 좀 상태가 안좋은 사람 같음. 이혼 배경이 뭔지 알아볼 수 없어요? 정신병력 없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4:3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들이 등신인데 어떻함 부모님도 답답스럽고 자식 잘못키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4:21
추천
1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가 뭔데 이혼을 시키느냐 마느냐 정신병있나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1.30 03:34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여왕님이 들어오셨는데...아부와 굽신거림은 당연하죠......
화이팅하세요.....
여자들이 좋아하고 자기들이 하고싶어하는 며느리상 아니였나요?.....
그냥 돌싱녀인만큼 말도안되는거 트집잡아서 그걸로 그냥
시집이 잘못했으니 나는 편하게 결혼생활하겟다란거 같은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님드링 원하는 결혼생활이에요... 전화도 안하고 찾아도 안가고
어쨋든 남남, 분가한거고 다른집인데 뭣하러 챙겨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3:28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억집에 해오는데 예단 2천에 선물바리바리 했는데 그당당함이 대단하네여. 차라리 집 후지다 했을때 결혼을 반대하시지. 1억 돌려받는 소송이라도 해보세요. 자식이 효를 하기로 했는데 명절 생신에도 안온다고 사유는 충분하잖아요. 그여자는 돈밝히는 여자라서 돈없으면 가출할꺼같은데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1.30 03:2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여자에 빠지면 답없습니다. 막내처남이 그런 경우인데, 처남댁이
학벌,친정경제력 모두 우월합니다. 시어머니인 장모님이 댁같이
예뻐하다 한마디했다고 안옵니다. 통화도 안되고. 와이프와 처형이
뭐라해도 동생이 커버치니 소용없습니다. 큰형과 싸우고 지도 안옵니다.
장모님 입원하니 혼자10분있다 가더군요. 이혼? 못 시킵니다.
없는자식 셈쳐야 정신건강에 이롭습니다. 결론:남자놈 머저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3:2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억 돌여받는 소송이라도 해보세요. 돈없으면 효도하러 달려오겠죠. 여자가 재혼이면 보통 시댁에도 잘하고 화목하게 살려 노력은 하던데 특이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3:2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빠가 팔푼이네요. 전 결혼 2년반차인데 아기 있는데 받는돈도 없는데 없는데 한달 3번은시댁가고. 명절에 친정 해외여행가서 시댁에 자고오진 않지만 3일내내 시댁 있다가 4일째도 시모가 시누이랑 점심 사먹으러 가자고 오라는거 못간다했는데 명절에 자기 부모댁 안가는 사람도 있군요. 환갑이나 부모님 생일은 오빠가 주도해서 한정식 외식하고 부모님댁에서 과일 다과 2차먹고 해야죠. 근데 지금도 이런데 아기 낳으면 더 달라질꺼같네요. 오빠라도 셀프효도 하라해야하는데 안하는데 어쩌겠어요. 변호사 공증받아 재산 아들한테 안준다는 공증이라도 받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ㄱ 2020.01.30 03:1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그쪽내외 없는집이다 생각하시고 결혼때 했던돈 받는게맞는듯요...;;어휴 아니 적당히 뭐 공감해주고싶어도 그 새언니진심좀;;이상함;;아 어머님이 너무 안타깝다..그1억으로 그냥 두분 오순도순어디놀러가시고 하셨으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3:08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 미친년들은 신기하게 누울자리는 기가막히게 알아보고 발 뻗더라. 진짜 네이트판에 사연올라오는 정신병자 시애미를 만나야 하는데 꼭 이런 보기드문 좋은 시댁에는 염치도 제정신머리도 없는 며느리가 잘 들어옴. 왜 첫 남편과 이혼한건지 알겠네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1.30 02:5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같은 남자지만 오빠쉑끼 병신인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30 02:5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왠지 이전에 이혼 사유가 새언니한테 있었을 수도 있을 것 같아요.. 부모님 진짜 별다른거 안 하셨는데 그 나이 먹고 그렇게 경우 없이군다고요? 장례식에서의 행동은 특히 경악할만하네요.. 연애 때부터 또라이짓을 했는데 결혼 추진도 부모님이 하셨다니...... 온 식가 호구예요?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01.30 02:3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빠가 젤 ㅂㅅ이네. 새언니한테 시댁식구는 나쁜사람.가해자.라고 가스라이팅 당하면서 세뇌당하는중인듯ㅉㅉ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ㅇㅇㅇ 2020.01.30 01:2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얄미워.. 오빠분 겁나 들들 볶이고 있을 겁니다.. 안전이별을 기원합니다.. 베플대로 지원한거회수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1.29 23:02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받은돈 달라고 해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