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고민이 있어서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고민남 (판) 2020.02.19 07:10 조회3,676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항상 눈팅만 하고 스치듯이 보다가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35세에 생산직으로 4년차에 일하고 있는 현장직원입니다. 사실 다름이 아니라 얼마전에

 

대학교 회계직 조경원에 무기계약직으로 합격을 통보받고 신원조회만 남은 상황입니다.

 

업무를 바꾼다는게 좀두렵기도 하지만 고민이 되서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지금 회사는 연봉은 2700에 공기업하고 똑같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연월차는 자유롭고 연봉인상

 

은 낮게 오르고  명절상여금은 100만원나오는것이 복지혜택입니다.

 

노동자의 날이나 근로자의 날은 선물나오는것하고 잔특근이 없습니다.

 

그정도가 지금 회사의 상황입니다.

 

옮기려는 이유는 사람이 싫으면 뒤도 안돌아보고 옮기겠는데 제자신에 대한 도전이

 

가장컸었고 연봉문제로 면담을 하면서 상실을 느꼈습니다.

 

저의 공을 어필하고 제가 바라는 금액을 말씀드렸지만

 

도저히 그 금액(세금제외 230만원)은 못맞춰주니까 니살길 찾으라고

 

한 상황입니다. 현장과 사무실에서의 갈등이 있었던적이 있었습니다.

 

솔직히 안줄꺼라고 기대도 안했고 조금은 인상을 바랬지만 제가

 

 생각한것과는 다르게 연봉60만원이 올랐다고 하더라구요.

 

제가 현장직이라고 몇마디 거든게 윗선에서는 껄끄러워한다고

 

하더라구요. 같이 일하는 동료들하고 껄끄러우면

 

뒤도 안돌아보고 나가겠지만 동료들하고는 너무좋은편입니다.

 

이번에 합격한곳은 2300만원 기준에 급식비나 직급보조비

 

가계지원비는 포함이 되고 수당이나 상여금 가족수당 퇴

 

직금은 제외라고 하더라구요.

 

 근무조건은 지금회사랑 똑같습니다.

 

그래서 친구가 무기계약직을 하고있어서 친구의 권유로

 

 조경직으로 직을 바꾸게 되었습니다. 조경은 고등학교때 기능

 

사 자격증으로 취득을 해서 그걸로 지원을 했는데 운이 좋게 되었습니다.

 

여러가지 이유로   합격만 하면 뒤도안돌아보고 나간다 생각을 했는데

 

막쌍합격을 하니 고민이 됩니다.

 

지인들하고도 상의를 해보고 부모님하고도 상의를 했습니다.

 

친구들은 이번이 나갈 마지막기회라고 뒤돌아보지 말고

 

가라는친구도 있고 어짜피 일단은 합격은 해놨으니

 

협상카드로 니가 바라는조건으로 협상을 해보라는 친구도

 

있습니다. 부모님은 옮겼으면 하시는것 같구요.

 

옮기는게 좋은지 아니면 그냥 협상카드로 써보고 안되면

 

 마이웨이로 다니는게 나을지 고민이 됩니다.

 

고견부탁드립니다.  날추운데 감기조심하시고 모든분들에게

 

합격이라는 열매가 있기를 꼭바랍니다.

 

감사합니다.

8
0
태그
11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1 2020.02.20 15:4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연봉협상이 이미 한번 어그러졌는데 다른곳 합격한걸가지고 협상카드로 쓰면 "앤 뭐지"하는 이미지밖에 못줄 것 같습니다. 그냥 그대로 이직하시는게 가장 좋을 것 같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에효 2020.02.20 14: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미 현재 희망이란게 없는걸 알고 계신데 이직해서 희망이라도 찾는게 낫지 않을까요 저라면 이직할것 같습니다 현 회사에서 연봉 협상도 윗선에서의 눈치로 승진도 어렵다는건 이미 결론이잖아요?
답글 0 답글쓰기
진지한고민녀 2020.02.20 11:1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무조건 이직을 권합니다.
운이 되게 좋으시네요 ㅎㅎㅎ 사람이 중요하다고 하지만,
직종을 마지막으로 바꾸실 수도 있는데 무조건 가세요~~!!
저라면 갑니다 ㅎㅎㅎ 저도 바꾸고 싶어요 ㅎㅎㅎ
답글 0 답글쓰기
인천간석동 2020.02.20 11: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이 잘아실텐데요!!!!!!!!!! 마음가는대로 하세요 님의 인생입니다!!!!!!!여기에 익명으로 답글달린 글만보고 님의 인생을 판단하고 맞기기엔 너무 위험하지 않을까요!????님의 생각이 곳 옮은 생각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ks 2020.02.20 10: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무조건 이직을 권합니다. 대학이면 쫄떼기 대학이라도 일반 중소기업보단 1000배 낫습니다. 단, 충남 이하의 지방, 어디서 들어보지도 못한 대학만 빼고요. 폐교될 위험성이 있거든요. 충남북 이상이고 강원도 아주 촌구석 아니라면 대학이 일반 중소기업보다 1000배 낫다고 장담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20.02.20 10:17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인생은 B와 D 사이의 C 입니다. 신중하게 선택하세요.
그리고 선택에 후회는 하지 마세요. 어짜피 선택 안했어도 안한 결정에 후회 했을 겁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서하은 2020.02.20 10:01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기본급 2300에 얼마나 더 받게 되는지 모르겠네요. 뭐니뭐니해도 직장은 같은 근무조건이면 돈 많이 주는데가 장땡입니다. 최우선으로 연봉을 생각하세요. 연봉 5천~6천 받으면 사람들이 개같아도 눈 딱 감고 10년은 참고 다닐 수 있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사윈 2020.02.20 09:37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옮기셔요.. 다니다 그만두게 되도 지금 자리 충분히 다시 들어가요...ㅠㅠ 진심으로 하는 말이예요
답글 1 답글쓰기
2020.02.20 09:33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동갑인 여자사람입니다. 저도 도전해보는데 한표드리고 싶네요. 30대중반이면 성장하는 점프하고. 도전하면 자신감이 생길거같아요. 화이팅!
답글 1 답글쓰기
화이링 2020.02.20 08:4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라도 조용히 이직할 것 같아요. 무기계약직은 특성상 이직이 낮기 때문에 가시면 주변 사람들과 잘 지내는 것이 핵심입니다. 다들 평생 볼 사람들이라 생각하기 때문에 친한 거 같지만 문제 안 일으킬려고 속을 주지 않는 사람들이 대부분이죠. 연봉이 낮지만 공기업(?)이라 하셨나 암튼 야근하고 특근하고 그러면 꽤 수당이 잘 나오고 일 치이는 거만 없으면 좋지 않을까 싶네요.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