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게임중독 아이엄마

ㅇㅇ (판) 2020.02.25 04:20 조회38,677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조언을 구하고자 글을 남깁니다
제가 출근을 하면 와이프는 오후 늦게 일어나서 거의 모든 시간을 컴터 앞에서 보냅니다. 집안일은 거들떠보지도 않아서 퇴근하면 매일 매일 쓰레기랑 빨래가 쌓여있고 결국은 제가 다 치웁니다. 사실 이건 뭐 괜찮습니다. 제가 하면 되죠.문제는 아이가 하나 있는데 6살입니다. 아이는 보통 12시 전에 일어나는거 같은데 엄마 일어날때까지 혼자 놉니다. 당연히 밥도 못먹구요. 늦은 오후에 첫끼를 먹고 많이 먹으면 하루 두끼를 먹습니다.. 아이가 먹는 밥도 배달음식 아니면 햇반에 김이나 햄이 전부입니다. 엄마의 사랑을 못받고 자라는 아이가 너무 불쌍합니다. 일을 때려치고 제가 돌보고 싶지만 현실적으로 불가능하고 저희 어머니랑 같이 살면서 아이부탁을 하고 싶지만 와이프가 반대할게 뻔합니다. 그래서 현재 이혼을 고민하고 있고 양육권을 가져오고 싶은데 어디서부터 시작해야될지 모르겠습니다. 도움을 좀 주세요. 진짜 아동학대로 신고라도 하고 싶은 마음입니다.
179
4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8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호호 2020.02.26 11:28
추천
63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분명 게임안에 남자 있을꺼에요. 장담함ㅎㅎ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ㅎㅎ 2020.02.26 09:35
추천
4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6살 아이 키우는 입장에서 글 읽는것 만으로 매우 화가 나네요.
저라면 같이 안살아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열무 2020.02.25 21:32
추천
3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새끼 밥은 햇반에 김 주면서 게임이 더 중요한게 엄마인가요? 그런 엄마가 필요할까요? 전 애기가 너무 딱하네요 아빠가 현명한 선택 하시길 바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3.06 22: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짐승보다 못한년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03.04 16: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업없는 여성에게 양육권 잘 안줍니다.그리고 게임하는거, 살림안하는거,애 방치하는거 증거잡아 놓으시면 법으로 해도 이깁니다. 정서적으로 애한테 안좋으니 엄마 빨리 떼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까꿍 2020.03.02 06: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혼사유 충분하니 쓰레긴 버리세요. 재활용 안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7 01:5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허어얼 개심하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22: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컴터 부셔버리고픔 아기가 넘 불쌍타ㅠ
답글 0 답글쓰기
zaro 2020.02.26 21:4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결혼을 안해봐서 결혼생활이 어떤건지는 잘모르겠지만 그래도 서로 사랑하고 믿어서 결혼을 했고 그사람과 살면서 가정에 소홀이 할정도이시면 나중에 아이가 자라면서 부모님을 보고 배우면서 자랄텐데 게임을 통해서 폭력성도 느끼기 마련이고, 너무 게임중독처럼 게임만하게되면 나중에 아이한테 악영향을 끼칠까봐 걱정이되네요 하지만 이혼이라는건 정말 쉬운것도아니고 더더욱 아이도 있는거면 정말 힘들겠어요 하지만 아내분과 진지한 이야기를 통해서 개선할 방법이라던지 현명하게 찾을수만 있다면 앞으로 정말 행복하게 잘 사실수있을것같아요 다만 이런문제를 이야기하다보면 언성도 높아질테고 잦은 싸움으로통해서 아이한테 정서적으로 안좋아질것같다는 생각이드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20:1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게임에서 만난 남자랑 바람나고 애 방치에 곧 집도 나가겠누
답글 0 답글쓰기
88년생부사장 2020.02.26 19:58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가 가장 잘 했다고 생각하는게 술/담배/게임을 안 한 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8:5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장이혼하세요 애가 뭘보고배우겠어요.. 나중에 커서 엄마행동 그대로 따라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김송송 2020.02.26 18: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부부상담 클리닉 받아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7:3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가 남편이었으면 진작에 컴퓨터 개작살 내고 용돈 끊어버렸을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7:1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어머니를 모셔오지 마시고 애라도 어머님께 맡기세요.
애가 너무 불쌍해요. 그렇게 방치하지 마세요.
애 부터 맡겨두시고 싸우던지 이혼을 하시던지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6: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전형적인 히키코모리네;; 시간제 알바라도 바깥활동 유도하고 가족 심리치료도 추천.
안되면 이혼해야겠지만 양육권은 걱정안해도 되겠는데요. 아내가 경제능력 전무에 아이양육도 최악이니;
답글 0 답글쓰기
2020.02.26 16:4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글 보는 내가 진짜 화난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6: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런건 진짜 자작이면 좋겠어요 ㅠ 아이가 너무불쌍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5:4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맞벌이유도해서 일하는동안 어머님이 아이보게하는게 마지막 키일거같구요 그거거부하고 못하겠다하면 이혼하셔야해요 아이 여섯살 제아들과 같은나이인데 잠시도혼자안있으려고하는아이를... 늦잠자고 게임하고...정서적으로 피폐해져있을듯 이혼하시게되면 아이심리치료 진단꼭받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솔직하게 2020.02.26 15:39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신이병든거같아보이네요 본인이 문제를 인식하고 개선하고자하면 같이 노력해보시구 아니면 아이를 위해서.. 선택하시는게...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5:37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우울증이있는거일수도 있어요.... 게임중독이 현실도피성일수도 있으니 육아우울증은 아닌지 대화를 해보세요.... 무작정 니가 잘못했네 하지 마시구요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거일수도 있잖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ㅈㅇㄴ 2020.02.26 15:3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혼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2.26 15:25
추천
0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기 엄마들이 게임에 빠지는 경우가 집안에서 아이 홀로 양육하다보니 밖으로 나돌수도 없어서 그렇게 된걸거에요...
사람이 한번 고립되기 시작하면 겉으로 나가 돌아다니기 힘들거든요
뭐 요새는 맘충 맘충 거리면서 카페에서 아이들 등원시키고 같은 아이 엄마들끼리 수다떠는것도 욕먹는짓으로 색안경들 끼시던데 아이 등원시킬때까지 혼자 고립되서 키운 엄마들의 노고도 좀 생각해주셨으면하네요
이제 겨우 아이들 등원 시킬정도로 키우고 엄마도 사회로 나갈 준비를 하는건데 너무 삭막하게들 구는거 같네요
아이 엄마랑 잘 말해보고 어느 부분에서 타협점도 찾아보시고요 그래도 안됀다면
이혼의사 밝히세요
그럼 본인도 느끼는게 있으니 행동이 바뀌든 하겠죠?
그래도 아이 밥 안굶기고 챙겨주는것만으로도 어찌보면 참 다행인 상황이네요
답글 2 답글쓰기
1 2 3 4 5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