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요즘 신종 초딩어 근황

ㅇㅇ (판) 2020.03.27 09:46 조회48,277
톡톡 엽기&호러 채널보기
176
7
태그
2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뭔일 2020.03.27 13:51
추천
153
반대
1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 셋 키우고 초등 교사인데 제가 아는 한, 대부분 아이들은 저런 말 몰라요.. 애들이 쉬는시간에 놀면서 담임이 한공간에 있는데도 순간 욕 튀어나올 때가 있는데, 저런 말은 단 한번도 못 들어봤어요. 대체 무슨 의도로, 어떠한 근거로 뉴스에서 저런 걸 내보내는지 모르겠네요. 오히려 저 뉴스를 계기로 배우겠어요.
답글 9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3.27 23:56
추천
76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큰오빠 초등학교선생인데 저런말 쓰는 애 없댔음. 아무리 생각해도 기레기가 자극적인 워딩 지어내서 기사내는거같애;;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swijf 2020.03.27 18:59
추천
4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백충 삼백충 ㅋㅋㅋ 근로자 40퍼센트가 최저임금받고 중위소득이 월 200이고 월300이면 상위 30퍼센트인데 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20.04.15 10: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거 주작으로 지어낸말들이었는데 언론으로 내보내는 수준 ㅉㅉ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9 12: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300충? 세후 300이면 부러울지경인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ㅈ 2020.03.29 07: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대학 후배 중에 서울에서 온 놈 하나가 그러더라. 지들끼리는 중고등학교 때부터 아빠 직업이나 재산 정도에 따라 서열이 나뉘었다고.... 그래서 그런걸 뭔가 당연하게 생각해왔고, 금전적인 문제에 대해 되게 민감하게 생각하고 살았는데 부산 와서 대학 생활해보고 부산 사람들 만나니까 자기가 봐왔던 인간들과 가치관이나 경제관이 다른걸 보고 진짜 인간답다 느꼈다더라. 난 그 얘기듣고 정말 충격이었다. 세상 물정 모르는 미성년자들끼리 부모 직업과 경제 상황으로 서열이 나뉘어?? 그걸 또 너무 당연하게 생각해?? 진짜 미친것들이고 역겹다....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3.29 00: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 어린 애들이 갈수록 영악해지고 저렇게 돈으로 사람 구분 짓는 이유는 어른들이 그렇게 바뀌어가기 때문임 어른들이 그렇지 않으면 애들도 그럴리가 없음 제발 사회가 나쁜 방향으로 흘러가게 하지 말자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20: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학원강사인데 초딩들 집 몇 평인지 얘기 진짜 많이 해요. 물론 쉬는 시간에요. 제가 20대 중반이라 어리다 생각해서 저한테 친구대하듯 말하는데 누구네 집은 평범하게 살고 누구는 잘살고 쟤는 간식 뭐 가져오고 이런말 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15:3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뭔 ㅋㅋㅋㅋㅋ요즘 저 월급보다 훨씬 넘게 버는 부모들이 많은것도 아니구먼 누가 저정도 금액으로 비하를 해
답글 0 답글쓰기
쎈빠이 2020.03.28 13: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스트롯 1~2화보면 어린애들 쓰던데? 왜어른앞에서 안쓴다고 지어낸거라 생각하지? 니네집얼마냐 차는뭐냐 이미 쓰고잇더만 못믿겟음 미스트롯봐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09:4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관리 안 되는 애들이랑 놀게 하기 싫어서 다른 학교 배정해달라그러는거면서 입에서 이백충 삼백충 뭔거지 자기네들보다 나이 한참많은 아저씨들 노력 비하하는 건 어디서 배운 싸가진지는 모르겠네요 ㅋㅋ.. 진짜 교육 못 하고 있는 집이 어딜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09: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유치원때부터 집 평수로 친구 사귀는거 보면 말 다했지 어릴때부터 저렇게 사고가 머리 깊숙히 박혀살면 나중에 커서 어떻게 되겠음..미래 애들이 불쌍하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09:04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빌라사는게 왜 거지냐? 아파트보다 훨씬 조용하고 평수도 이동네 주변 아파트들이랑 크기 비슷하거나 크지 작진않고 층수도 낮아서 엘베기다리는거 시간도 오래안걸리고 경비아저씨?관리해주시는분?도있고 주차할곳없어서 걱정해본적도없고... 우리집이 좋은 빌라쪽인건 알지만 빌라산다하면 지들 편견때문에 그때부터 쳐다보는 시선이 달라지던데ㅋㅋㅋㅋ 진짜 나이불문, 직업불문 백이면백 다 그러더라. 처음부터 돈노리고 접근한사람들 거르기엔 딱좋긴했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08:0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자이크 하고 인터뷰 한 아줌마둘은 자기 자식도 관리 안될것 같은데 누구 자식이 관리가 안됀대 어이없다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07:2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초딩들아 대한민국 신아파트사는 사람들은 노예란다.은행노예 무슨 말인지 모르면 부모님한테 물어바.그럼 네가 열심히 공부해야 하는 이유를 알거야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20.03.28 01:59
추천
1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솔직히 저걸 부모님한테 배우겠냐 인터넷으로 배우는거지.. 왜 앙 기모찌도 부모님이 쓰는말이라고 하지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3.27 23:56
추천
76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큰오빠 초등학교선생인데 저런말 쓰는 애 없댔음. 아무리 생각해도 기레기가 자극적인 워딩 지어내서 기사내는거같애;;
답글 4 답글쓰기
2020.03.27 23:3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릴 때 처음 전학 간 학교에서 애들이 집 몇 평이냐고 물어봐서 놀랐었는데.. 전 학교에선 안 그랬는데 잘 사는 동네로 가니까 그런 질문 첨 들어서 평이 뭐냐고 물어봤던 기억이 남. 결론적으로 우리집 평수가 젤 커서 무시당하거나 그러진 않았지만 30평대에 사는 애면 좀 무시당하는 분위기였던 기억이 나는데, 그냥 어른들이 하는 거 애들도 똑같이 보고 했던 듯. 걔네도 솔직히 평수나 아파트 이런 거 잘 모르면서 옆에서 어른들 하는 얘기 주워듣고 평수, 비싼 아파트 그런 걸로 편가르기 하는 거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7 23:3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건 엄마들이 가르치는거지. 20년전에도 그랬는데..우리 사촌이 초등학생일때 학교 맞은편에 임대아파트 단지였는데 엄마들이 애들보고 길건너 가지마라고.. 임대애들이랑 놀지마라고 다 들으라는듯이 얘기하더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3.27 21:09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회 나와봐ㅋㅋ200따리라도 할려고 발버둥치는데
답글 0 답글쓰기
2020.03.27 20:04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브랜드아파트도 대부분 부모 지원없으면 대출아닌가?? 무섭다. 임대사는 사람들도 열심히 살려고 맞벌이 하는건데. 관리가 안된다고 저러니. ㅠ 애들이 부모한테 배워서 저러겠지.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