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싱글대디 남사친이 자꾸 결혼하자고 해요

ㅇㅇ (판) 2020.04.08 20:11 조회19,091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전 33살 독신 여자입니다. 결혼생각 없구요.
중학교때 같은 교회 다니며 알게된 남사친이 있는데 걔가 자꾸 결혼하자고 막무가내로 주장?을 하고 있습니다. 동네도 같고 부모님끼리도 안면이 있어서 자주는 아니라도 가끔씩은 꼭 만나게 되어서 너무 스트레스 받아요.

저는 4년 정도 사귄 남자친구와 작년에 헤어졌고, 남사친은 20대 중반에 결혼했지만 아들이 돌때쯤 이혼하고 지금은 아들과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어요.
가끔 친구와 친구 아들과 밥을 먹는데 친구가 아들에게 “ㅇㅇ(저)이모가 엄마면 좋겠다 그치~?” 라며 아들의 대답을 유도하거나, 제가 아들을 챙길때면 “네가 ㅁㅁ(아들) 엄마 해라~” 하며 기분나쁜 표정(제 기준에요) 을 지어요.

당연히 저는 그 친구와 연인이었던 적이 한번도 없었고 20년 가까이 알고 지냈지만 그런 생각을 단한번도 해 본 적이 없습니다.
심지어 친구의 어머니께서도 제게 친구와 한번 만나보라는 듯한 뉘앙스의 말씀을 자주 하셔요. 너무 듣기 거북해서 한번은 정색하고 그냥 친구일 뿐이니까 그런 말씀 하시지 말라고 선을 그었더니 제가 다 들리게 “이제 나이 생각도 해야 될텐데~” 라며 투덜거리시더라구요.

한동안 연락을 딱 끊고 보지 말자 라는 생각을 하고 지냈지만 둘다 같은 업계라 일 하면서도 만나게 되고 교회에서도 매주 만나야 해서 (댓글 보고 추가해요. 당연히 요즘엔 온라인 예배를 보고 있습니다. 코로나 끝나면 다시 가야해서 쓴거예요) 너무 스트레스 받습니다. 얘한테 무슨 말을 어떻게 말을 해야 딱 끊어 낼 수 있을까요.

7
114
태그
신규채널
[너무우울해] [30만원어]
3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4.08 20:28
추천
7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걔랑 만나는 자체가 얕보이는거죠...왜 차단안하고 교회는 왜 안옮겨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4.08 23:12
추천
5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상대방도 양심없고 잃을게 없으니 막나가는건 사실이지만 님도 분명히 여지를 상당히 주고 있어요 아무리 오래 알고 지냈다지만 남사친 애까지 끼워서 밥먹는 경우는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남자 ㅇㄱㅂ 2020.04.09 17: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래서 교회는 이제 오히려 사회악임 교회만 안다녔으면 신경쓸일도 아닌데 교회를 다니니 계속 봐야한대잖아 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12: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왜 애까지 같이 만나요?? 글구왜 아빠친군데 이모입니까? 그게 다 신기해 무조건 이모래 고모하면 안되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12: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자친구 생겼다하세요.. 연을 끊어야 되겠네..
답글 0 답글쓰기
ㅜㅜ 2020.04.09 12:0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아무리 나이 생각해도 애 있는 남자랑은 결혼 안해요. 저희 부모님 알면 속상해 하십니다. 라고 왜 딱잘라 말 못해요? 남자한테도 한번만 그딴 얘기하면 소문낼거다. 내가 결혼 못해도 애 있는 남자랑 결혼핼 줄 아냐고 왜 말 못함요?? ㅡㅡ 이런 사람 진심 답답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9: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시국에 교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8:2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래 33살인데 그 남자 엄마가 그런식으로라도 떨이하고 싶나보네~ 연락 그냥 받지마세요 그게 사랑도 아니고 그냥 애 키워줄 여자가 필요한거잖아 쓰니가 그 취급받고 있다고 딱 말해요 불쾌하다 또 같은 말 하면 다신 상종 안하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8:02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이 그만큼 먹고도 행동을 똑바로 못 하네 쓰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7: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크리스챤. 저기요 교회를 옮기세요. 답답하게 사네. 그리고 애딸린 남자한테 관심 없다고 직설을 날리세요. 어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7:4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같음 저런말하면 쌍욕 퍼붓고 싸대기 날릴듯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ㅎㅎ 2020.04.09 06:3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신천지나 교회나.. 여튼 교회라는 이름 달고 올바른 가치관으로 사는 사람들 못 봤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20.04.09 06:3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쌩까세요. 본인이 강하게 거부를 안하니 그쪽에서 만만하게 보고 들이대는거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6:22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제 나이 생각도 해야 될텐데~'하면 전 애딸린 이혼녀가 아니라 아직 괜찮다~ 본인 아들 걱정이나하시라고 불쾌하다고 의사표현을 제대로 하셔야죠. 부모님도 아는 사이라 말 조심 하느라 애쓰는 걸 그쪽은 그렇게 생각 안해요. 그냥 만만한거죠. 얘도 싫지는 않은듯 하다고 본인들 편한대로 생각하고 자꾸 시도 하는거고, 이런 일은 0.1%의 여지도 주지 않아야 말도 못 꺼내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6:12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헛소리 좀 하지마 ㅡㅡ되도않는 소리하고있어 그딴소리 한번만 더하면 입 찢는수가 있어 “ 이 글 읽자마자 바로 튀어나오던데 기분이 나쁘면 기분나쁘다는 표현을 해요! 오래된 남사친인데 이정도 말도 못할 사이인가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4.09 06:0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업무적인거야 어쩔수 없다쳐도 나머지는 스스로 얼마든지 차단할수 있는거 아닌가요? 남사친과 그 아이랑 밥을 왜 먹어요? 지금도 아이한테 뭐라고 말할까 고민하는거보니 얼굴 계속 볼 생각이네요. 정말 싫으면 사적으로 만날일 자체가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5:2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20대 중반에 결혼, 아이 돌 때 이혼, 이 정도면 얼마나 부족한 남자인지 감이 안오나요. 우정을 빌미로 쓰니 후려치는건데 왜 당해주고 있나요. 그 양심없는 넘 한테 빚이라도 진건가요. 만약 그 결혼하면 쓰니가 굉장히 흠있는 여자로 보일 거는 알고 계시죠?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서울사람 2020.04.09 05:07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맞벌이하면서 애 키워주고 집안일해줄 노예 구하는거네요. 끊으세요 그냥.
답글 1 답글쓰기
2020.04.09 02:45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교회 커플짱♡ 꼭 소금물예배 드리시구 코로나커플 되세용♡♡♡ ㅊㅋㅊㅋㅊ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1:45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이 남사친이지 그나이면 사람 좀 가려 만나요. 친구는 그렇다 쳐도 애는 왜 같이 봅니까? 동네 소문이라도 나면 어쩌려고요? 본인 행동에 문제 없는지나 생각해 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1:30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님이 만만한거.. 왜 그런소리듣고도 예의를 갗추거나 여지를 줍니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4.09 01:10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걍 남사친 취급도 안 해야 돼요 그냥 남처럼 완전 절연하세요 저 꼬라지를 왜 봐주고 있습니까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