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안녕 정우야

ㅇㅇ 2020.05.23 03:03 조회692
팬톡 NCT
안녕 정우야,

사실 여기에 써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언젠가 들리길 바라며,
삶을 마감하고 싶을 때마다 너를 본다.
미안해 참 이런 나라서 이렇게라도 나를 살게 해줘서 고마워

나는 너를 통해 위로를 받아
내가 우연히 너를 봐서 참 행운이야, 너를 알아서 다행이야

아직까지는 잡을 수 있는 게 너라서 고마워
이런 나라서 정말 미안해

매우 힘이 들었던 날 너는 갑자기
하늘이 예쁘다 했지 오랜만에 하늘을 봤는데
그렇게 예쁠 수가 없었어, 정말 예쁘더라 마치 너처럼

고마워,
너의 사소한 행동들이 나에겐 힘이 된다.
멀리서라도 너를 응원해
나라는 사람도 위로해 줘서 고마워,

너는 행복만 하길 바랄께
안녕 정우야,
41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5.23 03:04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준희야 비록 우리가 서로 모르는 사이지만 같은 엔시티팬이라는 걸로 여기선 누구보다 짱친이니까 여기서 우리한테 의지도 하며 편안하게 지냈으면 좋겠다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5.23 03: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도 너에게 힘이 되주고싶고 너가 행복했으면 좋겠어 그렇게 바라는 사람들이 많아 오늘 하루 수고했어 즈니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3 03:04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준희야 비록 우리가 서로 모르는 사이지만 같은 엔시티팬이라는 걸로 여기선 누구보다 짱친이니까 여기서 우리한테 의지도 하며 편안하게 지냈으면 좋겠다
답글 0 답글쓰기
1
톡커들의 선택
  1. 1 [포항상간즈2]양육비 안주려고 .. (226)
  2. 2 살면서 미스테리라고 생각하는.. (314)
  3. 3 저는 대X항공 "왕따"승무원입니.. (190)
  4. 4 +) 정신빠진 우!리!학교^^ 현실 (139)
  5. 5 +) 연끊은 시어머니의 하소연 (243)
  6. 6 오늘 투바투 연준 영통팬싸 개.. (114)
  7. 7 맞벌이에 반반 결혼? 꿈도 꾸지.. (271)
  8. 8 나 촉 은근 좋은데 (593)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