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저와 같은 분들 있을까요?

ㅇㅇ (판) 2020.05.24 02:17 조회13,651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30대 후반이고, 외동딸 아이 둔 엄마예요
잠이 안 와 뒤척이다가 문득 내가 이상한가? 생각이 들어 여러분들께 물어보고 싶어서요.

저는 남편이고, 친정식구, 친구, 지인 그 누구에게도 먼저 연락을 하지 않아요. 물론 꼭 해야할 때는 하지만 그 외엔 하지 않습니다.
남편은 항상 시간 맞춰 오후 한번, 퇴근할 때 전화를 하니 급한 일 아니면 하지 않습니다.
저에 이런 성향을 아시기에 친정 엄마도 매일 한두 번 정도 먼저 연락을 주시고요. 저희 시댁도 일주일에 많게는 두세 번 정도 전화를 주세요. (손주 화상 통화하시는 걸 좋아하세요^^)
그 외에 친정식구, 친구들, 지인들과는 연락이 거의 전무하네요.
굳이 할 말이 없어도 안부전화라도 하지 않나? 라고 하실 수도 있지만 무소식이 희소식이겠지라는 마인드거든요.
친구들 한 번씩 연락 오면 어제 통화한 것처럼 어색함은 없지만 전보다 멀어진 느낌은 있어요.
문득문득 신경이 쓰이면서 내가 너무 무심한가?라는 생각이 들 때가 있거든요.
은근히 신경이 쓰이지만 연락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진 않아요.. 저와 같은 분들도 계실까요?
35
3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5.24 04:23
추천
2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용건 없으면 연락 안해요. 전 특별한 용건없이 전화오는것도 안 좋아해요. 카톡은 그나마 괜찮은데, 수시로 연락해서 수다떠는거 좋아하는 친구 전화는 어느순간 부담스러워지고 피하게 되더라고요. 아무래도 전화랑 안 맞는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020.05.25 16:49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그래요ㅋㅋ 연락오면 답장은 잘하는데 먼저 연락하는 편은 아님... 가족이든 친구든 지인이든..... 뭔가 일있으면 연락은 하는데 안부인사도 딱히안하고... 근데 또 가끔 갑자기 생각나서 연락할때도 있긴한데, 그건 일년에 세손가락 꼽음... 저도 어릴때부터 이게 그냥 아무렇지않아서 친구들한테 너는 꼭 내가 연락해야 연락하더라??<< 이 소리도 엄청듣고, 내가 너무 무심한가... 인간관계를 이렇게 해도 되나.. 이러면서 오만가지 생각이 다 들고 그랬는데;; 글쓴님과 조금 다른점은 저는 오랫만에 연락오면 어제 통화한것처럼 어색함도 없고 멀어진 느낌도 매우 없는편...! 특히 반년이든 일이년이든 진짜 오랫만에 연락한 지인들도 통화할때마다 너는 오랫만에 연락해도 어색함이 없어서 좋다고 고맙다고 말 많이들해요! (이것도 말해줘서 알았음) 사실 어릴때야 누가 먼저 연락하고 이게 좀 친구들사이에 중요했는데(중요했던것 같은데...약간 자존심? 기싸움? 그런느낌...), 나이먹으니 것도 부질없는것같고요ㅎㅎ 저는 이제는 딱히 신경도 안쓰이더라고요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5.26 10: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런사람도 있고 저런사람도 있는거 같아요. 내가 너무 무심한가 하는 생각이 들때 생각나는 사람한테 먼저연락해서 안부 묻고 그러면 되는거죠. 저는 그래요
답글 0 답글쓰기
야호 2020.05.26 09: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런편이긴한데 새해문자 같은 특정문자는 먼저도 보냅니다. 난 원래 이런 성격이긴하지만, 그렇지 않은 상대는 상처받을 수도 있고.. 생각이 많아질때도 있었는데. 먼저 오는 연락은 반갑게 받고 자주는 아니어도 한번씩 먼저도 하고 그래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5.26 08:46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님같은 스탈 별로요. 전화가 싫음 카톡으로라도 안부물을수 있는거고 인간관계가 일방적인게 어딨습니까 상대방은 뭐 시간남아돌고 아쉬워서 연락합니까 가족들이랑만 살아가겠다하면 상관없지만 님같은 스탈 주변에 몇있는데 좋아보이진 않고 인간관계 점점 소홀해져 다 떨어져나갈겁니다.그게 상관없음 님스탈대로 사는거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6 07: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래요 무리를해서 연락을 한다던지하면 대화도 매끄럽지 않고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6 06: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있죠~ 사람이 지구에 70억명인데 다 똑같이 산다는게 말이되나요 붙임성좋고 싹싹한사람도있고 무뚝뚝하니 무소식이 희소식이다 하는 사람도있고 그런거져 니가맞네 내가맞네 따질꺼없이 마음맞는 사람들끼리 잘 지내면서 살면됩니다요 ~
답글 0 답글쓰기
쓰니 2020.05.26 01: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한것 만큼 상처받지 말아야겠다.. 다짐
답글 0 답글쓰기
0 2020.05.26 00:55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intj 이신거같아요 저도 완전 그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6 00:4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 매일 연락하고 일상 이야기하고 그런거 싫어할 수 있죠. 근데 무슨 큰 일이 생겼을때 알려주고, 생일에 축하한다 카톡보내고, 연초나 연말에 한번 안부 한 번 물어주면 왠만한 인간관계는 잘 이어가더라고요. 자주 만나는거 아니면 멀어지는건 당연하고 그냥 저정도 노력은 해야되는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5 22: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래요 쓸데없이 수다떠는거 안좋아해여 ㅠㅠ 전화도 그닥 안좋아하고 카톡은 그나마 하는데 질질끄는건 별로에요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5 22:0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가 그래요 근데 멀어지는것도 별로 생각이 없어요..가족 말곤 굳이....생각 정리해서 글로 전달하는걸 좋아해서 특히 전화는 싫어하고 일단 오는 전화도 잘 안받고 왜 했을까?생각하고 제가 다시 하는편 그래야 덜 어색하더라고요. 대면할땐 전혀 안그러구요~
답글 0 답글쓰기
미챠 2020.05.25 21: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희 시가 식구들이 그래요. 연 끊은 인간 하나 빼고 좋으신 분들이라 연락 문제로 얼굴 붉히거나 맘 상하게 하시지는 않네요. 집안에 상 당한 분이 계시거나 결혼식 같은 진짜 중요한 일 아닌 이상 잘 만나지도 않고 서로 연락도 안 합니다. 시부모님은 아니고 형님이랑 아주버님들이라 가능한지는 모르겠지만, 똑같은 말씀을 하세요. 무소식이 희소식이라 생각하니 제수씨도 맘 쓰지 말라 하시더라고요. 저도 연락 자주 하는 성격이 못 되서 편하던데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ㅈ 2020.05.25 21:10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게 좋아요 연락에 집착하는 여자들? 그런여자들이 나이쳐먹고 고집세지면 며느리한테 연락집착 심해집니다 안그럴거같죠? 며느리에 연락에 집착하는 시어미도 며느리땐 남편한테 집착하면서 자기 시어머니가 연락하라는거 욕했던분들임
답글 0 답글쓰기
은하수별빛달빛 2020.05.25 20:4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간관계도 노력이 필요하다 하더라구요 ㅎㅎ 쓰니님 성향이 그러시니, 그로 인해 멀어지는 것에 마음쓰여 하시지 않는다면 굳이 나쁠꺼 없다고 봅니다 ㅎㅎ 다만 사이가 멀어지는것에 신경이 쓰이시면 노력 하셔야 할꺼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5.25 19:55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나라만 유독 연락에 집착해요. 서양만 봐도 부모자식간에 엄청 오랜만에 통화하고 집에 찾아갈때도 초대받아야 가는걸요. 우리나라만 그래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5.25 19:2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세상엔 이런사람도, 저런사람도 있잖아요~ 남들의 잣대에 본인을 맞추려하지마세요. 맞추다보면 '이상한 사람', '특이한 사람'이라는 소리는 안듣지만 내 스스로가 너무 우울해지더라구요 ㅎㅎ 그냥 지금까지 살아오신데로 살아가면 되지 않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판녀처단자 2020.05.25 17:53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심하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ㅁ 2020.05.25 17:0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연락오면 오 연락해줘서고맙다 살다보니 바쁘더라 쉽지않더라 등등 예의멘트를 섞는것은어떨까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5.25 16:49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그래요ㅋㅋ 연락오면 답장은 잘하는데 먼저 연락하는 편은 아님... 가족이든 친구든 지인이든..... 뭔가 일있으면 연락은 하는데 안부인사도 딱히안하고... 근데 또 가끔 갑자기 생각나서 연락할때도 있긴한데, 그건 일년에 세손가락 꼽음... 저도 어릴때부터 이게 그냥 아무렇지않아서 친구들한테 너는 꼭 내가 연락해야 연락하더라??<< 이 소리도 엄청듣고, 내가 너무 무심한가... 인간관계를 이렇게 해도 되나.. 이러면서 오만가지 생각이 다 들고 그랬는데;; 글쓴님과 조금 다른점은 저는 오랫만에 연락오면 어제 통화한것처럼 어색함도 없고 멀어진 느낌도 매우 없는편...! 특히 반년이든 일이년이든 진짜 오랫만에 연락한 지인들도 통화할때마다 너는 오랫만에 연락해도 어색함이 없어서 좋다고 고맙다고 말 많이들해요! (이것도 말해줘서 알았음) 사실 어릴때야 누가 먼저 연락하고 이게 좀 친구들사이에 중요했는데(중요했던것 같은데...약간 자존심? 기싸움? 그런느낌...), 나이먹으니 것도 부질없는것같고요ㅎㅎ 저는 이제는 딱히 신경도 안쓰이더라고요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4 04:23
추천
2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용건 없으면 연락 안해요. 전 특별한 용건없이 전화오는것도 안 좋아해요. 카톡은 그나마 괜찮은데, 수시로 연락해서 수다떠는거 좋아하는 친구 전화는 어느순간 부담스러워지고 피하게 되더라고요. 아무래도 전화랑 안 맞는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