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실무능력은 있는데 비협조적이고 고집센 팀원 어똑해야 되나요?

ㅇㅇ (판) 2020.05.27 02:06 조회16,173
톡톡 사는 얘기 꼭조언부탁
회사는 아니고 대학 팀플인데
나름 갖은 대외활동 동아리학회활동 인턴 하면서 팀플 꽤 해봤다고 생각했는데 이번엔 좀 많이 열받네요.....
팀원이 넷인데 하나는 외국인이라 무시해야 하고 하나는 적당히 최소한의 몫만 하려는 친구라 저랑 다른 친구 둘이서 팀플 캐리해야되는데 심각하게 비협조적이예요
일을 잘 해서 비협조적이라면 말을 안 하겠는데 정말 못 해요
방향성 잡아주면 엉뚱한 걸로 혼자 해오고 자료조사해서 넣으라고 하면 다 빼고 본인 고집만 부리네요
저보다 낮은 학년이면 혼내기라도 하겠는데 같은 학번이라 그러지도 못 해요....
이 친구 혼자 다른 과인데 어찌됐든 이 전공수업에 대해서 더 잘 아는 건 저랑 최소한의 몫만 하는 친구인데 정말 말 안 듣고 본인 고집만 부려요
근데 저도 혼자 할 수만은 없어서 이 친구를 써먹어야되는데 달래기가 너무 지쳐요
의견 최대한 존중하면서 일 진행해줬는데 투표할 때마다 나머지 셋이 이렇게 하자고 해도 어예 배째라는 식으로 나오니깐 나머지 셋도 어쩔 수 없이 그 친구한테 맞춰줘야돼요
이 정도로 고집 센 애는 정말 처음 봐요
그냥 아예 떨구고 셋이서 진행할까요? 어찌됐든 나머지 애들은 시키면 할 거 같은데?
얘가 말할 때마다 분위기 싸해지는 것도 짜증나고 그럴수록 눈치 안 보고 더 고집 부리는 꼴 보기싫어 죽겠어요..... 고학번이라 서류 작성 포맷같은 건 아는 거 같지만 중요한 방향성이 지멋대로예요 이거 해오라는데 혼자 딴 거 해오고ㅠㅜㅜ답답해 죽겠어요ㅠㅠㅠ



+)뒤늦게 댓글 확인 했는데 제가 이번 학기에 너무 바빠서 혼자서는 떠맡을 수 없는 상황이고 무조건 저 사람을 이용해야되는 상황이라서요. 외국인이라 무시한다는 말은 다들 대학팀플 경험해보셨다면 알겠지만 외국인 분들 대부분 수행능력도 한국인들에 비해 모자랄 뿐더러 팀플에 대해 딱히 의지를 안 보이기에 쓴 말입니다. 실제로 엊그제 화상회의는 예고도 없이 불참했구요. 저희 지도교수님 수업인데다 장학금이 필요한 저로서는 학점을 잘 받을 필요가 있어 최대한 스트레스 안 받는 방향으로 그나마 열의라도 보이는 저 분을 이용할 필요가 있어 조언을 얻고자 쓴 글이었습니다. 외국인이라 무시했다는 말에 별 다른 설명을 안 붙인건 저희 학교가 아니더라도 외국인 유학생은 팀플 시 도움이 안 된다는 인식이 이미 만연하기 때문입니다. 대다수 실제로 그렇기도 하구요.
셋이 하나에게 끌려갈 수 밖에 없는 이유는 이미 언급했다시피 투표를 실제로 진행했고 그때마다 셋과 투표결과가 혼자 달라도 이윽고 자기 뜻을 밀어붙이기 때문입니다. 셋이 하자는대로 진행하려고 하면 잠수를 탑니다. 저로서는 맞춰줄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하나라는 단어 사용에 제 인성까지 유추해서 이건 제 문제러고 하셨는데... 동의하기 어려울 거 같습니다. 이미 설명은 드렸지만 보다 쉽게 설명하자면 조별과제가 4인분의 양이라면 외국인 분은 0, 최소한의 몫만 하는 친구는 0.6, 저와 말씀드린 사람 둘이서 나머지 3.4을 맡아야하는 상황입니다. 저 정도의 분량만 하는 팀원 둘에게 안 좋은 감정이 드는 건 당연할 뿐더러 인터넷에서 저 정도의 단어 사용은 흔한데 겨우 저거 가지고 사람의 인성에 대해 유추하는 것은 어려울 것 같습니다.
실무능력이라는 단어 사용이 대학과제 설명하기엔 과하게 보일 수 있다는 거 압니다. 그래서 반감이 들 수도 있겠구요. 하지만 대개 이런 글이 그렇듯, 참다참다 너무 화가 나서 홧김에 쓴 글이었고 보고서 작성 포맷이나 팀플 진행 과정과 같은 일에 대한 기초적인 상식은 있는 상태인데 제목에 담을 수 있는 압축된 한 단어가 생각이 안 나 쓴 단어입니다. 직장인 분들 입장에선 우스워보일 수 있겠지만 밑에 그렇기에 추가설명을 충분히 해놓았고 회사원은 아닌 대학생이라고 저 또한 민망하다는 뉘앙스의 말을 덧붙였기에 딱히 잘못이라고 할만한 일은 아닌 것 같습니다.
끝으로 이런 비슷한 경험이 있었고 눈치를 보느라 마음고생하셨다는 분들이 계신데,,,, 죄송하지만 대학이든 회사든 거기까진 팀플로 만난 사이끼리 신경써줄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무엇보다 저 분은 눈치도 아예 안 보고 그럴수록 보란듯이 더 고집피운다고 미리 본문에 설명해놨구요. 유도리에 대해서도 이미 최대한 의견 수용해서 일 진행하고 있고 다만 절대 이닌 부분에 대해서는 제 의견을 밀어붙여야되는데 그에 대해 고민이 크다고 말씀드렸구요. 유도리도 유도리 나름이지 진행만 되면 되니깐 일을 아무 방향으로나 굴리는 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이 글에 뒤늦게 댓글이 많이 달리는 이유는 모르겠지만 저 또한 나름대로 팀플 및 타인들과 함께하는 일을 정말 많이 진행해보았고 아무래도 제 인성 때문에 생긴 일 같진 않습니다. 댓글 감사하고 이만 말 줄이겠습니다.
1
23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교통]
11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청담동그녀 2020.05.29 09: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누가 더 고집세고 말 안듣는지 글에도 묻어나있네요 ‘1명은 외국인이니깐 무시해야되고’??? 말 한 줄에서도 인성이 나와있어요. 남 탓만 할게 아닌듯
답글 0 답글쓰기
a1 2020.05.29 08:45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팀원이 넷인데 하나는 외국인이라 무시해야 하고 하나는 적당히 최소한의 ...
사람한테 하나라고 칭하는 글쓴이의 인성도 알만하다...
답글 1 답글쓰기
0 2020.05.28 23:29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팀원이 넷인데 하나는 외국인이라 무시해야 하고 "

->뭔말인지는 알겠는데..ㅜ 슬프다. 처음 연구생으로 유학갔을때 생각나네. 동기들이 배려 많이해주고, 특히 팀플한때는 나도 "와.. 나란새끼 진짜 한사람 몫을 못하는것 같다 괜찮다고들하는데 너무 도움이 안되는것 같은느낌이 내 착각은 아니겠지. 쟤네는 날 도와만주고 내가 친구로는 여겨질까" 이런생각 많이했는데ㅜ...

그리고

"방향성 잡아주면 엉뚱한 걸로 혼자 해오고 자료조사해서 넣으라고 하면 다 빼고 본인 고집만 부리네요"
->학부 한국에서 다녔고 직장도 다녀본 입장에서 이게 실무 못하는거에요ㅜ 학부에서 실무라고 할 만한 뭐가 있나..? 보통 완성도╋노력 점수인데... 누가 하나 옆에서 딴지걸고 팀작업못해 맥락 산으로가면 완성도 떨어지고, 즉 점수도 떨어지는것이고.. 물론 본인이 학부 두세번다닌것처럼 척척박사 뭐든 묻기만하면 즉각 대답나오거나 비상한 머리를 가진 학생이면 몰라, 실무 잘한다는건 지혼자 잘나 혼자 이끌어서 마무리짓지도 못할 아이디어 내는게 아니라, 유도리있게 일 잘굴러가게 하는 사람이 일 잘하는것... 나도 나혼자 잘난줄알고 대1때 저런 실수 많이했는데 그게 더 멍청하고 천지분간 못하는 행동이란건 금방 깨닳아짐. 결론은 혼자 공부는 잘할지언정 실무 못하는것.
답글 1 답글쓰기
ㅡㅡ 2020.05.28 23:2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넌 너랑 맞는 능력자들과 하는 게 좋겠다, 하고 빼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8 22: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수결 놔뒀다 뭐합니까.. 넷중에 셋이 같은 의견이고, 그 사람 혼자만 다른 의견 억지 부린다면서요? 그사람 혼자의 의견이 나머지 셋 의견을 뒤집을 정도로 획기적인 의견이면 몰라도 그게 아니라면, 나머지 셋이 왜 그 한명한테 맞춰주고 달래주나요? 그러니 지 멋대로 하지요~ 다수결에 의해 이 의견으로 하는게 좋을 것 같다고 하시고요. 그 사람이 맞지 않는 자료 조사해오면, 기각 시키고 한번 정도 더 기회 주시고 그래도 이상한 자료면.. 또 이상한 자료 주셔서 그냥 님이 대신 자료 조사해서 한다고 그 사람 이름 뺀다하세요~ 얘기를 하세요.. 입 뒀다 뭐합니까;;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20.05.28 21: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유도리있게 서로 타협해야죠. 원래 조별과제는 서로 의견의 충돌이 있는거에요. 그걸 공부하는게 조별과제의 취지죠. 그 친구말이 맞는걸수도 있으니까 한번 들어주시고, 정확하게 서로가 뭘 원하는지 심층적으로 대화를 나눠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30대여자 2020.05.28 17:29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교수님께 말해서 뺀다하고 빼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8 17:03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좀 쎄게 나가봐요. 자기 능력을 과신하는 듯하니 과제를 분할해서 완전히 그 친구 책임인 부분을 만들고 교수님께도 각자의 능력을 맘껏 발휘해보려고 나누었다고 과제의 결과물이 극명하도록 이름 잘 적고 나누어요. 대충하는 친구는 대충한 티가 나겠죠?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5.28 17:03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달래지말고 그냥 무시하는것도 방법임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05.27 06:42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사람은 회사다니면 짤리는거 시간문제니 신경꺼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5.27 06:42
추천
8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대학과제니까 대충해라.. 회사다니는것도 아니고..
답글 3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