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32살 이별,,,휴

00 (판) 2020.05.27 16:53 조회5,350
톡톡 헤어진 다음날 꼭조언부탁

32살 여자입니다

남친은 동갑이고 4년을 만났어요

한달전 사소한걸로 싸우다가 한달동안 서로 연락안하다가

먼저 연락이와서 서로 나쁘지않게 헤어졌네요

만난기간도 기간이지만 서로 권태기도 왔고

현실적인 결혼문제도 무시할수없네요

주변 친구들은 다 결혼하고 잘사는거 같은데

이 나이에 헤어져서 누굴 또 언제 만날까요 휴

싸우고 연락이 왔을때 결혼문제도 얘기를했는데

저 만나면서 부담스러웟다고 하더라고요 ㅋㅋㅋㅋ 4년동안 만나면서 그걸 이제 말하면 뭘하나 싶기도하고

지몸하나 챙기지도 못하는데 경제적인것도 문제지만 나까지 챙기기 어려울거같다며 서로 마무리 지었어요

연애 하는거 이제 너무 지겹네요

서로 알아가고 하는게,,,

저만 이러는걸까요?




19
5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5.28 01:23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거 다 핑계임 사랑이 식었다는 말을 돌려서 하는거밖에안됨 진짜 죽고 못살정도로 사랑하면 부담이고뭐고 걍 결혼하자 하겠지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산듀 2020.05.28 16:21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댓글 보고 적는데, 사랑이 식었다는 말을 돌려서 하는게 뭐가 문제야? 사랑은 다 불같아야 하고 누군가 한 명 죽어나가야 이별하나? 사람이 사람 만나고 헤어지는게 이유가 어딨어. 그 때는 좋았고, 지금은 아닌거지. 이별의 예의예의 거리며 변한 그 사람을 탓하고 싶겠지만, 그렇게 허무맹랑하게 소설쓰면 그것 또한 상대방과의 추억, 이별에 대한 예의가 아니지않나? 또, 결혼 앞에서 강자가 어디있나. 남자든 여자든 결혼 앞에서는 누군가와 평생 함께할 약속이기에 주저하고 걱정하는게 너무 당연한거 아닌가? 같은 나이인데 한 사람은 이르다고 생각하고, 한 사람은 할 때라고 생각한다면, 그건 나이의 문제가 아니라 결혼에 대한 확신 때문이겠지. 그리고 그것이 서로 맞지 않다면 놓아주는게 맞는거지, 혼기 다 찬 사람 붙잡아두고 너 없으면 죽고 못산다 하면 그 결혼이 이루어지나? 어차피 사랑을 해도 결국엔 내 마음이 중요하고 자기 살 길 찾게 된다. 그리고 사랑하는 상대방도 그렇게 생각할거라는 걸 인정해야만 한다.
답글 0 답글쓰기
슬픔 2020.05.28 14:4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32살이면 아직 젊어요.. 작년 34살에 헤어졌어요. 괜찮아요.. 더 좋은사람이 나타날꺼예요~
답글 0 답글쓰기
민2 2020.05.28 12:0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두 32살인데 헤어졌어요. 두달전에. 같은마음이에요.
우리 잘 이겨내보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8 11:3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랑 비슷하시네요... 결혼은 할 수 있을까 생각드는데.. 결혼했다고 다 행복하게 사는건 아니더라구요 ^^ 그런거 보면 혼자가 낫긴하네요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채소할때채 2020.05.28 05: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며칠 전 헤어지고 간 여친이 32살이었어요. 아직 충분히 아름답고 좋은 사람이에요. 님도 그렇겠죠. 나이가 중요한 건 아니에요. 어떤 사람과 어떻게 살아 가느냐를 보세요. 결혼이 부담되는 건 결혼의 의미를 찾지 못해서 일 수 있습니다. 기운내세요. 새로운 사람 만나기에 충분하다는 거, 조금 더 늦어도 괜찮다는거 잊지마시고 자신감 가지세요. 제가 삼십대 후반측이라 좀 그렇지만, 제 여동생 36살에도 연애 줄기차게 합니다. ^^
답글 0 답글쓰기
07 2020.05.28 03:1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33.. 7년 연애후 이별...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5.28 02:56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앞을 내다 보면 충분히 예쁠나이에요... 힘내요- ! 충분할 나이에요...! 충분히 만나고 좋은사람 또한 만나실 수 있으실거에요 ! ㅠㅠㅎㅎ
답글 0 답글쓰기
대박 2020.05.28 02: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ㅠㅠㅠ 흐앙 저랑 비숫한 상황이네요 솔직히 친구들 결혼해서 애기까지 다 낳고 사는데 나만 낙오자가 되는 기분에 현타가 오긴하지만 뭐 요즘 결혼이 필순가요 ㅠ ~~ 살다보면 또 인연이 찾아오겠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8 01:23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거 다 핑계임 사랑이 식었다는 말을 돌려서 하는거밖에안됨 진짜 죽고 못살정도로 사랑하면 부담이고뭐고 걍 결혼하자 하겠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5.28 00:46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한살이라도 어릴때.헤어진거 고마워할일이에요.. 32살은 아직 한창입니다.. 저는 더한 나이에 5년만나고 헤어졌네요. 사람보는 눈을 키웁시다
답글 0 답글쓰기
2020.05.27 23:08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완전 공감이에요. 동갑이라 더.. 여자는 결혼앞에서 왜 먼저 나서지말라하고 기다려야하는건지 ㅠㅠ 앞으로 또 새로운 사람을 만나 처음부터 시작하는거 자체가 너무 지치네요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기회도 거의 없으니.. 우울하지만 힘내요 동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ㅅ 2020.05.27 17:15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정말 속상하네요. 동갑을 만나면 왜 항상 결혼문제에서 여자가 약자가 될까요. 같은 나이인데 여자는 할때라고 생각하고 남자는 이르다고 생각하고. 남들과 다르다고 생각했는데 결국은 똑같이 남자는 부담을 느끼고. 저로서는 최대한 부담주지 않으려고 했는데 또 결혼하면 좋겠다고 생각이 드는데 같은 마음이지 않은게 서운할때도 있고.
저도 그문제로 이별했어요. 다시 만나도 어차피 결혼문제에있어서는 소극적일테니까 다시 만날 필요가 없다 싶지만 마음이 허전하고
또 어디서 누굴 만나서 어떻게 알아가야하는가 벌써부터 지치고 그러네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05.27 17:01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음..일단 32살 나이에 이별하신거 축하 먼저 드림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