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대체 편가르기는 왜 하는 겁니까? 진짜 짜증난다

흠흠 (판) 2020.05.31 13:56 조회10,368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 속닥거리고 정치질하는 거 신경 안 쓰는 편인데 저 날은 너무 기분 나빠서 어디든 털어놔야겠더라고요 하하
그냥 넋두리였는데 공감해주신 분들이 계셨네요 감사합니다 가끔 와서 댓글보면서 속 풀고 가야겠어요
열심히 회사생활하고 계신 많은 분들 화이팅하시길!

자기랑 친한 사람이 나랑 얘기 좀 나눴다고 티나게
견제하고 같이 못 있게 하려고 안달 난 꼴을 보고 있자니 너무 유치하고 우습네요..

나이 먹고 많이 심심하신가봐요 한참 어린 사람한테 왜 그러시는 건지 일이나 하세요

그렇게 많이 친하지도 않고요.. 지나가다 얘기 좀 나눴습니다 할 얘기도 없으면서 일부러 끼어드는 거 많이 티났어요 ㅋ..

전 그쪽이랑 쟁탈전같은 거 벌이고 싶은 생각 없으니까
두 분 우정 영원하시길

그쪽 때문에 그나마 조금 남아 있던 애사심도 쪼그라드네요 40대가 일진 놀이하는 꼴을 보게 될 줄이야
회사생활 꽤 했지만 인간관계는 참 적응이 안 되네요
57
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2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지나가다한마... 2020.06.01 12:19
추천
1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래서 여직원이 어려움..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6.01 19:3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편가르기 하는 이유? 약해서. 뭉쳐야만 살 수있으니까
답글 0 답글쓰기
7 2020.06.01 17:2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우와 아직도 저런 저능아짓 하는 회사가 있습니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6:41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맞아요 어차피 같은 노예들끼리 잘 지내면 될 것이지 꼭 정치질해서 편가르기 하고 이간질 하는 사람 있죠. 전 그런 사람보다 정치꾼 눈치나 슬슬 보면서 자기 소신도 못 지키는 사람이 더 꼴배기 싫음.
답글 1 답글쓰기
호두 2020.06.01 15:47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이많고 결혼안한 남자가더심해 제 전직장상사가 저짝이였음
답글 1 답글쓰기
싫다 2020.06.01 15:26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회사생활 9년차 여자임. 인간관계 지긋지긋해서 혼자다니다보니 오히려 나랑 친하게 지내려는사람이 많아지더라ㅋㅋ 특히 여직원이 남직원한테 집착할때 골때림. 아주그냥 혼자 사귀고 혼자 질투하고 혼자 선긋고 난리도아님. 쥐뿔 능력도 없는게 커리어우먼인척 개극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4:5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거 재밋어하죠 뭐 ㅋㅋㅋㅋㅋㅋ 마치 우월감같은거 느끼나봐여.... 자기보다 못난사람 만들거나 하나 찍어서 정치질하고 다구리까고 그런거 원래 있는일이자나여 ㅋㅋㅋㅋㅋ 알아서 조심해야죠 운나쁘면 끝인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꿀잼 원래 그런거 재밋다고 하니까여 뭐 ㅋㅋㅋㅋ 개그맨들도 이제 안하고 못하는 그런 장난질 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4:0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3년전에 다니던 회사에서 윗사람들 정치싸움에 등터져서 1년만에 이직했어요. 그회사가 여성우대기업이라고 여성채용비율이 70%이상이거든요. 그런 회사는 처음 다녀봐서 여자들의 시기질투가 얼마나 무서운지 뼈저리게 느꼈어요. 입사하게 된 계기가 부서를 신설하면서 대표가 직접 면접봐서 뽑고 부서보고는 대표에게 직접하는 시스템이었는데 이사가 자기를 거치지 않고 대표한테 직접한다는 이유로 사사건건 트집잡으면서 대표앞에서는 마치 제가 대표빽 믿고 설쳐대는것처럼 얘기하더라고요. 그게 나중에 흘러흘러 제귀에 들려서 삼자대면도 하고 대표랑 상담도 했었는데 대표는 이사가 하는말 그냥 흘려듣고 무시하라고... 개인적인 일로 예민해서 그렇다 해놓고 이사가 내 뒷담까면 또 거기에 호응하는거 알게 되고나서 더러워서 사직서 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26 2020.06.01 13: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여자들은 그러면에서 빡치긴하겠다
조온나쓸데없는 감정낭비
당사자랑 싸운것도아니고, 제 3자가 와서 시비를거네 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help1 2020.06.01 13:3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회사가 원래 그렇져.

저의 경우에도 적응을 하려고 하는데

가끔씩 적응이 안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아무쪼록 잘 버티시길, 이 말만 해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토끼 2020.06.01 12:5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60대도 그런 사람 있습니다. 저도 이젠 지쳐서 10년 다닌 회사를 그만 둡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2:38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꼭 내 팀원이었던 나이는 나보다 많았던 그 여자 같네요.
조금이라도 본인 눈밖에 나면 주변인들에게 뒷담화로 편가르고, 또 다른 뒷담화 대상이 나타나면, 언제 그랬냐는 듯 전에 뒷담화 했던 사람들이랑 몰려다니면서 다른 사람 뒷담화 하고..
일이라도 제대로 하면 좋을텐데, 일은 또 너무 못해서 혼자 울며불며 일 덜 달라고 땡깡부리고..
40대 중반에 중간 직급이, 20대 중반 신입과 일을 비교하면서 일 덜라고 하는데 어처구니 없음..
옆 팀으로 옮겨도 뒷담화와 편가르기, 일 덜받기 위한 땡깡은 그대로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2:3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 싫어 하는 사람과 말 섞어도 왕따시키려 애쓰고요
답글 0 답글쓰기
지나가다한마디 2020.06.01 12:19
추천
1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래서 여직원이 어려움..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2:1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회사는 서로물고뜯고죽이는 전쟁터 정말 싫어
답글 0 답글쓰기
하은미 2020.06.01 12:1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런게 인간관계더라고요. 저 한참 유치하게 봤는데. 다 친하게 지내면 좋겠지 했는데
사람은 독점이더군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이웃주민 2020.06.01 11:31
추천
2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회사 계속 다닐거면 그사람들한테 맞춰주면 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CU 2020.06.01 11:17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그런 사람 극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1 10:1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이도 먹을만큼 먹었는데 ㅋ
왜그런데요 ㅋ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