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파생 미안)규모가 커지면서 예전처럼 통제가 불가능해진 거 같아

ㅇㅇ 2020.06.02 01:49 조회1,646
팬톡 NCT
팬톡 즐찾만 해도 이삼일 전에 7000 찍었는데 며칠만에 120이 늘었어 팬톡 엔터에 시즈니 유입만 이정도야 예전에 고인물들이 자정하고 분위기 잡던 때는 베톡 1위 조회수가 천도 안 나올 때고 추천 100 찍는 건 일년에 한두번도 안 나왔고

지금은 통제가 안돼 이상한 애들 있어도 정정해주다 보면 이미 뒷페이지로 밀려서 글 어딨는지도 못찾아 얼마 전 일만 해도 팬톡 터져나갈 지경이라 난 아예 떠나있었고 방금도 플로우 복습하려고 뒤로 찾아봤는데 지금도 정확하게 파악을 못하겠다

그냥 다 같이 노력하는 수밖에 없는거 같아ㅜ 유입 많아지면서 예전 분위기 완전히 지킬 수 없다면 아깝지만 그래도 팬톡이든 어디든 규모 커지고 팬들 많아지는게 애들한테 당연히 더 좋으니까 점차 잡아가자
59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6.02 01:53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영웅 펀치 사이에 입덕한 즈닌데 판 들어온지 얼마 안돼서 아직 어떤 상황인지 잘은 모르지만 같이 노력해가자ㅠㅠ 솔직히 요즘 판 들어와서 즈니들이랑 공유하고 얘기하고 이런거 너무 재밌어서 내 삶의 낙인데 몇몇 이상한 사람들때문에 좋은 즈니들이 판을 떠난다는게 너무 속상하당ㅠㅠㅠ 같이 노력해보자ㅠㅠ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6.02 02:3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마음아파 진짜 다른 시즈니들도 같은 마음일거라고 생각이 들어 파이팅하자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2 01:59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팬톡에 정말 애정을 많이 가지고 있어서 진짜 자주자주 들어오거든 근데 요즘은 애들 앓는 글보다 규칙 끌올, 먹금 얘기 글을 더 많이 써 ㅠㅠㅠ 그래서 정말 속상하고 매일 지치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팬톡 준희들이 좋고 못놓겠어,,, 그러니까 다같이 노력해보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2 01:5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 시간이 추천수 이정도면 공감하는 사람 많은가보다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2 01:53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영웅 펀치 사이에 입덕한 즈닌데 판 들어온지 얼마 안돼서 아직 어떤 상황인지 잘은 모르지만 같이 노력해가자ㅠㅠ 솔직히 요즘 판 들어와서 즈니들이랑 공유하고 얘기하고 이런거 너무 재밌어서 내 삶의 낙인데 몇몇 이상한 사람들때문에 좋은 즈니들이 판을 떠난다는게 너무 속상하당ㅠㅠㅠ 같이 노력해보자ㅠㅠ
답글 0 답글쓰기
1
톡커들의 선택
  1. 1 폐기할 고기 "빨아서" 손님상에.. (129)
  2. 2 +추) 나 학교 조퇴하고 선별진.. (139)
  3. 3 반에서 누구 직캠보냐 (241)
  4. 4 미각을 잃은 신랑이 문제입니다. (199)
  5. 5 +) 팬 아니면 콘서트 가면 안돼? (235)
  6. 6 남편이 그동안 휴무를 숨기고 .. (1187)
  7. 7 여자들이 클럽 가면 안돼는 이유 (222)
  8. 8 시댁이 가난해서 결혼 안한 분 .. (311)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