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8년사귄 남친의 거짓말

제발조언 (판) 2020.06.03 12:33 조회33,986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안녕하세요
모바일로 급히 쓰는 거라 양해부탁드려요

저는 담배냄새를 정말 싫어하고
담배피는 사람이랑은 못 만나요...
그 특유의 담배냄새가 머리를 아프게 해서
남친도 잘 알고 있는데요

제가 사귀면서 담배피면 못만난다고 말을 했고
본인도 안핀다고 해서 믿고 만났었거든요

근데 남친은 안핀다고 말만하고 뒤에서 몰래
피고 있던거에요 무려 8년 가까이..
중간에 몇 번 걸려서 헤어질 뻔 했는데
이번이 마지막이라고 했었거든요

이번에 또 담배피고 있다는 거일 알게 되었는데
남친은 아직 제가 안다는 사실을 몰라요
근데 저는 담배보다 절 이렇게 속인게 너무...
8년 사귄 남친이라 곧 결혼 얘기도 나오는데
저는 헤어질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담배만 속이는 게 아니라 더 많은 것을
속일 수도 있고 믿음이 깨져서요..

근데 제가 말조리도 없고 얼굴보면 저번처럼
어영부영 넘어갈까봐ㅠ 독하게 끊고 싶은데
도와쥬세요 판님들... 매번 글 읽기만 했었지
이렇게 글 적는 건 처음이고ㅠㅠ 현명하신 말들을
잘 해주셔서 조언을 얻고 싶습니다..
동생이라 생각하시고 부탁드립니다...
12
64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여러분들의] [사람심리] [주제로]
5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남자 ㅇㅇ 2020.06.03 12:36
추천
7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헤어지면되지 머 이런걸 상담해달라고 하냐?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6.03 13:01
추천
4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까놓고 말해요. 너 담배피는거 알고 있다. 내가 담배에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 알고있지 않느냐. 신뢰할 수 없는 사람과 더 이상 만남은 무의미 하니 여기서 정리하자.
그리고 매달려도 널 믿을 수 없다 하세요. 만약 헤어지지 않고 다시 사귀게 된다면 님은 남친이 담배피는걸 간접적으로 허락한거예요. 님 남친 절대 못 끊음. 끊을 수 있다면 님을 그 오랜 기간 동안 속이지도 않았음.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ㅋㅋ 2020.06.03 13:10
추천
39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답정너 인가; 헤어질거면서 아니 그것보다 그걸 8 년동안 숨긴 남자도 대단하지만 8 년 동안 모른 너는 진짜......멍청한 거냐......둔감한거냐.....난 그냥 둔감한 거라고 믿고 싶다. 멍청한거라고 생각하고 싶지 않어.
답글 3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6.04 19: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8년이면 이미 담배피는거 알면서도 걍 모른척 했던거같은데 말이 안됨 ;;; 난 딱 며칠부터 거짓말이란거 눈치챘었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8: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얘는 절대 못헤어짐ㅋㅋㅋㅋ 헤어지면 그냥 헤어지는거지 뭘 말하는걸 도와달래??? 바보야?????
답글 0 답글쓰기
han 2020.06.04 17: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헤어지면 되는 거 아닌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7: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이 헤어질 생각 한걸 전달 못하겠다구요? 이성 간 문제에 대단한 논증이나 이론 필요없어요. 님 마음 그대로 말해요. 긴 시간 속인게 신뢰를 깨뜨려서 너랑 결혼 못한다고. 연인 간 이별에 꼭 상대방 동의가 필요한건 아닙니다. 특히 님 남친처럼 먼지 약속 저버린 경우는 길게 얘기할 필요도 없죠. 매달리고 연락와요? 차단해요. 계속 찾아오면 스토킹으로 신고 하겠다고하고 네가 아무리 찾아와도 거짓말 한 순간부터 끝난거라고. 님 인생인데 끌려다니지 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6:4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담배 끊은지 9년 됐는데요
담배 끊는거 정말 힘들어요.
흡연자들 살면서 금연해야지 마음먹고 시도도 해보는거 수도 없이 많지만
대부분 실패할거에요.
스트레스 받는 일 있거나, 밥먹고 나면, 응가 할 때..
시도 때도 없이 생각나구요.. 술자리라도 생겨서 술 한모금이라도 마시면..
안주처럼 생각나는게 바로 담배에요.
웬만한 의지로는 끊기 힘들죠.
저도 담배 끊은지 3년정도 됐을 때는...
직장에서 스트레스 받거나, 술마시면 가끔씩 생각났어요..
끊은지 3년이나 됐는데도 말이에요...
한 5년차쯤 되니까.. 아주 가~~~끔 생각나고...
9년차 되니... 사실 지금은 아예 비흡연자 상태로 돌아간거 같아요...
스트레스 받거나, 술을 마셔도 담배 생각이 전혀 안 나거든요..
담배 끊는거 그만큼 힘들어요.. 중독성도 강하고...
이렇게 길게 주저리 주저리 쓰는 이유는요...
그 남자를 이해해주란 뜻이 아니라,
그냥 애초에 안 피는 남자를 만나라는 말이 하고 싶어서에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5: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며전에 대고 말 못하겠다면 문자 보내요 전화도 말하다보면 할말 잊어버릴수도 있고요 조목조목 다 써서 보내세요 그런데 헤어질 마음은 있어요??헤어질건데 어떻게 말할지 왜 고민을...걍 나 몰래 담배핀거 안다 거짓말 계속해서 믿음이 깨졌다 이제 너랑만나기 싫다 이럼 끝인데 올 차단하고 마음이 없는거 아닌가요??
답글 0 답글쓰기
메론빵맛 2020.06.04 15:2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막상보면 말이 잘안나와서 어떻게 말할지 조언 구한다잖아ㅡ 그냥 조리있게 어떻게 말할지 알려달라는데 사람들이 왜케 꼬여가지고;;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6.04 15:1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니 진짜 헤어지면 되지 뭐가 문제야 ㅡ,.ㅡ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6.04 14: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담배는 진짜 못끊나 보다 어떻게 보면 부럽다 담배맞는 사람은 그걸로 어느정도 스트레스가 풀린다던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4: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담배안피는사람한테 담배피는사람은 속일수 없는데.... 냄새가 안날리가 없거덩. 예민한척하지만 무디구만 뭘그리 예민하게 구나? 헤어져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6.04 14:1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일단 보통 흡연자면 하루한갑정도 피는데 잠자는 시간빼고 활동시간을 14~16시간잡으면 대충 1시간에 1개비정도씩 담배를 핀단 소리임..근데 댁이 8년동안 만났는데 흡연하는걸 몰랐다고?? 내가 지금은 담배를 완전히 끊었는데 이전엔 평상시엔 안피다가 가끔 2~3달에 한번 특히 술자리있을때 두세개피 정도 피곤 했는데 .. 그러거 아냐? 그정도도 이해못해줄거면 그냥 댁이 독하게 헤어져.... 이미 헤어지는쪽으로 정했는데 뭔 조언이 필요하냐..

헤어져...

세글자면 되는거지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꼬지리 2020.06.04 13:54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담배 속이고 피우는데 냄새가 안낫어???
콧구녕 막혓어???비염말기야???
옷에서도 냄새엄청날텐데???몰랏다구???
어디서 평경장도 울고갈 구라를 치니~~~~~~~!!!!!!!!!!!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3: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담배냄새를 정말 싫어하고
담배피는 사람이랑은 못 만나요...
그 특유의 담배냄새가 머리를 아프게 해서
남친도 잘 알고 있는데요

-> 그럼 당연히 헤어져야지 왜 판을 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3: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거 못끊어요~ 님을 사랑하는 것과 별개로 그분은 그분이 살아가는데 꼭 필요한 걸수도 있어요 계속 싸울 뿐이에요 헤어지기 싫으면 이해해주세요 남친분이 팔년동안 님을 이해하려고 노력한 것처럼
답글 0 답글쓰기
oo 2020.06.04 13:4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알콜 중독인 사람이 알콜 못 끊는거랑 똑같은 거임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ㅁㅁ 2020.06.04 13:40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지금 담배끊은지 6년이 넘어가는데 내가 부모님과 같이 살때 새벽까지 내방에서 영화보다 원래 집에선 담배안피는데 급땡겨 내방과 연결된 베란다쪽에서 담배를 핀적이 있는데 안방에서 주무시던 어머니가 그담배냄새맡고 일어나 너 담배피냐고 물으시더라 글쓴인 민감한게 아냐 .. 뭔 만감한데 8년동안 남친에 담배피는걸 몰라.. 그게 말이 되냐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6.04 13:36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중3남인데 아니 시르면 헤어지면 되지 뭔 상담을 해달라함? 코미디함?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ㅁㅁ 2020.06.04 13:36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니가 8년동안 만나면서 모를정도면 진짜 가끔씩 적게 핀다는거다... 보통 흡연자면 8년동안 니가 몰랐다는게 말이 안돼.. 그걸 가지고 이러는 너도 진짜 피곤한 인간이다
답글 0 답글쓰기
궁금해 2020.06.04 13:33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딱 8년 사귄 남친이랑 그거 땜에 엄청 싸우고 헤어졌는데요. 절대 못끊어요. 거짓말만 늘고 숨기는 스킬만 늘어날 뿐입니다. 헤어지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3:2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주위에 담배 피는 사람들 수십번은 더 끊었더라고요. 못끊음.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