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제목을 바꾼 몇몇 드라마들

ㅇㅇ (판) 2020.06.03 13:45 조회10,420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굿 캐스팅>


오합지졸을 모아 미션을 성공시킨다는 의미로 '미스캐스팅' 이었으나,

막상 배우들을 모아놓고 보니 배우들한테 미스캐스팅이라는 

말을 붙이는 게 미안해서 제목을 '굿 캐스팅'으로 변경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착한남자'의 반어적 의미로 '차칸남자'라고 제목을 붙였지만,

PPL 논란(치킨마루)과 한글 파괴를 이유로

국립국어원 등 한글 단체들의 반발을 받고서 

드라마 방영 중간에 '착한남자'로 변경




 


<로맨스 타운>


가사 관리사들로부터 '식모'라는 말을

사용하지 말아달라며 제목 수정을 요청받아 

'수상한 식모들'에서 '로맨스 타운'으로 변경





 

 

<사임당, 빛의 일기>


처음엔 '사임당, 더 허스토리'였으나 제목은 그대로 두고, 부제만 바뀐 경우.

한국을 대표하는 위인을 주인공으로 한 사극의 부제로

영문을 표기하는 것에 대한 일부 부정적인 의견을 수렴해

우리말 제목으로 순화하기로 결정하면서 변경







<기황후>


원래 제목은 꽃들의 싸움이라는 '화투(花鬪)'였으나,

화투가 도박을 떠올리는 이름이라서

고심끝에 '기승냥의 일대기에 집중한다'는 의미로

제목을 '기황후'로 변경






 


<패밀리>


처음에는 '닥치고 패밀리' 였는데

한 시청자가 '닥치고'를 비속어로 들며 법원에 명칭사용금지 가처분 신청을 냄.

방송통신위원회에서도 '닥치고 패밀리'라는 제목이

공영방송의 공공성과 품격을 저해한다는 이유로 주의를 주었고,

결국 시청자들과 방통위의 의견을 수용해 '패밀리'로 변경






 

 

 

<별에서 온 그대>


방영 전 '별에서 온 남자'. '별에서 온 연인' 등의 제목 등을 두고

고민 끝에 지금의 '별에서 온 그대'라는 제목으로 방영을 함







<우와한 녀>

 

원래 제목은 '우아한 년'이었음.

제작진이 여성을 낮잡아 이르는 '년'이라는 단어가

국민 정서에 맞지 않다는 판단에 '우와한 녀'로 변경





<사랑은 노래를 타고>


원래 제목은 '콩가네 박가네'

드라마가 공들임(다솜), 박현우(백성현) 

두 주인공을 중심으로 이뤄져 이들의 성을 딴 제목.


하지만 뮤지컬 드라마라는 형식 때문에 

방송 직전 제목이 바뀐 케이스. 


연출을 맡은 이덕건 PD는 

"제목에 사랑이 들어갔으면 좋겠고, 

뮤지컬이니까 노래가 들어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밝힘







<검사 프린세스>


원래 제목은 '검사 마타하리'


한 제작진은 "마타하리라는 이름에서 이중간첩이나 스파이 느낌이 묻어나 

그동안 제작진이 고민을 해왔다"며 

"특히 이 드라마가 모든 가족이 편하게 즐길 수 있게끔 하려면

제목부터 부담없어야 한다는 의견이 모아졌고, 

밝은 느낌의 '프린세스'로 결정했다"고 전함.



 

7
0
태그
신규채널
[해외투어] [판녀이불킥] [추반ㄱ] [sm팬모두]
3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6.04 22:5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어쩐지 분명 처음엔 차칸 남자 였는데 갑자기 바뀌었더라
답글 0 답글쓰기
예지 2020.06.04 21: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04 13: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올~ 우아한 년 웃김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